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기생충 비판 "한국과 문제 많은데 오스카상 왜 주나"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트럼프, 기생충 비판 "한국과 문제 많은데 오스카상 왜 주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대한수호 작성일20-02-21 13:35 조회263회 댓글1건

본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유세 도중 한국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 작품상을 받은 것을  놓고 "올해 아카데미상 시상식은 형편없었다"고 비판했다. "한국과는 이미 무역에 충분히 문제가 많은 데 올해의 최고 영화상을  주느냐"고도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콜로라도 스프링스에서 대선 유세 도중 '가짜 언론'을 비판하다가 돌연 아카데미상 얘기를 꺼냈다.  "올해 아카데미상 시상식이 얼마나 형편없었느냐. 다들 봤느냐"라고 청중에 질문을 던지면서다. 그러곤 시상식 사회자 흉내를 내  "올해의 수상자는 한국에서 온 영화…도대체 이게 다 무슨 일이냐"라고 조롱하는 듯한 발언을 이어갔다.
 
  그는 "우리는 이미 한국과 무역에 관한 문제를 충분히 안고 있다. 거기에 더해 그들에게 올해의 최고 영화상을 줬다. 그게  잘하는 일이냐. 나는 모르겠다"라고도 거듭 의문을 제기했다. 영화 기생충의 내용이나 구체적인 이유 없이 아카데미가 외국, 특히  한국 영화에 왜 최고 작품상을 줬냐고 비난을 퍼부은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나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1939)' 같은 영화를 고대하고 있다. 제발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를  되찾자. '선셋대로(Sunset Boulevard·1950)' 같은 수많은 위대한 영화들이 있다"며 "그런데 수상작은 한국에서 온  영화였다"고 반복했다. 한국 영화에 작품상을 내준 할리우드에 옛 영광을 되찾아야 한다는 뜻이다.
 
그는 "나는 처음엔 올해 외국어 영화상을 주는 것이라고 생각했다. 과거에도 외국어 영화상은 준 적이 많았기 때문"이라며 "그런데 아니었다"라고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올해 아카데미에서 남우조연상을 받은 브래드 피트도 비난했다. "올해는 브래드 피트도 상을 받았던데 나는 절대  그의 열렬한 팬이 아니다. 그는 일어나서 잘난 체하는 말들을 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좀 아는 체하는 인간(a  little wise guy)"이라고 거듭 말했다.
 
브래드 피트는 당시 수상 소감으로 "여기 무대  위에서 (수상 소감을 말하는데) 45초가 주어진다고 하는 데 45초는 미 상원이 존 볼턴에게 줬던 시간보다 많은 것"이라고  했다. 민주당 지지자인 브래드 피트가 상원이 존 볼턴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에게 탄핵심판에 증언할 기회를 주지 않은 걸 비판한 걸  트럼프 대통령이 다시 자신의 유세에서 "잘난 체 하는 인간"이라고 비난한 셈이다.
 
워싱턴=정효식 특파원 jjpol@joongang.co.kr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한국-주사파정권의 평가모습>
1. 큰 산(중국 시진핑)기대기와  남북경협 독자발표(종북지원) :  한미동맹- 반역국가
2. 주한미군 방위분담의 비협조국 : 미국의 안보전략에 무임승차하는 기생충-국가
3. 한일 군사정보협정(GSOMIA)의 거부와 반일전쟁 유발국 : 일본 전략자산 수출제한의 자충수 유발
4. 미국 트럼프 정부에게 미운 털로 전락 - "기생충-영화" 제작국가

퍼온글 목록

Total 16,154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6987 1824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3267 206
16152 문재인 - 중국 공산당이 개입해서 만든 대통령 새글 海眼 2020-03-29 62 10
16151 “나라를 더 이상 文정권에 맡길 수 없는 100가지 이… 한글말 2020-03-28 112 13
16150 위기 때 더 명확해지는 돈의 국제 서열…'1극 지존' … 海眼 2020-03-26 243 23
16149 야만 장캐 미국,일본 전염병을 축하 한닥고? 海眼 2020-03-26 212 10
16148 전남 구례-산수유 축제 - 우한폐렴(COVID-19) … 진리true 2020-03-24 228 21
16147 주한미군기지- 평택 험프리스 사망병사 발생! 진리true 2020-03-24 193 15
16146 천안함 폭침희생은 추도외면, 5/18 폭동기념은 철저추… 진리true 2020-03-24 126 9
16145 북한의 신형미사일개발로 모든 전력이 무력화됐습니다. 댓글(1) 핸섬이 2020-03-24 196 6
16144 문재인 반미정권과 해리스 대사의 경고! 진리true 2020-03-23 368 32
16143 드디어 Start! 미국과 유럽의 중국에 대한 피해배상… 댓글(1) 海眼 2020-03-23 276 26
16142 트럼프 친서와 김여정 동원- 제재완화 요구 진리true 2020-03-22 117 2
16141 희망퇴직 이름으로, 반기업 정책 -성공신화 달성 진리true 2020-03-21 137 4
16140 가짜 중국 확진 0? 다국적 기업에 귀환 러브콜. 海眼 2020-03-21 244 23
16139 어제자 트럼프대통령 인터뷰 박애플망고 2020-03-21 267 34
16138 '국민 + 군부'가 함께 '국회 해산 & '문'가 축출… inf247661 2020-03-20 234 10
16137 (펌)우한바이러스 걱정할 필요 없을듯(미국 이야기) 박애플망고 2020-03-20 414 32
16136 전남 광주 애국청년의 5.18 진실 추구 댓글(1) 지원군단 2020-03-20 274 14
16135 형사 소송법 제307조, (再) inf247661 2020-03-19 118 2
16134 '헌법 재판괸'들! ,,. (再) inf247661 2020-03-19 137 0
16133 사탄파의 반역이유 - 김무성-이명박-기독교계의 반역동… 진리true 2020-03-18 168 7
16132 친중자본-6천억과 스파이-매국행위 허용지 진리true 2020-03-18 167 7
16131 간첩조사없는 대공 용의점 -긴급회의 왜하나! 진리true 2020-03-18 210 22
16130 애국 사행시. 海眼 2020-03-17 207 23
16129 마스크, 2월에도 中으로 1753톤 빠져 나갔다…지난해… 댓글(2) 지만원 2020-03-16 324 40
16128 이 와중에도 마스크조공질이 계속되고 있었네요. 핸섬이 2020-03-16 193 16
16127 [한국경제] 한국에선 버림받는 신세지만…두산 원전기술,… 댓글(1) 지만원 2020-03-16 257 28
16126 [조선사설] 제주 기지 사건이 軍이라고 할 수 없는 지… 댓글(1) 지만원 2020-03-16 198 28
16125 [조선사설] 코로나를 이기는 한국의 혁신 기업들과 우수… 댓글(1) 지만원 2020-03-16 165 2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