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김복동 할머니 조의금으로 사드반대 단체 지원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故김복동 할머니 조의금으로 사드반대 단체 지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5-16 10:24 조회703회 댓글3건

본문

김복동 할머니 조의금으로 사드반대 단체 지원

조선일보 해인 기자 2020.05.16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5/16/2020051600070.html

 

[정의연, 생존 할머니엔 한푼도 안줘]

윤미향 개인계좌로 조의금 받아

탈북자 북송 추진단체·전농 등 진보단체 11곳에 2200만원 기부

검찰, 후원금 유용혐의 수사 착수

 

정의기억연대(이하 '정의연')가 작년 1월 별세한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고() 김복동 할머니 장례식 때 시민들로부터 거둬들인 조의금 일부를 사드 반대 대책위원회, 탈북 종업원 북송 추진 단체 등에 나눠준 것으로 15일 확인됐다. 대외적으로 적극적인 위안부 문제 증언 활동을 벌여온 김 할머니는 작년 128일 별세했다. 그러자 정의연이 '시민장례추진위원회'를 꾸렸다. 당시 정의연 이사장이었던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당선인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 할머니 별세 소식과 함께 '후원계좌 번호'를 적어올려 돈을 걷었다. 이 계좌는 윤 당선인의 개인 계좌였다.

 

지난 2월 1일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린 고(故) 김복동 할머니의 노제에 참석한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자(앞줄 왼쪽)가 나비 모형을 들고 있다.

지난 21일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린 고() 김복동 할머니의 노제에 참석한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자(앞줄 왼쪽)가 나비 모형을 들고 있다. /박상훈 기자


윤 당선인은 당시 이 계좌에 후원금 12707만원이 들어왔다고 최근 언론에 밝혔다. 여기에 빈소에서 받은 조의금 9476만원과 여성가족부 지원금 300만원 등을 합쳐 총 22726만원이 모였다고 했다. 이 중 장례식·노제 행사비로 97036400원을 썼다. 잔액은 약 13000만원. 이 돈의 용처는 분명하게 밝히지 않았다.

 

장례추진위가 장례 뒤 발간한 기록집에서 그 일부가 확인됐다. 2200만원을 각종 단체 11곳에 각 200만원씩 기부했다는 것이다. 기록집엔 "정의연과 인연을 맺어왔거나 할머니의 평소 뜻을 함께 실천해가고 있는 단체들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할머니의 평소 뜻'에 대한 근거가 될 수 있는 유서 등 기록물은 공개하지 않았다.

 

하지만 11개 단체 선정에는 뚜렷한 경향성이 나타났다. 친북(親北반미(反美반군(反軍)이었다. 대표적인 것이 '탈북 종업원 진상규명 및 송환대책위원회'. 이 단체는 2016년 중국의 북한 식당에서 집단 탈북해 한국에 귀순한 종업원 13명을 북한으로 돌려보내기 위해 조직됐고 , '국정원이 종업원들을 납치한 것'이란 주장을 전파하며 북송을 요구했다.

 

또 장례추진위는 '양심수 석방과 국가보안법 철폐에 앞장서고 있다'며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를, '통일트랙터 북녘보내기 운동을 추진하고 있다'며 전농을 각각 기부 대상에 선정했다. 제주 해군 기지 건설에 반대하는 '강정사람들', 사드(THAAD) 설치에 반대하는 사드배치반대김천대책위원회와 소성리사드철회성주주민대책위 등도 '평화 단체'라는 이름으로 선정했다. 고 김용균 사망사고 진상규명 및 책임자처벌 시민대책위원회, 삼성일반노조 등에도 200만원씩 기부했다. 

 

이 밖에 조의금 중 2000만원은 자기들이 임의로 선정한 '시민단체 활동가 자녀들'에게 장학금으로 200만원씩 지급한 사실도 최근 밝혀졌다. 나머지 6000여만원의 행방은 밝히지도, 확인되지도 않았다.

김복동 할머니 조의금 기부 단체 정리 표

 

할머니의 장례식에 모인 조의금 중 다른 생존자 할머니들에게 지급된 돈은 없었다. 할머니 장례와 별도로 정의연은 그해 피해자지원사업으로 23명에게 2433만원을 썼다. 1인당 106만원꼴로 그해 거둔 기부금 총 82550만원의 3%였다. 이용수 할머니는 지난 7일 기자회견에서 "(할머니들 이름 걸고 거둔 돈을) 할머니한테 써야지요. 왜 자기들 마음대로 한답니까?"라고 했었다.

 

장례식 당시 윤 당선인이 개인 계좌로 돈을 걷은 것을 두고 기부금품법 위반 소지가 있다고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불특정 다수를 상대로 1000만원 이상 돈을 모금할 때는 미리 행정안전부나 관할 지자체에 모집등록을 해야 한다.

 

정의연 측은 '시민장으로 치러져 윤미향이 상주를 맡았기 때문에 조의금을 걷는 계좌를 공개한 것으로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기부금품의 모집 및 사용에 관한 법률'에는 조의금을 다른 기부금과 달리 본다는 내용이 없다. 게다가 당시에도 윤 당선인 본인이 페이스북에 '조의금'이 아닌 '후원계좌'라는 명칭을 사용했다. 기부금품법 위반을 다루는 행안부 관계자는 "등록 절차를 밟아야 했던 상황"이라고 말했다. 참여연대 출신의 경제민주주의21 대표 김경률 회계사는 "시민단체 대표가 개인 계좌로 따로 후원금을 받는 것은 상식적이지 않다"

고 말했다.

