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날의 유래와 역사 공부하기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한글날의 유래와 역사 공부하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방울이 작성일19-10-08 23:33 조회352회 댓글0건

본문

한글날도 일본시대때 제정했군요!

<대한민국의 한글날 10월 9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한글날 1월15일

중화인민공화국(연변조선족자치주)의 한글날 9월2일>  

이하출처 https://ko.wikipedia.org/wiki/%ED%95%9C%EA%B8%80%EB%82%A0

 

 

 

 

 

한글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러보기로 가기

 

한글날
한글날
공식이름 한글날
다른이름 조선글날
조선어 언어문자의 날
장소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중화인민공화국의 기 중화인민공화국
연변조선족자치주
형태 공휴일 (국가적, 문화적)
중요도 한글의 발명을 기념
날짜 10월 9일 (대한민국)
1월 15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9월 2일 (중화인민공화국)
빈도 매년
한글날(영어: Hangeul Day, Korean Alphabet Day) 또는 조선글날(朝鮮--)은 한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세종대왕 훈민정음을 반포한 것을 기념하기 위한 날이다.

대한민국에서는 세종대왕 훈민정음을 반포한 날인 10월 9일 한글날로 정하여 태극기를 게양하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는 세종대왕 훈민정음을 창제한 날인 1월 15일 조선글날로 정하고 있다.

유래와 역사[편집]

세종실록》에는 1446년(세종 28년) 음력 9월 세종대왕 훈민정음을 반포한 것으로 쓰여 있다. 이를 근거로 1926년 지금 한글 학회의 전신인 조선어연구회 신민사가 당시 음력 9월의 마지막 날인 음력 9월 29일(양력 11월 4일)에 훈민정음 반포 여덟 회갑(480년)을 기념하는 행사를 가지고, 이 날을 ‘가갸글’이라는 그때 한글의 이름에 따라 제1회 ‘가갸날’이라고 했다. 국어학자인 주시경이 ‘한글’이라는 이름을 지은 뒤인 1928년 ‘한글날’로 이름을 바꾸었다.

1931년 또는 1932년부터 양력인 그레고리력으로 당시 날짜를 따져 10월 29일에 지냈다. 한글연구단체인 조선어학회 회원이었던 국어학자 이희승 이극로는 이를 1932년부터라고 기록하고 있지만, 1931년부터 양력으로 지냈다는 신문 기사도 있다. 1934년부터는 전문가들 의견을 따라 1582년 이전에 율리우스력을 썼던 것으로 가정하여 계산한 10월 28일에 지내었다.

1940년에 《훈민정음》 해례본을 발견하였다. 이에 따르면 훈민정음은 9월 상순에 으로 펴냈다고 되어 있는데, 1446년 9월 상순의 마지막 날인 음력 9월 10일 그레고리력으로 계산하면 10월 9일이 된다.

대한민국[편집]

1945년 8.15 광복 이후 대한민국 정부는 10월 9일[1]을 한글날로 제정하고 공휴일로 만들었다.

1949년 6월 4일 대통령령 "관공서의공휴일에관한건"이 제정[2]되면서, "10월9일(한글날)"도 공휴일로 지정되었다. 1949년부터 1990년까지 매년 10월 9일 한글날은 공휴일이었다.

1949년 10월 1일 "국경일에관한법률"이 제정[3]되었는데, 당시 국경일은 3·1절, 제헌절, 광복절, 개천절 네 개였고, 한글날은 포함되지 않았다.

1970년 6월 15일 "관공서의공휴일에관한건"이 "관공서의공휴일에관한규정"으로 전부개정[4]되었는데, 한글날은 계속해서 공휴일로 포함되었다.

1982년 5월 15일 "각종기념일등에관한규정"이 개정[5]되면서, "[별표] 각종기념일표"에 한글날이 포함되었다.

1984년 2월 21일 "대한민국국기에관한규정"이 제정[6]되면서, 제12조에서 국경일, 국군의 날, 현충일 등과 함께 한글날에도 국기를 게양한다는 것을 규정했다. 1984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10월 9일 한글날에 국기를 게양하고 있다.

