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사설] 검찰총장 "민주 허울 쓴 독재 배격" 검사들이 답하라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조선사설] 검찰총장 "민주 허울 쓴 독재 배격" 검사들이 답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8-04 10:50 조회317회 댓글1건

본문

[조선사설] 검찰총장 "민주 허울 쓴 독재 배격" 검사들이 답하라

입력 2020.08.04 03:26

윤석열 검찰총장이 3"우리 헌법의 핵심 가치인 자유민주주의는 민주주의라는 허울을 쓰고 있는 독재와 전체주의를 배격하는 진짜 민주주의를 말하는 것"이라고 했다. 신임 검사 신고식 자리를 빌려 현 정권의 비민주 행태를 에둘러 비판한 것이다. 윤 총장은 "자유민주주의는 법의 지배(Rule of law)를 통해 실현된다""법은 다수결 원리로 제정되지만 누구에게나 공평하고 정의롭게 집행돼야 한다"고도 했다.

 

이 정권 들어 민주국가라고는 도저히 상상할 수 없는 일들이 하루가 멀다하고 벌어지고 있다. 청와대는 대통령의 30년 친구를 당선시키기 위해 울산 선거 공작을 벌였다. 희대의 파렴치 조국씨를 법무장관에 기어이 임명했다. 이를 수사하는 검찰팀을 인사 학살해 공중 분해시켰다. 민주주의 근본인 선거제도는 야당이 반대하는데도 일방 통과시켰다. 헌법에 근거도 없는 공수처를 만들어 헌법기관인 법원과 검찰을 사찰하겠다고 한다.

 

국민 삶에 막대한 영향을 끼치는 법안들은 야당에 내용도 보여주지 않은 채 속속 통과되고 있다. 인사청문 보고서도 채택되지 않은 장관급 인사 25명 임명을 강행해 청문회 제도 자체를 유명무실하게 만들었다. 정권 코드 판사들이 장악한 법원은 뇌물 받은 대통령 측근을 풀어주고, 납득할 수 없는 이유로 여당 자치단체장들에게 줄줄이 면죄부를 주면서 정권에 밉보인 사람들에 대한 구속영장은 법에도 없는 사유를 들어 발부했다. 국민 사이에 "나라가 네 거냐"라는 목소리가 갈수록 커지고 있다. 윤 총장은 이런 상황을 '민주주의 허울을 쓴 독재' '전체주의'라고 한 것이다. 공감하는 국민이 많을 것이다.

 

윤 총장은 이날 "부정부패와 권력형 비리는 어떤 경우에도 외면하지 않고 당당히 맞서야 한다"고도 했다. 검사들을 상대로 울산 선거 공작, 윤미향, 박원순 피소 유출 사건 등 사실상 중단된 권력 비리 수사를 촉구한 것이다. 검찰이 존재하는 이유는 살아 있는 현재의 권력 비리를 파헤치는 것이다. 이것이 진짜 검찰의 역할이다. 이제 검사들이 답할 차례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8/03/2020080303614.html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  손가락이 않 떠서,,.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8/03/2020080303614.html :
  ↗  '윤 석열' 檢察總長이 3일 "우리 '憲法의 核心 價値'인 自由民主主義는 '民主主義'라는 허울을 쓰고 있는
 '獨裁'와 '全體主義'를 排擊하는 '진짜 민주주의'를 말하는 것"이라고 했다. 新任 檢事 申告식 자리를 ,,. ///////////////////

퍼온글 목록

Total 16,500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47976 1829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4524 212
16498 인천공항 드론테러 시작 새글 진리true 2020-09-26 13 1
16497 4.15부정선거 관련 민경욱 의원 트럼프 대통령 면담 댓글(3) 고사연 2020-09-24 245 17
16496 보수단체, 개천절 집회 중단선언…“덫에 걸리지 않겠다” 핸섬이 2020-09-24 121 5
16495 조선시대 밤문화와 기생을 관리한 조방꾼 댓글(4) 방울이 2020-09-22 280 17
16494 순종황제 장례식 댓글(3) 방울이 2020-09-22 235 11
16493 위안부 소녀상(우상물) 숭배 - 장사꾼들의 몰락 진리true 2020-09-20 223 16
16492 2004년 4월의 전, 현직 국가 정보원 시국선언문 관… 우익대사 2020-09-20 97 5
16491 국민도 정치카드 고기맛좀 보자! 진리true 2020-09-20 135 8
16490 금융사기 정권의 붕괴이유 - 개그맨(김한석)의 고발 진리true 2020-09-18 242 11
16489 코로나 19 방역 정책에 대한 공개 질의서 댓글(1) 한글말 2020-09-15 303 20
16488 고향방문은 자제하라면서 우한행 비행기는 허가하네요. 댓글(1) 핸섬이 2020-09-15 277 28
16487 무정부(지방분권제)와 반기업 정책의 결과 - 빈 공장에… 진리true 2020-09-15 145 8
16486 총선에 "중국공산당 개입됐다"는 것 미 국무부에 보고돼 댓글(1) 고사연 2020-09-14 293 7
16485 대법원이 쳐놓은 재검표의 덫... 댓글(4) 고사연 2020-09-13 298 11
16484 QR-코드와 전자출입명부 - 목사들은 무식장이? 댓글(1) 진리true 2020-09-12 238 8
16483 수상한 코로나 확진자들 댓글(2) 고사연 2020-09-12 391 11
16482 재검표의 국제정치학 댓글(1) 고사연 2020-09-11 168 6
16481 관외 사전투표 조작방법 댓글(3) 고사연 2020-09-10 219 8
16480 법무장관 아들은 무엇하고 있나? 진리true 2020-09-10 309 17
16479 중공 선머슴(시진핑)이 사람 잡는다! - 소학교 외교실… 진리true 2020-09-10 204 6
16478 트럼프는 러시모어에 뫼셔 만년 역사를 빛 낼것이닷! 海眼 2020-09-09 266 18
16477 망국의 5/18- 돈살포 경기장, 5/18- 삼보일베당… 진리true 2020-09-08 218 5
16476 국무조정실 ‘코로나 재확산 원인 “지금 상황이면 할인쿠… 한글말 2020-09-07 251 16
16475 4·15총선 사전투표 의혹 재검표 나선다 댓글(5) 핸섬이 2020-09-07 277 14
16474 백기투항 위장술 - 우한세균(코로나-19) 악용과 … 진리true 2020-09-04 382 16
16473 의료민주화 문제인 측근 정기현이 대가리 김제갈윤 2020-09-03 296 17
16472 코로나핑게 한미일 국방장관 회담 불참 - 끝까지 미국 … 진리true 2020-09-01 379 20
16471 국제적 망신의 죄수부부 공화국 - 언제 세우는 데? 진리true 2020-08-30 458 2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