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의 끔찍한 성(性)생활 실태 폭로되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김정일의 끔찍한 성(性)생활 실태 폭로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라덴삼촌 작성일09-12-27 18:46 조회53,359회 댓글0건

본문

임신시킨 뒤 낙태시켜 강제추방.. 난교(亂交)로 멸망한 '소돔과 고모라' 연상케 해

짐승과 같이 문란한 김정일의 성(性)생활과 노리개로 전락한 여성들이 당하는 끔찍한 낙태 실태가 드러났다.

24일 함경북도 회령 현지 소식통은 소위 ‘기쁨조’ 출신으로 수년 전 김정일의 자식을 임신했다가 강제낙태 당하고 회령으로 추방되었으나 끝내 실종되고만 여성 최미연(가명)씨의 사연을 전했다.

소식통에 따르면 최 씨는 기쁨조 여성들이 구강성교를 위해 의무적으로 착용해야 하는 틀니를 하고 있었으며, 추방 당시 신경과민증으로 추정되는 정신질환을 앓고 있었다. 기쁨조로 있는 사이 고향의 부모는 모두 굶어죽어 통신원의 집에서 살았다.

원래 기쁨조 여성들은 피임 교육을 받지만 최 씨는 사고로 김정일의 자식을 임신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당시 김정일의 정부이자 김정철 김정은 형제의 친모였던 고영희가 이 사실을 알고 최 씨를 기쁨조에서 몰아냈다.

쫓겨난 이후 배우로 전환해 북한영화 ‘민족과 운명’에서 임신한 상태로 박정희 전 대통령 씬에 잠깐 출연했지만 고영희는 끝내 김정일의 배다른 자식을 허용하지 않고 강제낙태 시켰다. 당시 태아는 4개월이었다.

추방된 이후 최 씨는 극심한 불안 증세를 보였다. 평소에는 평범한 모습이었지만 가끔 이유도 없이 스스로 머리를 쥐어뜯으며 분노를 터트렸다.

최 씨는 독한 술도 곧잘 들이켰으며, 그 때마다 김정일과 고영희에 대한 비판을 쏟아냈다. 김정일과 고영희를 ‘개새O’ ‘머저리’라는 비속어로 호칭하는 것은 물론 “최고사령관이고 영도자고 다 필요없다” “내가 이렇게 타락해서 살면 뭐하는가”라며 넋두리도 했다.

그러나 최 씨는 끝내 당국이 파견한 검열 요원에게 이끌려 함경북도 청진으로 간 뒤 소식이 끊기고 말았다. 

소식통은 “당시 이 여자(최 씨)는 삶의 의욕을 다 잃은 상태였다”며 “잠시 최 씨를 짝사랑하며 따라다닌 남자가 있었지만 최 씨의 낙태사실을 알고서는 인연을 끊기까지 했다”고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김정일의 이 같은 성적 타락은 간부층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 간부층에는 ‘정부(情婦)제’라는 말이 유행일 정도로 첩을 두는 것이 보편화되어 있다. 회령시 교통과장만 해도 아내를 제외한 애인이 세 명이며, 각 애인마다 자식을 두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식통은 “조그마한 직위라도 가진 인민군 군관(장교)들은 자신이 모든 것을 책임진다는 구실로 해당지역 처녀들을 노리개로 만들고 있다”며 “‘입당(入黨)하고 싶으면 내 마다라스(매트리스)가 되라’는 식으로 구슬리기도 한다”고 지적했다.
출처 ; Libertyherald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248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5) 관리자 2009-11-18 24562 49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1353 197
15246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69919 198
열람중 김정일의 끔찍한 성(性)생활 실태 폭로되다! 라덴삼촌 2009-12-27 53360 42
15244 노무현, 자살 전날 밤 폭음한 권양숙과 대판 부부싸움 … 김종오 2010-03-22 52703 144
15243 북한의 성고문과 미인계 지만원 2010-03-14 47083 42
15242 1,000 교장들의 선언문 (곽노현 사기 교육감 즉각 … 개혁 2012-03-30 36141 32
15241 박정희 암살범 김재규는 아직 미국서 살아있다(퍼옴) 비접 2011-09-14 34269 36
15240 지금 몇살입니까?(펌) whagok22341 2010-09-27 30412 13
15239 김재규 사형 집행의 미스테리 댓글(1) 새벽달 2010-11-15 29277 66
15238 "여자임금 나와 3. 4년후 통일된다"..탄허스님 예언… 댓글(3) 시공간 2015-05-30 28913 35
15237 로버트 박, 북한 성고문 폭로 "성기능 잃어" 댓글(2) 한글말 2012-02-09 28026 32
15236 대선 전자개표기 컴퓨터 제작업체 '관우정보 기술 유재화… 산머루 2012-03-31 27506 245
15235 518 도끼부대 찾았다. [수평확대로 보기가 어려워 수… 댓글(1) gelotin 2013-06-17 24867 25
15234 우리법연구회 명단 60명 공개 지만원 2010-05-26 24622 19
15233 장성수 줄이기에 매여 국방개혁 발목 잡히나? 댓글(1) 모모 2011-05-12 24385 12
15232 통일교 궁전 천정궁... 이런일이! 댓글(1) 현우 2010-09-16 24137 26
15231 백석두 "송영길...베트남 소녀 (아다라시)관광 했다. 댓글(4) 솔바람 2010-05-29 23449 28
15230 김신조 목사, "남한에 빨갱이 너무 많다" 댓글(2) 현우 2010-09-28 23126 37
15229 김일성 김대중 노무현 정몽준 박근혜 등 프리메이슨 비접 2010-05-23 22964 23
15228 국가보안법 폐지 선언 및 서명자 6278명 댓글(1) 근원에가까이 2013-06-13 22662 12
15227 4/27일 한국을 오염시키고 갈 사탄숭배자 레이디가가! 현우 2012-04-25 22558 30
15226 노량진 사건 조선족 인신매매 - 청웅/사타부언 (수산계… 강유 2013-04-28 22459 17
15225 대예언, “UFO 출현에 이어 존티토 예언 화제…203… 댓글(1) 조명탄 2011-09-26 22316 14
15224 제2연평해전 참전용사… 몸속 파편보다 마음속 파편이 더… 김제갈윤 2010-11-29 22125 17
15223 한국에서 장기적출 현상을 입증하는 7가지 증거! 현우 2012-11-06 21681 67
15222 어느 초딩의 가슴 아픈 구제역 삼행시&#… 현우 2011-02-12 21452 26
15221 심심한데 5.18과 우리 집안에 얽힌 썰.txt풀어본다 신생 2012-04-16 21334 15
15220 일본 방사능 오염의 현실태 충격고발! 현우 2013-07-18 21314 26
15219 세탁소 옷걸이로 독서대 만들기 퍼옴 조명탄 2011-09-16 21136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