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시대 학자들의 전라도 평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조선시대 학자들의 전라도 평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익대사 작성일20-10-14 15:19 조회568회 댓글2건

본문

◆ 조선시대 학자들의 전라도 평가

 

 

 

성호사설의 경상도와 전라도 


전라도애들이 퍼뜨리는 <성호 이익의 경상도 기질론>이라는 글이 있다. 

 

"경상도인은 권력앞에 무한히 고개를 수그리며 순종하므로 능히 밑에 두고 부릴 만 하다....허나 일단 스스로이 권세를 쥐게 되면 그 권세를 함부로이 휘둘러 무한히 뭍사람을 번민케 한다....입으로는 옳은 소리만 하면서 뒤로는 온갖 못된 짓은 골라서 다하며 앞으로는 대의와 정의를 부르짖으며 뒷전에서는 은밀히 자신의 시리와 사욕 챙길 궁리를 하니 자못 그행태가 가증스러웁다....성정이 포악하여 인물(刃物)을 휘둘러 함부로이 사람의 수족을 다치게 한다.....소매를 나누어 헤어질시에는 반드시 해악을 끼치고 떠나가니 평소에 멀리함이 필히 권고로운 무리라 할것이다."

 

인물(刃物)이 어떠니 되도 못한 일본어 한자까지 갖다 붙이 거짓말을 하는데 알고보면 성호 이익은 경상도에 대해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오직 영남은 군자의 남은 교화를 지켜, 어른을 섬기는 예절의 절하고 꿇고 나오고 물러가는 것을 감히 어기지 못하여, 친척이면 친척이 되는 그 의리를 잃지 않고 친구이면 친구가 되는 의리를 잃지 않아서, 대대로 전하는 예전 정의로 기쁘게 성의를 보이며, 다른 좌석에서 만나면 비록 일찍이 얼굴을 알지 못하더라도 반드시 절하고 읍(揖)하기를 의식과 같이 하고, 다른 고을과 마을에 손으로 지날 때에 장로(長老)가 있는데도 찾아뵙지 않으면 비방을 받으니, 이것이 신라의 남은 풍속이다. 지금에 있어 온 나라 가운데서 오륜이 구비한 시골을 찾자면 오직 이 한 지방이다.... 그러므로 삼국의 즈음에도 오직 신라만이 마침내 삼국을 통일하여 1천 년을 전하였으니, 이것이 어찌 인심이 환산(渙散)하지 않는 까닭이 아니겠는가? ...  

 

토풍(土風)으로 말하면 부지런하고 게으르지 않고 검소하고 사치하지 않으며, 부녀는 반드시 밤에 길쌈하고 선비는 모두 짚신을 신으며, 혼인 상사에 집 형세의 있고 없는 것에 따르고, 붕우와 친척이 도와주어 전복하고 유리하는 환을 면하며, 백성은 모두 토착하여 농사를 짓고 교활한 도적이 일어나지 않으며, 국가에 일이 있으면 솔선으로 난에 임하여 죽고 사는 것을 따지지 않으며, 만일 글을 읽고 도리를 말하여 그 행검과 재능이 밖으로 나타나는 자가 있으면 또한 옷깃을 여미고 스승으로 높이지 않음이 없으니, 이것이 후한 풍속, 즐거운 땅, 인의(仁義)의 시골이다이것을 버리고 장차 어디에 의지하여 돌아갈 것인가? .... 오직 영남만이 이런 것이 있다 하겠다.> 

(http://blog.daum.net/ikdominia/60)

 

실학자들이 영남에 대해서 좋게 평한 기록은 수없이 많으나 나쁘게 평한 기록은 없다. 지역감정 연구에 있어서 어떤 입장에 서든지 모두가 이 점은 인정하고 들어간다. 

