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미향 개인계좌 모금에···정의연 "조의금 받기위한 상주 계좌"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윤미향 개인계좌 모금에···정의연 "조의금 받기위한 상주 계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5-14 23:19 조회763회 댓글0건

본문

 

윤미향 개인계좌 모금에···정의연 "조의금 받기위한 상주 계좌"

https://news.joins.com/article/23777086?cloc=joongang-home-newslistright

 

정의기억연대(정의연)14일 윤미향 더불어시민당 당선인이 정의연 대표 시절 위안부 할머니를 위한 기부금을 본인 명의의 개인 명의 계좌로 모았다는 보도에 "조의금을 받기 위한 상주(喪主) 계좌를 공개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정의연은 이날 '5.14 언론보도에 대한 정의연 설명자료'를 내고 "정의연은 2019129일 오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빈소를 마련하고 시민장례위원 모집을 진행하는 과정에서 통상 다른 단체들이 진행하는 것처럼 조의금을 받기 위한 상주의 계좌를 공개한 것"이라고 말했다.

 

정의연에 따르면 모금된 조의금으로 발인 당일 노제를 포함한 모든 장례를 치렀으며, 남은 조의금은 평소 고인의 뜻에 따라 시민단체기부와 장학금 전달에 쓰였다. 정의연은 "그 외의 개인 모금은 2017년 기부금품모집법이 시행되기 이전이거나, 그 이후에는 해당 법에 대한 정부기관의 안내가 부족해 벌어진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공익법인 담당 서울시 관계자 및 회계 관련 전문가들은 이를 두고 "공익법인이 개인 명의 계좌로 기부금을 받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기부금의 사용처와 상관없이 행위 자체만으로도 횡령으로 간주할 수 있는 매우 위험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정의연은 이날 중앙일보가 보도한 이용수 할머니 인터뷰를 두고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동지로 30년의 세월을 같이 보냈던 윤미향 전 대표가 곁에 있지 않는 상황에 대한 서운함과 상실감, 문제해결을 위해 더 열심히 노력하라는 말씀으로 이해한다"고 했다. 할머니는 인터뷰에서 '정의연이나 윤미향 당선인과 만나 오해를 풀 생각은 없냐'는 질문에 "화해는 안 한다. 화해는 할 수 없다. 정대협(정의연)은 고쳐서 못 쓴다. 해체해야 한다"고 말한 바 있다.

 

[단독]이용수 할머니 "윤미향 양심 없다, 왜 위안부 팔아먹나

https://news.joins.com/article/23776483

 

 

[단독] SNS서 기부금 모금, 윤미향 개인계좌 3개로 받았다

https://news.joins.com/article/2377647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771건 5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651 문재인-사람중심 조두순 국민혈세 경호 - 경호없는 해수… 진리true 2020-12-06 221 8
16650 미 부정선거 스모킹건 확보 일조풍월 2020-12-06 345 8
16649 클린턴, 오바마, 힐러리, 그들의 정체와 사상적 기원/… 海眼 2020-12-05 291 14
16648 법대로 하지 않는 다수당, 히틀러제- 독재국가 추진 진리true 2020-12-05 251 6
16647 미 대선 투개표시스템 제공사 도미니언이 중국회사라고 고사연 2020-12-02 347 10
16646 '法治 祭壇'에 피를 뿌려라, '윤 석렬'은! inf247661 2020-12-02 250 7
16645 후문으로 출근하는 여자 -정문으로 출근하는 남자 진리true 2020-12-02 362 11
16644 검찰총장 직무복귀와 법무차관 사의표명 - 징계위원장 사… 진리true 2020-12-01 262 11
16643 징계 심의위 연기신청과 기피신청 - 깜깜이 징계위 거부 진리true 2020-12-01 177 4
16642 법무부 감찰위원회 개최-정치감찰과 징계위 추진은 모두… 진리true 2020-12-01 179 9
16641 사자의 용맹함으로 정면돌파/델타포스 CIA와 교전/미국… 海眼 2020-12-01 305 12
16640 여자 키신저 매들린 올브라이트와 ASG 海眼 2020-12-01 240 13
16639 월성 1호 원전중지 수사를 막는 문정권- 검찰총장 직무… 진리true 2020-11-30 263 6
16638 펜실바니아 주-부정선거 사례 - 우편투표와 개표계수기 진리true 2020-11-29 267 9
16637 이제부터 막가자는 겁니까? 진리true 2020-11-28 350 13
16636 국부 조지 워싱턴의 국난예언/트럼프의 심모원려/Krak… 海眼 2020-11-27 362 19
16635 추미애의 대검 압수수색 지시 - 여권인사 범죄첩보 탈취 진리true 2020-11-27 262 8
16634 중공을 제압하는 압도적 무력/J-Defence를 말한다 海眼 2020-11-26 335 21
16633 PA 청문회 분위기 급반전! PA WI MI GA AZ… 댓글(1) 고사연 2020-11-26 356 13
16632 문명의 이기인가 재앙의 처방전인가/시민불복종운동 시작되… 海眼 2020-11-26 288 16
16631 위스콘신 주 부정투표 15만 건 발견했다고 댓글(1) 고사연 2020-11-25 344 9
16630 전세계가 속고 있다/카터, 오바마까지 동원/스마트매틱 … 海眼 2020-11-25 350 16
16629 감찰관과 감찰대상의 사유 - 윤석열이 거부해도 징계사유… 진리true 2020-11-24 229 7
16628 고향이 어디냐고 묻지말아요 진리true 2020-11-23 419 16
16627 세르비아인이 말하는 세기말적 혼돈의 기원과 전망/"폭동… 海眼 2020-11-23 299 15
16626 조 바이든은 알고 있었다/프랑크푸르트 서버 급습의 진실… 댓글(2) 海眼 2020-11-22 416 9
16625 세르비아도 미 대선 사기극 가담/영국, EU도 알고 있… 海眼 2020-11-22 259 8
16624 트럼프, 중간 발표! 거대 음모 알고리즘과 몸통 폭로! 댓글(1) 고사연 2020-11-21 325 12
16623 Zero year와 경자년 그리고 미국 대통령의 운명/… 댓글(1) 海眼 2020-11-21 299 13
16622 5/18 광주내란- 임진곡 제창자(북한군 침투부정자, … 진리true 2020-11-20 258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