공휴일이 지나치게 많아 경제 발전에 지장이 있다는 이유로 1990년 11월 5일 "관공서의공휴일에관한규정"이 개정[7]되면서, 국군의 날과 함께 한글날이 공휴일에서 빠졌다. 이에 따라 1991년부터 2012년까지는 매년 10월 9일 한글날이 공휴일이 아니었는데, 다만 1994년, 2005년, 2011년에는 쉬었다.

2005년 10월 5일 대한민국 국회 문화관광위원회는 ‘한글날 국경일 지정 촉구 결의문’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2005년 11월 30일 국회 행정자치위원회는 법안심사 소위를 열어 한글날을 국경일로 격상하는 내용의 ‘국경일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상정했고, 이 개정안은 2005년 12월 8일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했다. 이로써 2005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10월 9일 한글날은 국경일이다.[8] 국경일이라고 해서 공휴일인 것은 아니다. 한글날은 국경일이면서 쉬지 않는 날이었다.

2006년 9월 6일 "각종 기념일 등에 관한 규정"이 개정[9]되면서, "[별표] 각종기념일표"에서 한글날이 제외되었다. 한글날은 국경일에 포함되었기 때문에 별표에서 따로 규정하지 않아도 기념행사를 할 수 있기 때문이다.

2007년 1월 26일 '대한민국국기법'이 제정[10]되면서, 제8조에서 국경일에 국기를 게양한다는 것을 규정했고, 2007년 7월 27일 "대한민국국기법 시행령"을 제정[11]하면서, 같은 날 "대한민국 국기에 관한 규정"을 폐지[12]했다. 한글날은 국경일이므로 당연히 국기를 게양한다.

한글날을 공휴일로 지정하기 위한 노력이 다각도로 진행되었는데, 한글학회, 한글문화연대 등 시민단체의 연합체인 한글날 공휴일 추진 범국민연합은 한글날을 앞두고 국민청원서를 제청하기는 등 했고,[13] 한글날의 기념일 주관 부서인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글날을 공휴일로 재지정하는 방안을 추진했으며,[14] 정치권에서는 민주당이 어버이날과 함께 한글날을 공휴일로 지정하는 내용의 공휴일에 관한 법률을 발의했다.[15]

2012년 11월 7일 한글날을 다시 공휴일으로 지정하는 내용을 담고 있는 관련 규정의 일부 개정안이 입법 예고되고, 법률 절차를 거쳐 2012년 12월 24일, 국무회의에서 관공서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 일부 개정령안이 통과됨에 따라, 2012년 12월 28일 "관공서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이 개정[16]되면서, 한글날은 다시 공휴일로 지정되었으며, 2013년부터 매년 10월 9일 한글날은 공휴일이다.[17][18]

기념[편집]

대한민국 정부는 아래와 같은 법률 및 시행령으로 한글날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19][20]

국어기본법 제20조 (한글날) ① 정부는 한글의 독창성과 과학성을 국내외에 널리 알리고 범국민적 한글 사랑 의식을 높이기 위하여 매년 10월 9일을 한글날로 정하고, 기념행사를 한다.

② 제1항에 따른 기념행사에 관하여 필요한 사항은 대통령령으로 정한다. [전문개정 2011.4.14.]

국어기본법 시행령 제15조(한글날 기념행사) ① 정부는 법 제20조제1항에 따른 한글날 기념행사를 할 때에 한글과 국어 발전에 이바지한 공이 매우 큰 개인이나 단체를 한글발전유공자로 포상하고, 한국 문화 창달에 이바지한 공적이 뚜렷한 개인이나 단체에 대하여 세종문화상을 수여할 수 있다. ② 제1항에 따른 한글발전유공자의 포상은 「상훈법」에서 정하는 바에 따르고, 세종문화상의 수여는 「정부 표창 규정」에서 정하는 바에 따르며, 시상 분야, 수상 인원과 그 밖에 필요한 사항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이 정한다. 〈개정 2013.1.16.〉

그외에 다른 한글 진흥을 위한 부분은 국어기본법 및 시행령에 따라 대한민국 정부에서 주관하여 진행하고 있다.