 

(한국 지역주의의 현실과 문화적 맥락; 민속원, 38페이지)

 

그러나 성호사설에는 전라도에 대해 "머리를 풀어 사방에 흩어진 것과 같아 국면(局面)을 이루지 못했으므로 재주와 덕망 있는 자가 드물게 나오니 사대부로서는 거지(居地)로 삼을 곳이 못된다"라는 말씀 이외에도 "사람들은 방술(方術 방사(方士) 술법)을 좋아하고 과사(큰소리치고 남을 속이는 것)를 잘한다"라고 그 사기성 기질을 지적하고 있다. 


이중환, 안정복, 정약용의 전라도 평


성호 이익 선생 외에도 이름 있는 조선의 많은 실학자들이 전라도에 대해서 더없는 경계심과 함께 그 기질을 조심하라 아래와 같이 일러 주셨다. 

 

(위 책, 39페이지)

 

전라도가 오로지 교활함을 숭상하여 그릇된 일에 움직이기 쉽다는 택리지의 평은 유명한 것이지만, 특히 안정복 선생님의 정확한 평이 진하게 가슴을 때린다.

 

<호남의 풍속은 겉모습만 그럴 듯하고 경박하며 면전에서만 진실된 척하고 속마음은 다르니 마땅히 순후와 예교로써 교화해야 한다>

 

경박하며 면전에서만 진실한 척하고 속마음은 다르다는 것은 전라디언들이 성호 이익의 경상도 기질이랍시고 퍼뜨리는 내용 그대로의 판박이이다. 

 

전라도에서 살았던 다산 정약용 선생조차 위와 같이 경상도에 대해서는 극찬을 아끼지 않았지만 전라도에 대해서는 좋지 못한 평을 하셨다. 


정만화의 경상도와 전라도 평 

 

경상도 극찬과 전라도 극악평은 조선의 당색을 불문하고 똑 같다. 전라도에서 선정을 베풀어 유명한 전라 감사 정만화도 이렇게 말했다. 그는 영호남 감사를 모두 역임한 사람이다.

 

(위 책, 39페이지)

 

영남은 인심이 돈후한데 호남은 인심이 교사하여 허위의 폐습이 있다는 것이다. 

역사서 어디든 전라도에 대해서는 그 속임수 기질에 대한 일관된 지적이 보이고 있다. 

 

 

※ 자료 출처: 대한민국 갈등과 분열의 원인(http://blog.daum.net/ikdominia/149)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1. 인간의 정체성 - 2천년 전에 규정한 인간 심리상태(공통죄성 해부도)
"What comes out of a man is what makes him 'unclean.'
For from within, out of men's hearts, come evil thoughts,
sexual immorality, theft, murder, adultery, greed, malice, deceit, lewdness, envy, slander, arrogance and folly.
All these evils come from inside and make a man 'unclean.'(mark 7:20~23)
2. 재출생 필요성 근거 : 바람소리같은 성령이란?
"I tell you the truth, no one can see the kingdom of God unless he is born again."
"How can a man be born when he is old?" Nicodemus asked.
"Surely he cannot enter a second time into his mother's womb to be born!"
Jesus answered,
"I tell you the truth, no one can enter the kingdom of God unless he is born of water and the Spirit.
Flesh gives birth to flesh, but the Spirit gives birth to spirit.
You should not be surprised at my saying, 'You must be born again.'
The wind blows wherever it pleases.
You hear its sound, but you cannot tell where it comes from or where it is going.
So it is with everyone born of the Spirit."
"How can this be?" Nicodemus asked.
"You are Israel's teacher," said Jesus, "and do you not understand these things?(john3:3~10)
3. 사망예약 -육체적 생명의 한계성
What a wretched man I am! Who will rescue me from this body of death?
Thanks be to God--through Jesus Christ our Lord!
So then, I myself in my mind am a slave to God's law,
but in the sinful nature a slave to the law of sin(romans 7:24~25)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호남인의 본성/
ㅇ.잔인하고 난폭한 집단성/
ㅇ.입과 귀가얇은 이중성/
ㅇ.급한성격과 무지함/
    호남인들은 그 본성 때문에/
    예나.지금이나.앞으로도/
    언제.어디서.무슨일을 저지를지모르는/
  위험성을 가진자들이라는것을 명심해야함/

