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글] 조국 사태와 관련된 매우 중요한 진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펌글] 조국 사태와 관련된 매우 중요한 진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익대사 작성일19-09-08 15:16 조회494회 댓글0건

본문

[펌글] 조국 사태와 관련된 매우 중요한 진실


문재인 뒤의 특정 세력이 조국의 대권 프로젝트를 조기에 차단하기 위해 법무부 장관에 지명하고, 지금 거론되는 비리들을 차례로 흘리고 있고, 조국은 자신을 밀어주는 줄 알고 장관 지명을 덜컥 받았다가 이 지경이 되었고, 조국이 무너지면 다음은 이재명 박원순 차례라는 것을 아는 여권의 다른 세력들이 조국 지키기에 전력 투구하고 있는 것이 지금의 상황입니다.

조국을 제거하려는 세력은 안희정을 제거했고, 이재명을 제거하려다가 성공하지 못하고 다음 기회를 보고 있는 사람들입니다.

지금 조국 구하기에 나서는 여권 세력은 이재명을 보호했던 세력입니다. 유시민과 김두관까지 나섰습니다.

조국 구하기에 나선 여당은 청문회를 무산시키는데 성공했는데, 문은 그냥 임명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청문보고서 재송부를 요청했고, 뭔가 감을 잡은 나경원이 당내 반발에도 불구하고 하루 짜리 청문회를 받아들였습니다.

조국은 내일 청문회가 끝나면 사퇴합니다. 오늘 밤에 사퇴할 수도 있습니다. 사퇴하지 않으면 본인이나 부인에 대한 구속영장이 신청될 것입니다. 그 둘 중의 한 사람에게 구속 영장이 발부되면 문도 지명을 철회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본인 또는 부인이 구속된 사람을 법무부장관에 지명할 수는 없다는 명분이 충분합니다.

이것은 모두 예정된 수순입니다. 조국은 몰랐습니다. 조국의 법무부장관 지명은 사전에 본인도 몰랐던 일입니다. 그래서 서울대 교수로 복직 신청을 했습니다.

예상치도 않던 지명에 자기를 키워주려나 보다 얼싸 좋다 하고 받아들인 조국은 그게 자기를 제거하기 위한 독약인 것을 알지 못했습니다.

지금 조국 죽이기 작전을 수행하는 세력은 박근혜 대통령 탄핵 때 사용했던 방법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문재인이 법무부장관을 거쳐서 차기 대통령으로 키우려는 조국에 대해서, 윤석열이 언론의 의혹 보도 몇 개를 보고 불타오르는 정의감으로 청와대도 모르게 수사를 개시하고, 압수 수색 영장을 신청했다고 믿는 순진한 분들이 계십니다.

아무리 간이 큰 검찰총장도 그런 짓은 하지 못합니다.

아래 중앙일보 기사를 자세히 읽어보면 누가 조국에 대한 정보를 움켜쥐고 있다가 적절한 시기를 봐서 하나씩 흘리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모든 비리가 한꺼번에 터져나오면 한번에 지나갈 수 있지만, 하나씩 나오면 지지하던 사람도 지칩니다.

그 정보를 갖고 있다가 흘리는 사람들이 누구일까요? 설마 자유한국당이나 보수진영에 그런 능력을 가진 사람들이 있다고 믿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동양대 총장은 오늘 유시민과 김두관이 전화했던 사실까지 흘려서 조국 구하기에 나선 세력을 궁지에 몰아 넣었습니다. 그는 지난 대선 때 문재인 지지선언을 했던 사람이라고 합니다.

이 글을 쓰는 이유는 조국을 구해야 한다는 주장을 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는 것을 분명히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조국보다 더 무서운 세력이 존재하고, 그들이 이 상황을 만들었고, 주도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계시도록 하기 위한 것입니다.