2005년에 국어기본법[21]과 국어기본법 시행령[22]을 제정하여 한글날 기념 부분을 법률화하고, 2006년 〈각종 기념일 등에 관한 규정〉[별표][23]을 개정해서 한글날 관련 별표가 삭제되었다.

이전에는〈각종기념일등에관한규정〉[별표][24]에 따라 한글날에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여 “세종대왕의 성덕과 위업을 추모하고 한글의 우수성을 선양하기 위한 행사를 한다”라고 되어 있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952건 9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712 신해철과 일루미나티 그리고 피라미드 무덤(동영상 3분 … 우익대사 2019-11-02 546 12
15711 세월호와 일루미나티의 666(동영상 1분 56초) 우익대사 2019-11-02 441 8
15710 부산시 부시장-유재수의 생존성 분석 진리true 2019-11-01 383 7
15709 모의 수사/재판의 국민교육장 진리true 2019-10-31 313 6
15708 박찬주 대장-두번 제물 만들기 진리true 2019-10-31 390 8
15707 문재인 추락과 황교안의 위장간판 바꾸기 진리true 2019-10-30 515 12
15706 (削.豫) 수 兆(조)원 단위; 血稅 _ '비용 발생'… inf247661 2019-10-30 363 8
15705 트럼프 공포작전 수행 = 북한/이란 비핵화추진 실험 진리true 2019-10-30 461 6
15704 지금 광주에선.... <<北특수군 '광수1호' 지목… 댓글(1) 만세대한민국 2019-10-29 629 11
15703 미국이 펼친 북한 풍계리 폭격 연습 작전소식 ! 댓글(3) 海眼 2019-10-29 787 60
15702 학생은 정치적 노리개가 아니다 - 인헌고 학수연 댓글(2) 海眼 2019-10-29 404 20
15701 트럼프 VS 오바마 海眼 2019-10-29 344 19
15700 “일본은 한국 보수진영과 연대해 ‘북한주체사상’, ‘반… 海眼 2019-10-29 363 19
15699 "보성교의 불상사" 방울이 2019-10-28 373 13
15698 멧돼지 사냥과 강원도 5개지역 총기포획 안내문자 진리true 2019-10-28 396 12
15697 '벌거벗은 文대통령'...동화 패러디 댓글(1) 海眼 2019-10-28 446 22
15696 판사는 건국하는 사람이 아니다 고사연 2019-10-28 360 14
15695 어~어이~ ~ ~ ! '문'가, '황'가, '홍'가… inf247661 2019-10-28 386 7
15694 한 철학자의 예언.글:DONG.1027 DONG 2019-10-27 576 22
15693 탄찬세력과 엄마없는 자의 내각제 추진음모를 막아라… 진리true 2019-10-27 321 5
15692 중국의 한국IT기업 시냥시작 = 문정권의 3불 합의 진리true 2019-10-27 366 8
15691 10/26의 밤과 국가 반역정권의 퇴출시위 모음사진 진리true 2019-10-27 390 18
15690 깨진 독에 물 부어라! -금강산 부채도사 진리true 2019-10-25 450 19
15689 황교안이 부른 5/18 혁명곡(내란기념 임진곡) - 광… 댓글(5) 진리true 2019-10-24 518 16
15688 유튜브 보따리 장사꾼-슈퍼맨 망상에 올라탄 자들 진리true 2019-10-24 497 5
15687 [추적] '北 석탄 수사기록'서 임종석 등장하는 '편지… 댓글(3) 지만원 2019-10-24 594 23
15686 홍콩시위 촉발범- 대만 바랏바 1 명의 나비효과 진리true 2019-10-23 362 2
15685 안정권 공수처가 먼저냐? 조국구속이 먼저냐? 댓글(1) mozilla 2019-10-22 532 16
15684 북한 늑대와 춤추기 = 사람이 안되면 보신탕 운명! 진리true 2019-10-22 427 10
15683 트럼프는 미국의 마지막 희망인가…홍지수 작가 특별 인터… 댓글(1) 신준 2019-10-22 513 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