한반도 비핵화 미션 받고 돌아온 '북한 저승사자'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한반도 비핵화 미션 받고 돌아온 '북한 저승사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실한사람 작성일18-04-02 08:40 조회1,540회 댓글0건

본문

한반도 비핵화 미션 받고 돌아온 '북한 저승사자'

20036자회담때 "은 지옥"유엔대사시절 대북제재 주도

리비아식 핵폐기 줄곧 주장·회담 실패땐 "군사옵션"

http://news.mk.co.kr/newsRead.php?sc=30000018&year=2018&no=207797


15년간 초강경 해법 고수

image_readtop_2018_207797_15225810753260932.jpg

미국에서 존 볼턴은 북한에 대한 '매파(Hawk)'로 통한다. '매파'라는 단어만으로는 부족했던지 로이터통신은 '슈퍼 매파'라고 지칭했다. AFP통신은 '최강 매파'라고 불렀다. 우리 식으로 표현하자면 북한에 대한 '저승사자' 정도로 해석될 만하다.

볼턴이 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으로 내정되자마자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중국으로 달려간 것은 우연이 아니다

2003년 북핵 6자회담 시절 미국 대표단의 일원으로 참석했던 볼턴은 북한을 '지옥'이라고 칭했다. 김정일 당시 국방위원장에 대해서는 '폭군' '독재자'라고 일갈했다. 북한은 볼턴을 '인간쓰레기' '흡혈귀'라며 반발했고 결국 대표단에서 제외되는 수모를 겪었다

200610월 북한이 제1차 핵실험을 감행했을 때 볼턴은 유엔 주재 미국대사였다. 당시 볼턴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 1718호 결의를 주도했다

북한에 대한 볼턴의 시각은 기본적으로 불신이다. 2007년 출간된 저서 '항복은 선택이 아니다'에서 그는 "북한은 항상 거짓말을 일삼아왔다. 그들과 대화를 하거나 협상을 하는 것은 아무런 의미가 없다"고 썼다. "북한에 대해 내가 유일하게 예측할 수 있는 것은 그들은 항상 거짓말을 한다는 것"이라며 "북한은 절대로 핵무기를 자발적으로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도 했다

국가안보보좌관으로 내정된 지금에도 볼턴의 대북관은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지난달 23일 자유아시아방송(RFA) 인터뷰에서 그는 "나는 북한이 진지하다는 것에 회의적"이라며 "그들은 단지 시간을 벌려고 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미·북정상회담과 관련해 "비핵화라는 진짜 목표에 대해 논의해야 한다. 그들이 비핵화에 진지하지 않다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회의장을 박차고 나올 것"이라고 경고했다

볼턴은 북한이 1994년 제네바 합의와 2000년대 6자회담의 비핵화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고 주장한다. 따라서 비핵화 이행 조치가 선결되지 않은 상태에서 북한에 대한 제재를 해제하는 것은 잘못이라고 강조한다

북한과 평화조약을 맺는 데 대해서도 회의적이다. 그는 "북한이 인민들을 위해 진정으로 경제적 발전을 원한다면 한국 정부에 통일을 요청하면 되는 것이다. 그게 최선의 방법"이라고 말했다

볼턴이 추구하는 북한 비핵화는 북한이 먼저 핵을 완전히 폐기하면 보상이 있을 것이라는 '리비아식' 해법이다. 따라서 5월로 예고된 미·북정상회담에서도 북한의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를 확인한 후에 보상을 제시하는 방안을 밀고 나갈 것으로 보인다

그는 "북한이 수십 년간 반복한 행동은 이란을 따라하는 협상의 위장술"이라며 "·북정상회담이 성사되면 테네시 오크리지의 안보단지 창고에 리비아 핵 시설물을 보관하는 것과 비슷한 핵 폐기 협상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볼턴은 특히 대북 선제타격론에 지극히 관대하다. 오히려 적극적인 찬성론자다

국가안보보좌관으로 내정되기 직전인 지난 2월 말 볼턴은 월스트리트저널(WSJ) 기고에서 "북한에 대한 선제폭격은 법적으로나 도덕적으로나 모두 정당하다"면서 "북한이 핵무기를 갖고 난 이후에 공격하는 것은 더 큰 위험을 수반한다"고 주장했다.

