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정대협, 위안부 쉼터를 펜션처럼 썼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단독] 정대협, 위안부 쉼터를 펜션처럼 썼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5-16 10:18 조회593회 댓글0건

본문

[단독] 정대협, 위안부 쉼터를 펜션처럼 썼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5/16/2020051600091.html

 

 

기부받아 산 '평화와 치유의 집'

7년 동안 할머니들은 살지않고 윤미향 부친이 혼자 거주·관리

주민 "젊은이들 고기굽고 술판"수련회 등 펜션 영업한 의혹도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대협·정의연 전신)2012년 지정 기부금으로 매입한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위한 쉼터 '평화와 치유가 만나는 집'을 펜션처럼 사용해온 것으로 15일 확인됐다.

 

정대협은 2012년 현대중공업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정 기부한 10억원 중 75000만원으로 경기도 안성시 금광면 상중리의 토지 242평과 건물을 할머니들을 위한 쉼터로 매입했다. 그러나 이 쉼터엔 지난 7년간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거주한 적이 없고, 윤미향 전 정대협 대표의 부친이 혼자 거주하며 관리해왔다고 쉼터 근처 동네 주민들이 말했다.

 

안성시청 관계자와 인근 주민 등에 따르면 '평화와 치유가 만나는 집'2013년 문을 연 이후 줄곧 윤 당선인 부친 윤모씨가 혼자 지켰다. 동네 이장 강모씨는 "할머니들은 1년에 한두 번 와서 쉬었는데 최근 1년 이상은 한 번도 온 적이 없다"고 말했다. 시청 관계자는 "○○씨라는 분이 처음부터 해당 시설에서 거의 상주했다"고 말했다. 인근 식당 주인 김모(58)씨는 "관리인 윤씨는 쉼터가 생긴 직후부터 시설 내부에 컨테이너 박스를 갖다 놓고 살다가 지난달 집이 팔리며 퇴거했다"고 말했다. 한 주민은 "관리인 윤씨는 한 달에 한 번 정도 '수원에 있는 딸 집에 간다'며 외출하곤 했다"고 전했다. 수원은 윤미향 전 대표 주소지다.

 

한 주민은 "평화의 집이라고 해놓고서 젊은 사람들이 애들 데리고 와서 술 먹고 고기 먹으며 놀다 간 적이 자주 있었다"고 말했다. 정대협은 이 쉼터를 펜션처럼 운영한 의혹이 있다. 윤 전 대표는 201652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쉼터에서 술자리를 갖는 사진을 올리고 '오늘 밤만은 회의는 내려놓고 이대로 오손도손 이야기꽃을 피우자'고 썼다. 또 수원여성회는 20179월 이곳에서 12일 수련회를 가졌으며, 민중당은 지난해 8월 이곳에서 경기주권연대 출범식을 가졌다.

 

특히 한 포털 블로그에는 '안성 펜션에 다녀왔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에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해 지어진 곳인데 행사로 종종 쓰이고 평소에는 펜션으로 쓰인다나 봐요'라며 이 쉼터 사진이 올라와 있다. 이 글에는 펜션의 위치를 묻는 댓글이 달렸는데 글쓴이가 윤 전 대표의 휴대전화 번호와 펜션의 주소를 답글로 달았다. 본지는 윤 전 대표에게 해명을 듣기 위해 수차례 전화를 하고 문자를 남겼지만 답변이 없었다. 정의연 측은 "사실관계를 확인한 뒤 16일까지 입장을 정리해 밝히겠다"고 했다.

한 주민은 "평화의 집이라고 해놓고서 젊은 사람들이 애들 데리고 와서 술 먹고 고기 먹으며 놀다 간 적이 자주 있었다"고 말했다. 정대협은 이 쉼터를 펜션처럼 운영한 의혹이 있다. 윤 전 대표는 2016년 5월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쉼터에서 술자리를 갖는 사진을 올리고 '오늘 밤만은 회의는 내려놓고 이대로 오손도손 이야기꽃을 피우자'고 썼다. 또 수원여성회는 2017년 9월 이곳에서 1박2일 수련회를 가졌으며, 민중당은 지난해 8월 이곳에서 경기주권연대 출범식을 가졌다.

특히 한 포털 블로그에는 '안성 펜션에 다녀왔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에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해 지어진 곳인데 행사로 종종 쓰이고 평소에는 펜션으로 쓰인다나 봐요'라며 이 쉼터 사진이 올라와 있다. 이 글에는 펜션의 위치를 묻는 댓글이 달렸는데 글쓴이가 윤 전 대표의 휴대전화 번호와 펜션의 주소를 답글로 달았다.

본지는 윤 전 대표에게 해명을 듣기 위해 수차례 전화를 하고 문자를 남겼지만 답변이 없었다. 정의연 측은 "사실관계를 확인한 뒤 16일까지 입장을 정리해 밝히겠다"고 했다.

