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애자가 군-인권센터장? 민병대로 전락시킨 주사파정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동성애자가 군-인권센터장? 민병대로 전락시킨 주사파정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9-11-04 22:50 조회463회 댓글0건

본문

"안보 희생해 평화 구걸하는 문정권… 더 이상 볼 수 없다"

 

딴따라 섹소폰쟁이-황교안아니라 ⇔ 문재인 때문에 입당/출마 선언

박찬주 전 육군 대장이 정치권 진출 욕구를 가감 없이 내비쳤다.

“대한민국 군대를 민병대 수준으로 만든 문재인 대통령 때문에 현실정치에 참여하기로 했다”

 자유한국당 입당과 총선 출마 의지를 분명히 드러낸 것이다.  

박 전 대장은 4일 오전 10시 서울 여의도 63빌딩 별관 3층 사이프러스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황교안 한국당 대표가 아닌 문재인 대통령 때문에 현실정치에 참여하기로 했다”

“현역 장교들에게서 여러 경로를 통해 메시지를 받았다.

장교들이 ‘우리나라 군대가 민병대 수준으로 전락했다’고 하소연한다

“현역들이 목소리를 낼 수 없으니 내게 역할을 해달라는 요청이었다”

“고개 숙인 현역 장교들의 목소리를 외면할 수 없어 정치일선에 나서기로 했다”

“다른 기관은 몰라도 군대 만큼은 제자리에서 제 몫을 수행해야 한다.

그런데 지금 현재 (문 정부는) 안보를 희생해 평화를 구걸한다. 용납될 수 없는 행위”

“당이 나를 필요로 하면 물 불 가리지 않고 최선 다할 것” 

최근 한국당 1차 인재 영입 명단에서 보류된 데 대해서,
“당이 필요로 하지 않는다면 내가 뭐 어떻게 하겠나?”
“당이 나를 필요로 해서 쓰겠다면 물 불 가리지 않고 최선을 다할 것”
최고위원들이 (내 영입을) 동의하지 않는다(?)는 이야기를 듣고 기분이 좋을 리는 없었다.
그래서 황교안 대표에게 전화를 걸어 ‘이번에 포함 안 돼도 괜찮다’고 말씀을 드렸다”
“당에서 결정하는 대로 따르겠다” ,

공관병 갑질? “표현 자체가 부적절… 불순세력의 작품
특히 그는 공관병 갑질 의혹을 해명하는 데, 많은 시간을 할애했다.
2030 청년세대와 한국당 최고위원들이 박 전 대장 입당을 반대하는 가장 큰 이유이기 때문이다. 
박 전 대장은,
“지휘관의 지시가 ‘갑질’이라면 그건 지휘체계를 문란시키는 것”
“적폐청산의 미명 하에 군대를 무력화시키기 위한 불순세력의 작품으로 본다
 
“대부분 사실이 아니다”
언론에 나왔던 ‘냉장고를 절도했다’ ‘공관병에게 전자발찌를 채운 뒤 인신을 구속했다’
 ‘내가 아내를 여단장으로 대우하라고 했다’는 의혹들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
“문 정부는 4성 장군을 포승줄에 묶어 적폐청산의 상징으로 활용하려 했다.
 
공관병 갑질 조사에서 혐의가 안 나오면 멈췄어야 한다”
 
“감 따고 골프공 줍게 한 건 사실”, “그건 공관병이 원래 하는 일의 하나”
 
 
군-인건센터소장, 삼청교육대 보내야 정상이 아닌가?
 
“임태훈 군인권센터소장은 삼청교육대로 보내야 하는 사람 아닌가 생각한다”
 
군인권센터는 2017년 7월 박 전 대장 부부의 공관병 갑질 의혹을 최초로 제기한 시민단체다.
 
군인권센터가 병사들을 통해 사령관을 모함하는 건 군 위계질서에 바람직하지 않다
 
“공산당이 유치원부터 자녀를 교육시켜 ‘너희 아버지가 김일성 욕하면 신고하라’는 식으로
 
인륜을 파기하는 것과 뭐가 다른가?.
 
임소장은 삼청교육대 교육을 받아야 하는 사람”이라고 규정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076건 9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836 김정은 대역은 5 명 - 육성방송은 6/30 판문점 … 진리true 2019-12-07 471 12
15835 북한 통미봉남 외교 최선희와 한성렬 운명 비교 진리true 2019-12-07 340 6
15834 북조선에 인신매매단.. (이애란TV) 한글말 2019-12-07 430 9
15833 이게 나라냐? 海眼 2019-12-07 449 18
15832 정의당에는 정의가 읍꼬.... 海眼 2019-12-07 315 19
15831 대한민국 좌파 우파 구분법 海眼 2019-12-07 422 19
15830 NATO-중국을 공동의 적으로 규정 진리true 2019-12-06 372 6
15829 뭐 이런... 북에 또 돈을 지원한다네요!!! 댓글(2) 핸섬이 2019-12-06 459 16
15828 풍산 개가 짖는 이유! - 날으는 식칼(플라잉 긴수) 진리true 2019-12-06 457 9
15827 가칭 '자유당' 창당 댓글(1) aufrhd 2019-12-05 579 16
15826 사탄파와 전쟁 - 여시제세력의 내각제 김무성/황교안 진리true 2019-12-05 518 5
15825 건설사(아비-토착세력)의 해운사(아들-범죄유산 ) 양도… 진리true 2019-12-04 381 5
15824 고등학교 윤리 교과서에 ‘국민주권’ 아닌 ‘인민주권’ 한글말 2019-12-04 601 21
15823 홍콩을 따라 시대혁명을 외친 대륙인들에 중국 공산당 대… 댓글(1) 우익대사 2019-12-03 448 14
15822 중국의 4번째 흑사병 환자 발생과 공산당 시대의 몰락(… 우익대사 2019-12-03 381 7
15821 파리종류 세어 보기 진리true 2019-12-03 401 5
15820 트럼프 탄핵파들이 '중국’과 한통속이라는 게 밝혀진 상… 海眼 2019-12-03 427 13
15819 황교안 "양대 악법 막고 3대 게이트 실상 파헤치겠다" 海眼 2019-12-03 425 9
15818 부울경 이어 대구 기독교 지도자들도 ‘시국선언’ 海眼 2019-12-03 464 20
15817 이란 독재국의 전쟁도발 위기 진리true 2019-12-02 366 3
15816 러시아 가스장사 - 매달리는 중국/북한 진리true 2019-12-02 419 6
15815 중국 파산위기 = 김정은 생존위기 진리true 2019-12-02 532 5
15814 "단식"에 대한 방송 듣보기 방울이 2019-12-01 405 5
15813 백원우 게이트 - 울산시장(김기현) 하명수사 관련자 -… 진리true 2019-12-01 490 11
15812 [의병뉴스] [신비한 무지개 뜬 광화문] 통합 애국집회… mozilla 2019-12-01 423 9
15811 대깨문의 대탈주 시대 댓글(1) 진리true 2019-12-01 472 10
15810 문대표와 경인선의 사람중심사회 폭로자 진리true 2019-12-01 464 2
15809 병원까지 악용하는 복마전 세력 진리true 2019-11-30 421 3
15808 조국펀드 참고인(증인)의 첫 휴거자- 코링크PE 상상… 진리true 2019-11-30 413 5
15807 똥뙤롬 사신에게 취하는 '조선 임금' 행동! ,,. inf247661 2019-11-30 432 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