조국이 사퇴하면 문재인 정권의 레임덕이 시작되었다고, 보수 세력이 정권을 탈환하는 것은 시간문제라고 착각하고 환호작약하는 분들, 윤석열을 정의의 사도로 오해하는 분들이 안 계시기 바라는 것이 이 글을 쓰는 이유입니다.

진짜 싸움은 아직 시작 되지도 않았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868건 10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598 에도,메이지 시대의 실제 사무라이와 미녀들 봄맞이 2019-10-01 468 21
15597 볼튼 “김정은, 핵무기 절대 포기 안 해…정권교체·군사… mozilla 2019-10-01 321 22
15596 요시 미국 문재앙에게 경고 떳다. mozilla 2019-09-30 747 38
15595 김일선 교수의 2019년 10월 3일 전광훈의 태극기 … 우익대사 2019-09-30 566 19
15594 與중진들 "윤석열 낙마가 더 우려...정경심 기소되면 … 지만원 2019-09-30 527 30
15593 "권력자 수사 방해하려 지지세력 동원… 독재정권의 전형… 지만원 2019-09-30 350 30
15592 고성국의 황교안 바벨당 건설과 김정민 출현추적 댓글(3) 진리true 2019-09-30 441 5
15591 (200만은 뻥이요-국민의 83%가 범죄자 조국수호 집… DONG 2019-09-29 345 22
15590 있을 수 없는 테러국가 전락 진리true 2019-09-29 393 10
15589 거짓말의 양산당 - 미국 민주당 재선음모 추진 진리true 2019-09-29 331 10
15588 뱅모 박성현 미국보수 강연회 개최(9/27)와 K-CP… 진리true 2019-09-28 407 8
15587 [조선사설] 대통령이 파렴치 장관 수사 방해, 이게 국… 지만원 2019-09-28 507 50
15586 미국정치의 보수혁명과 미국-아시아 관계 만세대한민국 2019-09-27 306 8
15585 주사파운동권- 하태경의 승리 - 문준용 특혜비리 수사자… 진리true 2019-09-27 322 5
15584 시팩-코리아(미국보수 한국분양 10/3 행사) 정체와 … 댓글(4) 진리true 2019-09-27 398 4
15583 유시민, 윤석열, 조국의 정치적 경쟁함수 - JTBC의… 진리true 2019-09-26 344 5
15582 조국-오거돈- 홍준표와 FBI 정보국장 방문함수 진리true 2019-09-26 431 6
15581 CPAC Korea에 생뚱맞은 김정민 연사신청 댓글(5) 진리true 2019-09-26 962 12
15580 빨갱이+치매+마약쟁이+역적+간첩= 문가,좃까,갱심이,정… 海眼 2019-09-26 420 21
15579 文 없을 때 FBI 국장 비밀리 윤석열 만난 이유? 만세대한민국 2019-09-26 818 27
15578 “북의 연방연합제 1단계에 우리는 이미 들어와 있다” 만세대한민국 2019-09-26 403 8
15577 문 조 동반퇴진 범국민집회 mozilla 2019-09-25 354 28
15576 문재인 트럼프 한미정상회담 능욕 풀영상 보시요. mozilla 2019-09-25 490 32
15575 함박도가 대한민국 영토라는 증거 또 나왔다 만세대한민국 2019-09-25 347 22
15574 대북한 로비단체의 거물 - 조지 소로스의 위선 진리true 2019-09-25 291 4
15573 국민의 고통은 아직도 모른다? - 그럼 구제불능! 진리true 2019-09-25 231 6
15572 5/18 북한광수-은폐자 정규재의 빤스런 시작! 진리true 2019-09-25 330 11
15571 518광주것들이 지박사님에게 저질른 행패가 떠오른다.… 만세대한민국 2019-09-25 299 10
15570 미국서 문재인 부부,미국서 중요 증인들을 호송할때 사… DONG 2019-09-24 635 30
15569 一致할 수도 있는 거이가 不正 選擧 造作 '발표'란 말… inf247661 2019-09-24 236 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