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 정권, 전체·공산주의 국가 연상케 해” 김형석 연세대 명예교수 신랄히 비판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현 정권, 전체·공산주의 국가 연상케 해” 김형석 연세대 명예교수 신랄히 비판

페이지 정보

작성자 海眼 작성일20-04-12 01:43 조회871회 댓글0건

본문


   

“현 정권, 전체·공산주의 국가 연상케 해”

 
김형석 연세대 명예교수 신랄히 비판
   
   
김형석 교수
김형석 연세대 명예교수 ⓒ크리스천투데이 제공
      
   

“국민이 정권에 복종하기 바라는 방향 택해
청와대가 전권 독점… 지금 여당에 ‘노’ 없어
애국적 발언 금지 돼… 정권 유지 지상 목표”

 

 

기독교계 원로인 김형석 연세대 명예교수가 “현 정권은 새로운 법을 많이 제정했다. 그 법을 앞세우고 권력을 행사한다. 전체주의 국가나 공산주의 국가를 연상케 할 정도”라고 신랄하게 비판했다.

 

김 교수는 10일 “‘나라다운 나라’는 어디에”라는 제목으로 동아일보에 기고한 글에서 이 같이 말하며 “법치국가를 권력국가로  퇴락시키는 사회악을 만든다. 그 극치를 달리고 있는 정권이 북한이다. 중국이 보여주는 현상이다. 권위주의란 다른 것이 아니”라고  했다.

 

그는 또 “북한 동포를 위하는 정부라면 통일을 위한 인간애와 진실의 가치는 유지해야 할 의무와 권리가 있어야 한다. 그것이  국가적 존엄성”이라며 “국민의 자존심을 훼손시키는 정부가 되어서는 안 된다. 무엇이 이런 결과를 만들었는가. 이번 총선을 통해서  어떤 변화가 가능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고 했다.

 

이어 “가장 걱정스러운 문제는 현 정부가 민주주의의 정도(正道)를 일탈했다는 사실”이라며 “정부가 국민을 위해 존재함에도  불구하고 국민이 정권에 복종하기 바라는 방향을 택했다. 과거 정부는 국무총리를 중심으로 국민을 위한 행정에 전념했다. 그런데 현  정권에서는 청와대가 전권을 독점했다”고 지적했다.

 

김 교수는 “문재인 정부는 보이지 않고 문재인 정권만 존재하는 상황”이라며 “과거에는 현 정부와 같이 정권욕에 빠져들지는 않았다. 운동권 정권을 연상케 할 뿐 아니라 친문 세력은 그 한계를 모르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국민은 여당 안에서도 ‘노’ 하는 국회의원이 있고 야당에서도 ‘예스’라고 발언하는 의원이 있기를 바란다. 그래야  국민은 중요한 국사가 결정되었을 때 근소한 표 차여도 신뢰할 수 있다”며 “지금의 여당에는 ‘노’가 없다. 애국적인 양심 발언이  금지되어 있다. 정권 유지가 지상(至上)의 목표가 되었다”고 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500건 9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260 [최보식 칼럼] 선관위가 '정권 하수인'으로 비치면서 … 지만원 2020-05-15 437 12
16259 윤미향 개인계좌 사용 - 기부금과 국고보조금 횡령 진리true 2020-05-15 426 8
16258 윤미향 개인계좌 모금에···정의연 "조의금 받기위한 상… 지만원 2020-05-14 476 16
16257 부정개표 단서나왔다 댓글(2) 일조풍월 2020-05-14 675 13
16256 월간조선 DJ비자금 조사건 보도 댓글(1) 고사연 2020-05-14 580 15
16255 특수봉인 테잎(재검표 불가능한 상황) 일조풍월 2020-05-13 688 14
16254 개표와 관련된 기계의 외부통신 기능이 조작의 핵심 댓글(4) 고사연 2020-05-13 606 9
16253 염전노예로 전락시킨 윤미향 - 정기련 악마단체 진리true 2020-05-13 681 26
16252 가짜 창녀 이용수뇬을 잡아 직여랏! 海眼 2020-05-12 816 32
16251 문재인의 일타쌍피 핸섬이 2020-05-12 690 19
16250 한국과학- 군사기술 모두 해킹 - 북한 신무기 개발 진리true 2020-05-12 579 13
16249 '開票 不正'으로 落選되어진 어느 議員에게 { '이팝나… inf247661 2020-05-12 629 16
16248 21대 총선 QR코드 사용 논란 海眼 2020-05-12 558 15
16247 윤미향= 당장 잡아 사지를 찢어 광화문에 걸어 놀 사기… 海眼 2020-05-11 632 21
16246 총선 개표조작 진상규명을 위한 국민주권회복 대회 댓글(1) 고사연 2020-05-11 624 11
16245 위안부 앵벌이 빨갱이도동뇬이 국개가 되다니! 댓글(2) 海眼 2020-05-11 611 21
16244 1923년 이승만 예언 댓글(1) 海眼 2020-05-11 701 28
16243 리선권(남파광수 제 75번), 김정은 어디로 보냈느냐? 진리true 2020-05-10 711 12
16242 중국인 유학생이 한국인에게 쓴 충격 편지 | 신세기TV… 한글말 2020-05-10 686 14
16241 중국경제 30년 전으로/테슬라 상하이 셧다운 海眼 2020-05-09 598 15
16240 속이는것, 속았다는것. 댓글(1) 海眼 2020-05-09 655 17
16239 미정가에 뿌린 문정권- 로비자금 진리true 2020-05-09 642 13
16238 홍가야 보거라 댓글(2) 일조풍월 2020-05-09 682 16
16237 선거-조작값이란! 진리true 2020-05-08 560 8
16236 문재인- 남북경제협력(철도건설 사업)은 북한제재 위반 진리true 2020-05-08 465 9
16235 92억의 양정숙-문재인 부동산비례제 왕국 진리true 2020-05-08 519 8
16234 1900년과 2020년/"영토할양으로 배상해야"/달라지… 댓글(1) 海眼 2020-05-08 527 10
16233 -1의 정체 일조풍월 2020-05-06 821 10
16232 주식사기단- 라임 헷지펀드사태 - 권력형 게이트 진리true 2020-05-06 515 9
16231 한성천 산관위 노조위원장 댓글(2) 일조풍월 2020-05-05 887 2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