지난 227일 미국의소리(VOA) 방송과 인터뷰하면서는 "군사행동을 하려면 북한이 미국 본토 타격 능력을 갖추기 전에 해야 한다.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측근이자 의회 내 대북 강경파로 분류되는 린지 그레이엄 공화당 상원의원은 볼턴 새 국가안보보좌관이 미·북정상회담에서 원하는 성과를 얻지 못하면 트럼프 대통령에게 북한에 대한 군사력 사용을 건의할 것으로 내다봤다

연방의회 하원 정보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호아킨 카스트로 의원은 볼턴이 국가안보보좌관으로 지명된 것은 대북 외교가 실패하면 곧바로 북한에 대한 군사적 공격을 감행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것이라고 해석했다

[워싱턴 = 이진명 특파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674건 8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464 분노한 국민 밀물처럼 몰렸다 댓글(2) 진실한사람 2018-04-22 1960 61
16463 대한민국 국민들이여 정신 차려라 . Long 2018-08-28 1430 61
16462 살다 살다 대통령 빈 자리 방문하는 놈은 처음 본다, system 2018-11-29 1231 61
16461 자다가도 놀라 자빠질 제갈윤김대중 아방궁! 댓글(1) 현우 2016-07-29 2834 60
16460 헌재, 이것이 정말 사실인가? 현우 2017-01-12 1623 60
16459 이재용 부회장의 결기(一氣) 댓글(2) Long 2017-06-23 1324 60
16458 김정은의 운명, 문재인의 운명 진실한사람 2017-09-28 2046 60
16457 FTA 파기와 평창올림픽 불참 카드는 문재인이 유도한 … 댓글(1) Long 2017-10-17 1592 60
16456 시원한 애국 발언 Long 2017-10-24 1609 60
16455 어찌합니까 댓글(2) Long 2018-01-14 1491 60
16454 소망교회 곽선희 먹사 이놈의 교회에 이명박이 장로라 댓글(1) Long 2018-03-26 1781 60
열람중 한반도 비핵화 미션 받고 돌아온 '북한 저승사자' 진실한사람 2018-04-02 1541 60
16452 제동이 출연료가 월 5천만원이 넘는다고? 현우 2018-10-06 1008 60
16451 꿀벌은 절대 꿀을 혼자 먹지 않는다. Long 2018-11-19 1058 60
16450 엄청 긴글이지만 미국이.... Long 2018-12-11 1445 60
16449 호남은 알고 있는가?- 전라도 애국자 주동식씨의 양심고… 댓글(2) 현우 2019-01-09 1296 60
16448 해병 전우 계속 동원령 댓글(1) Long 2019-09-10 1138 60
16447 미국이 펼친 북한 풍계리 폭격 연습 작전소식 ! 댓글(3) 海眼 2019-10-29 1468 60
16446 전라도에 화가 난 국민들 근원에가까이 2013-06-05 5645 59
16445 "정 몽헌"의 죽음의 진실이 밝혀지다 1 댓글(1) 시공간 2016-02-01 2329 59
16444 이 시러베 잡놈은 누구일까요? 댓글(1) 현우 2016-06-10 1693 59
16443 연예인 좌파명단(펌) 댓글(1) 염라대왕 2016-06-14 2113 59
16442 법치가 사라진 땅 슨상님의 고향엔..! 댓글(3) 현우 2016-09-07 1719 59
16441 (속보) 박쥐원~ 광화문 광장에서 교수형 집행 댓글(1) 현우 2016-09-23 1970 59
16440 트럼프 트위터에 올린 글을 보니 댓글(2) Long 2017-10-07 1513 59
16439 미국 동포가 댓글(4) Long 2018-01-14 1884 59
16438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5) 관리자 2009-11-18 27004 59
16437 틸러슨 멕가지 싹둑 ! Long 2018-03-20 1446 59
16436 이란때문에 문재인과 김정은의 꼼수는 통하지않는다 제갈공명 2018-03-22 1688 59
16435 전쟁보다 더 무서운것 공산화되는 것 댓글(1) Long 2018-06-12 1374 5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