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의 200조 마리의 메뚜기떼, 중공으로 이동중!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인도의 200조 마리의 메뚜기떼, 중공으로 이동중!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익대사 작성일20-07-02 19:27 조회936회 댓글1건

본문

◆ 인도의 200조 마리의 메뚜기떼, 중공으로 이동중!(동영상 3분 18초) 


※ [인도 메뚜기떼 창궐 200조 마리(차이 있음)] 아프리카 메뚜기떼 아라비아 반도를 거쳐 인도와 파키스탄에 도착했다. 곧 중국으로 넘어간다. (with Clova Dubbing)

조회수 96,579회
2020. 6. 30





인도 메뚜기떼 숫자에 대해 의견이 분분합니다. 2천억 마리에서 최대 200조 마리까지 추정합니다. 이 방송에서는 최대치로 추정한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아프리카 메뚜기떼는 현재 파키스탄을 넘어 인도에서 엄청난 피해를 주고 있습니다. 메뚜기떼는 고온다습한 환경에서 많이 번식함으로 중국으로 넘어갈 경우 충분히 200조 마리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봅니다


댓글목록

우익대사님의 댓글

우익대사 작성일

삼협댐 붕괴 외로 올해 봄부터 동아프리카의 메뚜기 떼가 중동, 파키스탄, 인도를 거쳐 중공으로 날아온다는 말도 많았는데, 이제서야 올 것이 오는군요...

이제 메뚜기 부대까지 중공을 공격하는군요...

이제 거대한 공산당의 중국이 붕괴가 되면, 그동안 공산당에 짓눌린 다양한 소수민족의 자유로운 해방과 민족 주체성의 회복이 이루어질 것이고, 또 중국 인민 역시 공산당에서 해방된 자유로운 중화민족으로서 세계 무대에 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 春秋五霸와 戰國七雄의 윤곽은 서서히 드러날 것으로 보인다.

퍼온글 목록

Total 16,771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8575 1832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5222 216
16769 "마스크 써도 99% 정확도로 인식"…`AI 안면인식 … 새글 한글말 2021-01-26 7 0
16768 DC의 국방성 고위장교단(800명), 외국과 공모한 반… 댓글(1) 새글 고사연 2021-01-26 104 5
16767 당랑거철의 손부터 잘라라 - 국민의 손발을 자른 정체들 새글 진리true 2021-01-26 49 2
16766 경비원에 내쫓긴 VOA사장/Keystone XL 백지화… 신준 2021-01-25 114 8
16765 스웨덴이 사회주의를 포기한 이유. 이미 탈출한지 오래 신준 2021-01-25 100 8
16764 2020 미 대선 분석 (34-1) 보이는 것이 다가 … 댓글(1) 신준 2021-01-25 75 5
16763 미국인 5천만, “정당성 없는 연방정부!” … 바이든 … 신준 2021-01-25 83 8
16762 백악관의 유령 "형량선고에 동의" 댓글(1) 고사연 2021-01-25 59 6
16761 찍새와 딱새 공수처 출발과 사악한 정권의 붕괴예약 진리true 2021-01-25 69 5
16760 미국 공산화를 위한 공산주의자들의 45가지 공산화 전술 海眼 2021-01-25 104 12
16759 마스크 써도 0.3초만에 얼굴인식… `안심·안전·효율`… 한글말 2021-01-25 90 10
16758 노사모 유촉새와 심재철 역할론 진리true 2021-01-24 57 3
16757 BIG - 4 소원과 침묵자의 비밀 진리true 2021-01-24 81 3
16756 이철 대표 다단계회사의 회생지원 -노사모 재단(유시민) 진리true 2021-01-24 49 6
16755 공익신고자의 불길확산 - 촛불정권의 불법세력 폭로자초 진리true 2021-01-23 118 8
16754 美軍, 바이든 정부에 인수인계 거부! 정보·특수전 정보… 댓글(4) 고사연 2021-01-22 311 12
16753 결정적 증거- 이용구차관의 주행택시 폭행죄 - 경찰 수… 진리true 2021-01-21 114 9
16752 5.18 구속부상자회 "문흥식 회장을 포함한 집행부 즉… 댓글(2) 닛뽀 2021-01-21 113 6
16751 법발이 고난과 쥐잡기 - 5/18 연구학자의 인권탄압은… 진리true 2021-01-21 75 5
16750 중앙지검장-이성윤 결재뭉개기와 수사검사들 항의시작 진리true 2021-01-21 90 3
16749 법원의 붕괴시작 - 80 명 동시사직 진리true 2021-01-21 176 9
16748 문흥식 5/18 부상자회장의 정체성 - 광주지법 판결문… 진리true 2021-01-20 150 12
16747 공정한 검찰과 국민의 검찰상 - 문정권의 검찰이 아니다 진리true 2021-01-20 63 4
16746 이재수(기무사 수장)의 사망과 문정권 책임론 댓글(1) 진리true 2021-01-20 111 13
16745 세월호 재탕수사( 8 회 반복) -박근혜 외압책임 무혐… 진리true 2021-01-19 86 7
16744 현 시각 댓글 입니다 이런 글을 보면 왜 기분이 좋을ㄲ… 닛뽀 2021-01-19 214 11
16743 내일이면 다 끝난다.(바이든 체포 or 총살형 확정) 댓글(8) 닛뽀 2021-01-19 323 16
16742 매가리없이 '퇴임 & 교체'되어지는 않.못하겠다는 意志… inf247661 2021-01-19 137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