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민복에 대한 정밀영상분석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리민복에 대한 정밀영상분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5-11-13 22:00 조회8,880회 댓글1건

본문

                              삐라의 두 왕자 리민복과 박상학  

삐라는 김정은 체제가 가장 두려워하는 남한의 심리전 무기이고, 이 무서운 삐라 공격은 리민복과 박상학이 담당해 왔다. 똑같이 북한에 두려운 존재가 되어 있으면서도 두 사람은 서로 사이가 좋지 않다. 사이가 나쁜 것은 이민복이 박상학의 행동에 대한 불만 때문이다.  

리민복은 전문가만이 획득할 수 있는 1.500-3,000m 높이의 상공 기류의 방향과 속도에 대한 정보를 얻어가지고 누구도 모르는 장소와 시각에 은밀히 날려 100장을 날리면 100장 모두 북한에 낙하시킨다고 한다. 하지만 박상학의 경우에는 미리 공지를 하고 공지된 장소에 가서 삐라를 날리기 때문에 우선 요란을 전제로 했다. 첫째 하태경이 지적한 것처럼 남한에 떨어지는 삐라가 매우 많고 둘째 북한이 이 공고를 알고 삐라 발송지점을 공격할 것이라 협박함으로써 그 지역 주민들의 반발을 자아내 결국 이민복까지 삐리활동을 금지 또는 제약받게 했다는 불평인 것이다.  

이 두 사람들 중 누가 옳고 누가 그르다를 판단하는 것은 이 정도의 정보만을 가지고는 부족하다. 아마도 두 사람들이 보내는 삐라의 내용이 가장 중요한 판단 기준일 것이다. 그러나 나는 두 사람이 만든 삐라 내용을 분석해 보지 않았다. 듣기로는 리민복은 종교적인 내용들을 삐라에 많이 담았고, 박상학은 자극적인 것을 담았다고는 한다.  

결과적으로 나는 나와 상대적으로 조금은 더 가까이 지냈던 박상학에 대한 영상분석 결과를 고민 끝에 공개했다. 형평성을 위해서이고, 공과 사를 분명하게 처리하기 위해서였다. 그리고 그가 수행하는 삐라 사업을 다른 사람들이 하지 못할 이유가 없다고 생각했다.  

이제까지 여러 차례에 걸쳐 강조했지만 나는 누구도 함부로 무시할 수 없는 ‘전문 영상분석가의 판독결과’를 공개해 왔다. 박상학은 리민복에 비해 우리사회에서나 미국사회에 더 많이 알려져 있다. 그래서 영상 공개에 대한 국민적 관심도 그만큼 크고 안타까웠을 것이다.  

그와 매우 닮은 영상이 있고, 그 닮은 정도가 95% 이상 된다는 확률적 의미를 보여주는 영상분석결과를 공개했다 해서 그가 광주에 왔다고 단정하기는 어렵다. 하지만 통계학에는 ‘다수의 법칙’(Law of large numbers)이라는 것이 있다. 수가 많으면 많을수록 불확실성이 승수적으로 줄어든다는 통계수학의 이론이다. 한 개의 사진에 들어 있는 대부분의 얼굴들이 탈북자들의 얼굴과 닮았다는 것은, 탈북자들이 그 사진 속에 들어 있다는 결론을 내는데 있어, 불확실성이 사실상 제로에 가깝다는 것을 의미한다. 물론 개별 영상의 하나 또는 둘은 오판이 있을 수 있다. 나는 이들이 용기를 보여주길 간절히 바란다.  

나는 또 고민했다. 북한이 가장 무서워하는 무기는 삐라인데, 그 무기를 북한에 대고 공격하는 양대 삐라공격수에게 내가 얼마간의 타격을 입힌다면 “지만원이 대북 삐라 공격수 모두에게 상처를 입혔다”는 비난을 받을 수 있다. 그래서 몇몇 참모들은 한 사람 정도에 대해서는 공개를 보류하는 것이 좋지 않겠느냐는 의견을 내놓았다.  

하지만 영상분석팀은 한 영상을 분석하는데 실로 엄청난 에너지를 투입했다. 오직 조국을 사랑하기에 밤잠을 반납하고 준비한 것이다. 여기에 발표했다고 해서 그 인물이 확실하게 광수라고 단정할 수 없고, 대상 인물은 누구나 공평한 대우를 받아야 하기 때문에 나는 여러 가지 전략적 고려를 반영하지 않고, 단지 전문가의 기술적 분석결과를 일단 공개하기로 했다. 그 후 모든 국민들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평가과정을 거치고자 한다.   