퍼온글 목록

Total 16,868건 9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628 고향이 어디냐고 묻지말아요 진리true 2020-11-23 508 16
16627 세르비아인이 말하는 세기말적 혼돈의 기원과 전망/"폭동… 海眼 2020-11-23 384 15
16626 조 바이든은 알고 있었다/프랑크푸르트 서버 급습의 진실… 댓글(2) 海眼 2020-11-22 502 9
16625 세르비아도 미 대선 사기극 가담/영국, EU도 알고 있… 海眼 2020-11-22 349 8
16624 트럼프, 중간 발표! 거대 음모 알고리즘과 몸통 폭로! 댓글(1) 고사연 2020-11-21 422 12
16623 Zero year와 경자년 그리고 미국 대통령의 운명/… 댓글(1) 海眼 2020-11-21 403 13
16622 5/18 광주내란- 임진곡 제창자(북한군 침투부정자, … 진리true 2020-11-20 348 10
16621 차베스, 마두로를 닮고 싶었던 바이든/린 우드, "살해… 댓글(1) 海眼 2020-11-20 383 15
16620 사기투표에 갱단도 동원됐다/선거정변 속 월가의 스탠스/… 海眼 2020-11-20 343 7
16619 LG전자마스크가 홍콩,대만에선 이미 팔고 있는데 이놈의… 핸섬이 2020-11-19 373 10
16618 임당수와 논개 작전 - 나랑 같이 가자! 진리true 2020-11-19 292 4
16617 트럼프 당선 확정소식을 고대하며..... newyorker 2020-11-18 407 16
16616 김영삼-5/18 특별법 수호하는 처벌법 상정(11/18… 댓글(1) 진리true 2020-11-18 320 11
16615 국부 조지 워싱턴의 기도/미국을 움직이는 힘 海眼 2020-11-18 376 9
16614 정신적 월북자들이 '피살공무원은 월북자' 매도 댓글(1) sunpalee 2020-11-17 309 6
16613 트럼프 "I won the Election" 승리선언/… 海眼 2020-11-17 397 12
16612 기부스 착용자-신발열사 정창옥 자필편지 - 문정권의 8… 진리true 2020-11-17 310 7
16611 우리는 선, 상대는 악...공산주의가 1억명 학살한 수… 댓글(1) 海眼 2020-11-17 392 8
16610 도미니언, 사이틀, 스마트매틱, 개표조작의 글로벌 네트… 海眼 2020-11-17 364 12
16609 Silent Majority의 애국심/지금 역사가 움직… 海眼 2020-11-15 368 12
16608 백만 미국인의 애국행렬/Million MAGA Marc… 海眼 2020-11-15 379 10
16607 미 대선, 회계사들이 사기투표 증거 영상 배포하는 상황 댓글(2) 고사연 2020-11-15 386 11
16606 민주당 극좌파의 정적 숙청 계획과 강제수용소/BLM, … 댓글(1) 海眼 2020-11-15 420 14
16605 China, Taiwan카드로 최대압박/주말에 대규모 … 댓글(3) 海眼 2020-11-15 373 14
16604 5.18 가짜 유공자 댓글(3) 한글말 2020-11-14 414 20
16603 남파 광수를 최초로 인정한 안찬일 - 의도는 무엇일까? 진리true 2020-11-14 379 10
16602 미 선관위 부정선거 맞다 댓글(2) 일조풍월 2020-11-14 490 10
16601 재일교포의 비극을 막은 빅정희 정부 - 65년 한일협정… 댓글(1) 진리true 2020-11-14 365 9
16600 게임 끝났다 . 증거 발견 newyorker 2020-11-13 605 14
16599 린치-핀을 얻어맞은 문재인 - 친중 운명공동체(김영삼-… 진리true 2020-11-13 370 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