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수 대단결: 다섯가지 기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보수 대단결: 다섯가지 기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만세대한민국 작성일19-07-29 21:43 조회281회 댓글1건

본문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주사파운동권 경력자가 어떻게 보수대단결을 규정하는가?
5- 가지가 무엇인가? 누가 적폐대상인가?
핵심이 없다. 무엇을 늘어놓은 것인지 잡상인처럼 아무것도 주제가 없다.
그렇다고, 지만원 박사에게 구국전략의 기본지침이라도 받았는가?
그것도 근거가 없다.

차명진? 기자출신이 무얼안다고, 말쟁이 끼리 멍석깔기 대회를 연다는 것이다. 
보수대단결의 방해물이 도대체 누구인가?
5/18 위장 민주화 정치세력(한국판- 딮스태이트 범죄집단)이라고 감히 말하지 못하는 어벙벙이-소리를 왜 하는가?
돈의 커무니케(실탄 지원)를 먼저 주장하는가? 역사적폐의 규정과 조직지원을 먼저 주장하는가?
5/18 국정파괴세력을 규정한 지식적인 조직단체를 구성하여, 정치권에 진입시키는 것이 우선이 아닌가?
자한당 나경원과 황교안의 교체를 주장하지 못하는 자가 감히 보수대단결을 주장하는가?

답답한 말쟁이요,
자신부터 "5/18 적폐이념(김영삼 가짜-민주화 망령이념)"에서 탈출하지 못한 "제자리맴돌기의 5/18 세뇌맹인"이다.
5/18-여왕벌 박근혜-팔이도 장사가 안되니, 주사파경력의 맹인이 뒤늦게 대안을 찾자는 것이다.
기니긴 잠에서 깨어보니, 뱅모가 살길은 어디에도 없다는 몸부림이다.
정승이 죽으면, 정승집-개가 나서는 법이다.
김영삼과 김대중 연정수법이다.
김대중과 노무현 연정수법이다.
노무현과 문제인 승계수법이다.
김정일과 김정은 승계수법이다.
하늘아래에서,  새로운 것은 없다.
Generations come and generations go, but the earth remains forever.
The sun rises and the sun sets, and hurries back to where it rises
The wind blows to the south and turns to the north; round and round it goes, ever returning on its course.
7.All streams flow into the sea, yet the sea is never full. To the place the streams come from, there they return again.
8.All things are wearisome, more than one can say. The eye never has enough of seeing, nor the ear its fill of hearing.
What has been will be again, what has been done will be done again;
there is nothing new under the sun.
.Is there anything of which one can say, "Look! This is something new"?
 It was here already, long ago; it was here before our time.
There is no remembrance of men of old,
and even those who are yet to come will not be remembered by those who follow

퍼온글 목록

Total 15,663건 1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363 남쪽에서 굶어죽은 탈북모자 댓글(3) 핸섬이 2019-08-13 380 19
15362 박정희를 간접적으로 비난하는 진리true 가 아닌 진좌… 댓글(6) Long 2019-08-13 423 34
15361 베트남 보트피플, 체제 경쟁에서 패한 사람들 나에게 2019-08-13 265 18
15360 "주미대사 문정인 안돼" 한미 간에 무슨 일이? 나에게 2019-08-12 422 22
15359 황교안 폭발. '국가전복' 사노맹 출신 조국, 법무장관… 댓글(1) 나에게 2019-08-12 349 13
15358 문재인완장 좌파탈레반 정동영의 업보 나에게 2019-08-12 346 16
15357 北 도발은 金과 文의 짜고 치는 고스톱 ★ 거짓과 … 나에게 2019-08-12 382 16
15356 작은 꼬추가 맛있고 맵단다. 댓글(1) Long 2019-08-12 428 13
15355 촛불시위 주동자들 댓글(2) Long 2019-08-12 459 19
15354 조국"난 청문회 통과 못한다"충격고백.혼술tv.영평=D… DONG 2019-08-12 338 25
15353 모스크바 반정부 시위 - 푸틴의 최대 위기 진리true 2019-08-11 310 22
15352 북한, 신형 전술지대지미사일 개발 성공! 나에게 2019-08-11 211 4
15351 황교안-나경원- 조국은 5/18 공화국(광주 성지) … 진리true 2019-08-11 267 9
15350 인간들의 3대 욕구를 임마가 채워 준다기에... Long 2019-08-11 384 19
15349 혼자 외국호텔 들락거리면? 위안부(매춘녀)로 취급받… 댓글(1) 진리true 2019-08-10 384 21
15348 임을위한 행진곡 국가 되나? 나에게 2019-08-10 372 12
15347 국호와 국민성만 다르지 기업에 모든 원조는 일본이로구… 댓글(1) Long 2019-08-09 445 47
15346 부품 "독립" 국산화를 주장하는 바보들에게 댓글(1) Long 2019-08-09 434 46
15345 디플레이션 시대- 점검표 진리true 2019-08-08 358 11
15344 시진핑-김정은-문재인의 선택은? 진리true 2019-08-08 350 15
15343 문재인 딱 걸렸어! 강제징용 거짓말 들통 '대국민 사기… 나에게 2019-08-08 481 17
15342 [해외논조] 문재인 정권의 목표, 한-미-일(韓美日) … 나에게 2019-08-08 248 10
15341 배현진 vs 안민석! 민석아 증거 여기 있다! 나에게 2019-08-08 309 13
15340 문재인 아들 비리? 문준용 '학교납품' 터졌다! 회사 … 나에게 2019-08-08 381 9
15339 복합위기, 한국을 강타하다 나에게 2019-08-08 259 11
15338 '선생은 학생을 비난하지 않는다'고 하고선 제자를 '극… 나에게 2019-08-08 161 4
15337 쪼잔한 놈과 몽골 돈파리! 댓글(2) 진리true 2019-08-08 318 6
15336 일본 유학생들 한국이 좋아서왔는데 봄맞이 2019-08-08 228 5
15335 트럼프와 대적한 좌파세력(구글)의 정체성 진리true 2019-08-08 242 4
15334 북한, KN-23 미사일 전력화 및 수십기 1년내 실전… 나에게 2019-08-08 196 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