 

검찰은 윤 당선자의 후원금 유용 등 혐의에 대한 수사를 시작했다. 서울서부지검은 윤 당선인이 시민단체들로부터 횡령과 사기, 기부금품법위반, 업무상 배임 등 혐의로 고발된 사건 4건을 형사4(부장 최지석)에 배당했다고 이날 밝혔다. 본지는 윤 당선인과 정의연 측으로부터 반론 또는 해명을 듣기 위해 양측에 수차례 전화를 시도했지만 연결되지 않았다.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1. 한미동맹을 파괴하는 세력 = 남매간첩단이 적발된 것.
2. 반국가사범을 국회의원으로 만든 문정권과 촛불세력(민노총/전교조/문화종교 숙주단체) =
    한국인의 자격이 없다는 증명서.
3.  5/18 신헌법(건국역사 폐기법)을 제정하는 목적 = 고려연방제를 만들겠다는 정치술수.
4. 5/18 내란묘지에 머리박은 홍준표-황교안 정체성 = 5/18 특별법 제정과 수호의 위헌성.
    반국가세력(건국역사 부정세력-전교조, 정구사, 민노총)과 손잡은 국민의 공적 증명

고사연님의 댓글

고사연 작성일

젊었을 때 고생한 사람들 앞장세워 벌인 전형적인 앵벌이사업.....이런 단체를 비호한 문sk도 족쳐야....
https://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5/18/2020051800092.html?utm_source=urlcopy&utm_medium=share&utm_campaign=news

고사연님의 댓글

고사연 작성일

박통 때 일본과 합의했던 내용 살리고 여태 이것들이 걷은 성금 합쳐서 살아 있는 할매들에게도 적당히 나눠주고 죽은 할매들 유족들에게도 일부 주고 해서 종결처리해야 한다. 
이 일 질질 끌면서 종결 안하면 김일성이 갓끈이론 실행하는 반일소재로 계속 이용당한다.

퍼온글 목록

Total 16,502건 6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352 제 14 광수 김영철과 좋은 관계란! 진리true 2020-06-23 533 7
16351 6·25 전사자 보상금으로 5000원 주는 대한민국 한글말 2020-06-23 557 22
16350 한국 언론 너무 비겁하다 댓글(3) 고사연 2020-06-23 597 5
16349 북한의 남침 땅굴 건설은 여전히 진행 중일까?(동영상 … 댓글(2) 우익대사 2020-06-23 587 11
16348 법관들이 노골적으로 선거재판을 방해하고 있다 댓글(4) 고사연 2020-06-20 724 26
16347 박정희 대통령의 사관학교 졸업식 및 임관식 참석 뉴스 우익대사 2020-06-19 645 11
16346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 육군사관학교 임관식 축하 연설(동… 댓글(1) 우익대사 2020-06-19 634 15
16345 공산당의 중국, 수면 위의 물고기와 대지진의 전조?(동… 우익대사 2020-06-19 750 12
16344 종북주의 - 반일전쟁의 부메랑 자초 진리true 2020-06-18 518 4
16343 공산당의 중국, 춘추전국시대로 진입?(동영상 6분 8초… 댓글(1) 우익대사 2020-06-17 537 8
16342 미국의 친중파 민주당 바이든이 망한 이유(동영상 6분 … 댓글(1) 우익대사 2020-06-17 553 6
16341 전직 외교관/차관 11명이 4.15총선 국제조사 청원 댓글(3) 고사연 2020-06-17 666 12
16340 미국 2020 대선 밑바닥 표심은 트럼프 댓글(1) 고사연 2020-06-17 657 8
16339 계백의 오천결사를 생각 한다 : 류근일 댓글(1) 정답과오답 2020-06-17 508 11
16338 4.15 부정선거, 카토그램 분석 고사연 2020-06-15 711 14
16337 전 주한 미 대사 '마크 리퍼트' 유튜브 亞太 정책총괄… 댓글(2) 고사연 2020-06-15 680 12
16336 왼쪽 사진을 오른쪽처럼 선명하게, AI가 해냈다 댓글(1) 지만원 2020-06-15 832 26
16335 선거관리위원회의 문제점 댓글(3) 고사연 2020-06-14 684 11
16334 눈물로 호소하는 박주현 변호사, 부정선거 널리 알려주세… 댓글(3) 고사연 2020-06-13 748 16
16333 구멍난 서해안- 밀입국 해방구 댓글(1) 진리true 2020-06-13 613 17
16332 구국 우파여 이래도 속으시나이까? 데이너김 한글말 2020-06-12 765 20
16331 4.15 부정선거 백서 나왔다 (김학민 변호사) 댓글(5) 고사연 2020-06-11 832 16
16330 우한세균 확산인정한 질병본 - 무대책 정부의 실태 진리true 2020-06-10 615 5
16329 중국 남부 9성 홍수, 북부 7성 폭염 댓글(9) 고사연 2020-06-10 871 9
16328 부정선거, 명장면 TOP20 댓글(2) 고사연 2020-06-09 970 19
16327 불의를 보고도 눈감은 미통당과 오세훈, 국민들 원성 댓글(4) 고사연 2020-06-08 904 13
16326 Google의 유튜브 수퍼쳇 나누어 먹기 댓글(1) newyorker 2020-06-08 799 6
16325 중국 공산당에서 독립할 국가 5개국(동영상 4분 42초… 우익대사 2020-06-07 794 16
16324 정의의 재판을 회피하는 정체성 진리true 2020-06-07 553 7
16323 윤석열도 국민편이 아닌 것 같다 댓글(1) 고사연 2020-06-06 899 2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