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북反국가행위 人名사전 편찬 관련 기자회견 공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친북反국가행위 人名사전 편찬 관련 기자회견 공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종오 작성일09-11-23 19:54 조회11,666회 댓글0건

본문

국가정상화추진위원회(위원장 고영주)에서는 친북반국가행위 인명사전 편찬관련 기자회견을 아래와 같이 개최합니다. 많은 성원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국가정상화추진위원회   
 Ⅰ. 기자회견 일정
 
  일 시: 2009년 11월 26일(목) 오전11시
  장 소: 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
  주 제: 「친북반국가행위 인명사전」편찬관련
  주 관: 국가정상화추진위원회
 
 
 Ⅱ. 기자회견 순서
 
   국가정상화추진위원회 소개
  참석인사 소개
  기자회견문 발표(위원장 고영주)
  질의응답
 
 
 Ⅲ. 기자회견 내용
 
  사전편찬 취지와 목적
  사전편찬작업 경과
  친북반국가행위 대상자(5,000명) 선정기준
  친북반국가행위 1차 대상자(100명) 분야별 인원
  향후 편찬일정
  * 기자회견문은 기자회견 당일 배포하겠습니다.
 
  <자료: 국가정상화추진위원회 개관>
 
 ■ 발 족 일: 2008년 6월 3일
 
 ■ 발족취지
  지난 10년간 좌파정부에 의해 행해진 광범위한 비정상적인 국가정체성의 훼손행위, ① 국가안보시스템무력화 책동 ② 좌편향시각의 과거사왜곡 실태 ③ 역사교과서 왜곡실태 ④ 전교조 등 좌편향교육실태 ⑤ 사회전반의 친북좌파세력 발호 실태 등을 헌법정신과 자유민주주의 시각에서 규명하고 이의 정상화 방안을 제시하여 대한민국의 자유민주발전과 선진화에 기여하기 위해 출범
 
  ■ 주요 수행사업:
 - 국가정상화추진위 출범 세미나(2008.6.3 발족식)왜 국가정상화추진인가?
 - 촛불시위 규탄 관련 2회 일간지 광고(2008. 7.1 조선, 7.2 동아)
 - 친북반국가행위 인명사전(가칭) 편찬위 출범(2008.5)
 - 국가안보기관 정상화방안 세미나(2008.10.9): 국회정책토론회
 - 반국가교육척결국민연합 결성참여(2008. 10.9)
 - 국가안보기관정상화 관련 광고(2008. 10.16 조선일보)
 - 북한인권관련 NGO집단간담회(2008. 10.20, 한반도포럼 공동주관)
 - 정치사상용어 정상화 세미나 공동주최(2009. 3.18, 자유민주연구학회 공동주관)
 - <촛불로 위장한 안보위해세력> 책자발간(2009.4)
 - 민보상위의 반국가활동 진상규명발표회(2009.10.19 국회도서관 강당)
 - 민보상위의 반국가활동 규탄광고(2009. 10.30 조선, 문화)
 
 ■ 임 원
   위원장: 고영주(변호사, 전 서울남부지검장)
   고문단: 안응모(전 내무부장관),이동복(전 국회의원),정기승(전 대법관),최대권(서울대 명예교수)
 
  집행위원단: 강경근(숭실대 법대교수), 김언환(전 안기부 수사단장), 박광작(성균관대 교수), 양동안(한국학중앙연구원 명예교수), 이주영(전 건국대 교수), 이필우(전 서울경찰청장), 류석춘(연세대 교수), 정창인(전 육사교수), 한광덕(전 국방대학원장, 예비역 소장), 김광동(나라정책원장), 김성욱(프리랜서 기자), 권혁철(자유기업원 법경제실장), 이동호(북한민주화포럼 간사), 이주천(원광대 교수), 유광호(한국전략연구소장), 유의현(대북전문가), 조영기(한반도선진화재단 실장), 함귀용(변호사, 전 서울동부지검 부장검사)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159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6997 1824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3284 206
16157 MB는 '親北논쟁'으로 왜 선수를 못 치는가? 슈퍼유저 2009-11-10 16400 27
16156 좌익세력의 편향적 시각으로 만들어진 친일인사 명부 지만원 2009-11-10 12745 24
16155 이념 앞에 길 잃은 법원 한국사회 갈등키우는 주범..? 지만원 2009-11-12 12213 24
16154 추억속의 낭만 관리자 2009-11-16 11373 21
16153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5) 관리자 2009-11-18 26392 59
16152 국가안보 위해 나를 던졌다 관리자 2009-11-20 11604 21
16151 “실천연대의 조국은 북한인가?” 실천연대 사무실 앞 규… 댓글(3) 현우 2009-11-21 11113 19
16150 거꾸로 태어난 박원순의 독설 댓글(2) 관리자 2009-11-21 10995 22
16149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70521 198
16148 사형제를 폐지해서는 안되는 이유, 보라! 정남규의 얌체… 댓글(5) 흐훗 2009-11-22 14433 16
16147 國家 安保를 危殆롭게 하는 군(軍) 關係者들에게 警告.… 댓글(1) inf247661 2009-11-22 10462 17
16146 열차 발사식 핵 미사일의 비밀 라덴삼촌 2009-11-22 13268 16
16145 힐러리 국무장관의 한반도 평화협정 검토 발언을 주시한다 흐훗 2009-11-23 11339 13
16144 美北 '평화협정' 논의를 경계한다 라덴삼촌 2009-11-23 9666 15
열람중 친북反국가행위 人名사전 편찬 관련 기자회견 공지 김종오 2009-11-23 11667 10
16142 故 '정 명환' 將軍님을 追慕하며{'하늘 구름'} inf247661 2009-11-23 14413 12
16141 지만원박사 탄압은 자유대한 민주말살 공작 낭만검필 2009-11-24 7631 12
16140 北보위부원 "왜 치밀하지 못해 잡히는지” 라덴삼촌 2009-11-24 12635 11
16139 박선원과 보스워스의 음모 라덴삼촌 2009-11-24 10086 10
16138 대한민국 사수를 위해 국가보안법은 엄존해야 한다! 김종오 2009-11-25 11491 10
16137 국정원 직원들의......광주5.18 북한군 개입.. 댓글(1) 라덴삼촌 2009-11-25 12154 16
16136 美 일각 “방북 보즈워스, 평화체제 논의 예상” 댓글(1) 엽기정권 2009-11-26 11338 22
16135 On Thanksgiving Day from the U… 김종오 2009-11-27 11803 11
16134 김정일은 죽었다? 댓글(3) 현우 2009-11-27 9216 11
16133 도곡동 땅 다시 문제(데일이란) 관리자 2009-11-27 11363 10
16132 對共전문가 581명은 이렇게 학살당했다 댓글(1) 현우 2009-11-28 9165 10
16131 "노무현의 음모에 전율" 댓글(2) 한가람 2009-11-29 10096 17
16130 도곡동 땅 이명박 소유, 다시 부각 지만원 2009-11-30 10183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