아래는 이민복에 대한 영상분석 결과다.




2015.11.13.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첫째, 하태경이 지적한 것처럼
남한에 떨어지는 삐라가 매우 많고,
둘째, 북한이 이 공고를 알고 삐라 발송지점을 공격할 것이라 협박함으로써
그 지역 주민들의 반발을 자아내, 결국 이민복까지 삐리활동을 금지 또는 제약받게 했다는 불평이다. 

이 두 사람들 중 누가 옳고 누가 그르다를 판단하는 것은 이 정도의 정보만을 가지고는 부족하다.
아마도 두 사람들이 보내는 삐라의 내용이 가장 중요한 판단 기준일 것이다.
 그러나 나는 두 사람이 만든 삐라 내용을 분석해 보지 않았다.
듣기로는 리민복은 종교적인 내용들을 삐라에 많이 담았고,
박상학은 자극적인 것을 담았다고는 한다.

퍼온글 목록

Total 16,437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7690 1828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4214 212
16435 문재인식 일자리창출 새글 핸섬이 2020-08-05 47 5
16434 4.15총선 비례대표도 조작했다...출판인이 근거 제시 댓글(1) 고사연 2020-08-04 121 11
16433 [조선사설] 대북 전단이 국보법상 회합·통신죄라니 국민… 댓글(1) 지만원 2020-08-04 74 15
16432 [조선사설] 검찰총장 "민주 허울 쓴 독재 배격" 검사… 댓글(1) 지만원 2020-08-04 91 19
16431 6대 권력형 비리의 정체 - 미트럼프 대통령도 뮐러특검… 진리true 2020-08-03 89 2
16430 미국의 일루미나티 빨갱이 기업 Google 댓글(1) 우익대사 2020-08-03 141 5
16429 검찰총장의 신임검사 신고식 당부 - (5/18 이념?)… 진리true 2020-08-03 76 7
16428 愛國 國民들은 왜 必死的으로 蹶起하고 있나? 댓글(2) inf247661 2020-08-02 146 7
16427 [현장생중계] 4.15 부정선거 진실규명 블랙시위 행진… mozilla 2020-08-01 145 19
16426 국정원을 갈기갈기 파괴할 자 - 반공민주 건국역사의 파… 진리true 2020-08-01 163 10
16425 멸공선언한 미트럼프 대통령 : 문정부와 미통당( 5/… 진리true 2020-07-29 374 22
16424 백선엽에 둘러씌운 임헌영 mozilla 2020-07-29 151 12
16423 한국과 미국의 공산화 어느 정도 진행되었나? 고사연 2020-07-28 309 10
16422 법적 근거가 없는 특별사전투표소 운영했다 댓글(1) 고사연 2020-07-28 223 16
16421 국회공고 3월호 -세종시는 이해찬 부인 부동산소유지 진리true 2020-07-28 148 7
16420 전단 _ 광고 _ 홍보 _ 계몽지! 다시 보기!{削.豫… inf247661 2020-07-26 147 8
16419 트럼프 대통령, 27일 ‘한국전쟁 참전용사 정전기념일’… 댓글(1) mozilla 2020-07-25 210 18
16418 중국, 청두 미 총영사관 폐쇄 요구…아야소피아, 이슬람… mozilla 2020-07-25 207 15
16417 림일 댓글(1) 지만원 2020-07-23 367 34
16416 임영선 지만원 2020-07-23 373 41
16415 부정선거 진상규명 변호사연대 국회보도자료 고사연 2020-07-23 194 12
16414 박원순 아들 증인으로 법정에 출두한다 댓글(3) 고사연 2020-07-23 306 13
16413 (중국에서생겼던일) 사람과 소가 눈을 마추치면 벌어지는… mozilla 2020-07-23 309 7
16412 시진핑 실종소식'에 도끼 들고 정부청사로 달려간 여성 … 댓글(1) mozilla 2020-07-22 312 14
16411 백선엽의 마지막 전투 댓글(1) 지만원 2020-07-22 233 21
16410 KBS 직원들 성명 "검언유착 오보 참사, 사장이 책임… 지만원 2020-07-22 177 20
16409 ★ INDICT & ARREST 문재인 중국 바이러스를… mozilla 2020-07-22 172 15
16408 尙武(상무)의 삶- - - '鄭 鳳旭' 장군 inf247661 2020-07-21 134 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