한 주민은 "평화의 집이라고 해놓고서 젊은 사람들이 애들 데리고 와서 술 먹고 고기 먹으며 놀다 간 적이 자주 있었다"고 말했다. 정대협은 이 쉼터를 펜션처럼 운영한 의혹이 있다. 윤 전 대표는 2016년 5월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쉼터에서 술자리를 갖는 사진을 올리고 '오늘 밤만은 회의는 내려놓고 이대로 오손도손 이야기꽃을 피우자'고 썼다. 또 수원여성회는 2017년 9월 이곳에서 1박2일 수련회를 가졌으며, 민중당은 지난해 8월 이곳에서 경기주권연대 출범식을 가졌다.

특히 한 포털 블로그에는 '안성 펜션에 다녀왔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에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해 지어진 곳인데 행사로 종종 쓰이고 평소에는 펜션으로 쓰인다나 봐요'라며 이 쉼터 사진이 올라와 있다. 이 글에는 펜션의 위치를 묻는 댓글이 달렸는데 글쓴이가 윤 전 대표의 휴대전화 번호와 펜션의 주소를 답글로 달았다.

본지는 윤 전 대표에게 해명을 듣기 위해 수차례 전화를 하고 문자를 남겼지만 답변이 없었다. 정의연 측은 "사실관계를 확인한 뒤 16일까지 입장을 정리해 밝히겠다"고 했다.

 

15일 경기 안성시 금광면 상중리에 있는 ‘평화와 치유가 만나는 집’의 문이 굳게 닫혀 있다. 이곳은 지난 2013년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가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위한 쉼터로 매입했다. 주민들은 “할머니들은 최근 1년 이상 온 적이 없다” “젊은 사람들이 와서 술 먹고 놀다 갔다”고 증언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497건 6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347 박정희 대통령의 사관학교 졸업식 및 임관식 참석 뉴스 우익대사 2020-06-19 631 11
16346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 육군사관학교 임관식 축하 연설(동… 댓글(1) 우익대사 2020-06-19 619 15
16345 공산당의 중국, 수면 위의 물고기와 대지진의 전조?(동… 우익대사 2020-06-19 742 12
16344 종북주의 - 반일전쟁의 부메랑 자초 진리true 2020-06-18 508 4
16343 공산당의 중국, 춘추전국시대로 진입?(동영상 6분 8초… 댓글(1) 우익대사 2020-06-17 533 8
16342 미국의 친중파 민주당 바이든이 망한 이유(동영상 6분 … 댓글(1) 우익대사 2020-06-17 546 6
16341 전직 외교관/차관 11명이 4.15총선 국제조사 청원 댓글(3) 고사연 2020-06-17 657 12
16340 미국 2020 대선 밑바닥 표심은 트럼프 댓글(1) 고사연 2020-06-17 647 8
16339 계백의 오천결사를 생각 한다 : 류근일 댓글(1) 정답과오답 2020-06-17 499 11
16338 4.15 부정선거, 카토그램 분석 고사연 2020-06-15 707 14
16337 전 주한 미 대사 '마크 리퍼트' 유튜브 亞太 정책총괄… 댓글(2) 고사연 2020-06-15 675 12
16336 왼쪽 사진을 오른쪽처럼 선명하게, AI가 해냈다 댓글(1) 지만원 2020-06-15 827 26
16335 선거관리위원회의 문제점 댓글(3) 고사연 2020-06-14 678 11
16334 눈물로 호소하는 박주현 변호사, 부정선거 널리 알려주세… 댓글(3) 고사연 2020-06-13 740 16
16333 구멍난 서해안- 밀입국 해방구 댓글(1) 진리true 2020-06-13 609 17
16332 구국 우파여 이래도 속으시나이까? 데이너김 한글말 2020-06-12 761 20
16331 4.15 부정선거 백서 나왔다 (김학민 변호사) 댓글(5) 고사연 2020-06-11 828 16
16330 우한세균 확산인정한 질병본 - 무대책 정부의 실태 진리true 2020-06-10 606 5
16329 중국 남부 9성 홍수, 북부 7성 폭염 댓글(9) 고사연 2020-06-10 864 9
16328 부정선거, 명장면 TOP20 댓글(2) 고사연 2020-06-09 958 19
16327 불의를 보고도 눈감은 미통당과 오세훈, 국민들 원성 댓글(4) 고사연 2020-06-08 897 13
16326 Google의 유튜브 수퍼쳇 나누어 먹기 댓글(1) newyorker 2020-06-08 790 6
16325 중국 공산당에서 독립할 국가 5개국(동영상 4분 42초… 우익대사 2020-06-07 786 16
16324 정의의 재판을 회피하는 정체성 진리true 2020-06-07 541 7
16323 윤석열도 국민편이 아닌 것 같다 댓글(1) 고사연 2020-06-06 886 20
16322 4.15 총선은 사상 최대의 부정선거 -일본 동경 통… 한글말 2020-06-06 579 21
16321 암탉이 큰 소리, 집구석이 망하는 법 진리true 2020-06-06 636 7
16320 4.15 부정선거 증거 빼박영상 이것 보고도 가만있으면… 댓글(1) 한글말 2020-06-06 622 17
16319 미국 재선개입세력 차단 - 중국 민항기 운항금지 진리true 2020-06-05 503 8
16318 사전투표 QR코드, 블랙시위, 사전선거일 CCTV차단 … 댓글(2) 고사연 2020-06-04 641 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