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 바이든은 알고 있었다/프랑크푸르트 서버 급습의 진실은?/1775 Again, 제2의 독립전쟁/감추려는 자와 밝히려는 자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조 바이든은 알고 있었다/프랑크푸르트 서버 급습의 진실은?/1775 Again, 제2의 독립전쟁/감추려는 자와 밝히려는 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海眼 작성일20-11-22 20:57 조회597회 댓글2건

본문

https://youtu.be/x0pQqg3u46U

조 바이든이 우한폐렴 발생 극초기인 2019년 10월의 전지구적 대역병이 돌 것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우한폐렴은 중공에서 9월에 0호환자가 발생했고 세계에 전파된 것은 훨씬 나중의 일인데 우연의 일치라고 보기에는 석연치 않은 점이 많습니다.

 

11월 16일자 Gateway Pundit에 Unraveling the Latest Deep State Coup라는 제목의 흥미로운 기사가 게재됐습니다.

국무부의 반테러 부문에서 4년을 근무한적이 있는 Larry Johnson이 기고한 것으로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어떤 일이 발생했는지 실마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미군이 해외영토에서 마음대로 민영기업을 급습하는 일은 없었다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대신 그가 밝히고 있는 내용은 상당히 충격적입니다.

 

시드니 파월 변호사는 기자 회견을 통해 민주당의 대선 사기극과 협박에 미국의 애국자들은 결코 겁먹거나 물러서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시드니 파월은 지금 이 시점은 독립전쟁이 발발한 1775년과 같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승리하더라도 부패에 찌든 미국을 재건하는데는 시간이 상당히 걸릴것이라는 것을 암시했습니다.

시드니 파월등 트럼프 법률팀의 기자회견에 앞서 미 법무부 전용기가 15일 캐나다 토론토에 도착하고 3일을 머문뒤 18일 워싱턴DC로 돌아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토론토는 미국 덴버와 함께 도미니언의 본부가 있는 도시로 윌리엄 바 법무장관이 캐나다에서 무슨 실마리를 얻었는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또 주요 스윙스테이트를 담당하게 될 대법관 진용이 구성됐습니다.

모두 트럼프 대통령이 임명한 인사들입니다.

조지아주 사바나에서는 오래된 투표기가 버려진 채 발견됐습니다.

정상적으로 파쇄된게 아니라 그냥 풀밭에 버려진 배경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캘리포니아에서는 우한폐렴을 구실로 극단적인 락다운을 시행해 주민들의 생계를 앗아간 개빈 뉴섬 주지사 소환운동이 순조롭게 벌어지고 있습니다.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미국의 내전시작>
시드니 파월은 지금 이 시점은 독립전쟁이 발발한 1775년과 같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승리하더라도 부패에 찌든 미국을 재건하는데는
시간이 상당히 걸릴것이라는 것을 암시했습니다.

Christian님의 댓글

Christian 작성일

몇시간 전 시드니 파웰은 더 이상 트럼프 법률팀 일원이 아니라는 뉴스가 있었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955건 9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715 [여신뉴스] 검열, 정지, 삭제... (미국) 댓글(11) 고사연 2021-01-09 382 3
16714 [긴급] 백악관 직원들 워싱턴 탈출! 美 해병대, 새벽… 댓글(2) 고사연 2021-01-09 458 7
16713 트럼프, 작전 개시? 쇼킹한 자료 대량 폭로! 댓글(4) 고사연 2021-01-08 568 9
16712 공익신고 센터장-김태우가 열받은 이유 진리true 2021-01-08 293 2
16711 한동훈 무혐의보고서 - 재묵살 뭉개기 반복자 진리true 2021-01-08 307 3
16710 반역의 피는 유전된다- 21년 국가혈세 빨대범 댓글(1) 진리true 2021-01-07 350 12
16709 붉은 짐승을 올라탄 여자 - 진리의 증인들을 제거한 정… 진리true 2021-01-07 410 4
16708 미국회 시위대점령과 부정선거 항의 - 조 바이든 도망 댓글(13) 진리true 2021-01-07 544 14
16707 오바마 시절 中 침투에 보안 취약해진 미국 댓글(1) 고사연 2021-01-05 421 5
16706 부동산참패1등공신들(오세훈) 핸섬이 2021-01-05 419 7
16705 Sir, Game On, 펜스의 귀환/좌파의 돈줄 초고… 海眼 2021-01-04 428 11
16704 3국지蜀將 '강 유' VS 魏將 '등애_종회'/ 워털루… inf247661 2021-01-03 435 3
16703 끼워팔기 입시시대 - 홍길동 11종 스펙쌓기란? 진리true 2021-01-03 340 5
16702 갑작스런 폼페오의 등판/Federalist Papers… 海眼 2021-01-03 442 19
16701 끼워팔기 사면론 - 미스 박/미스터 리에 당근선물? 진리true 2021-01-03 343 4
16700 30년전 민주변호사 문재인 칼럼 - 인권실종의 코로나… 진리true 2021-01-02 353 4
16699 JFK Jr 생존설, 트럼프와 Q/오바마와 월드비젼, … 댓글(1) 海眼 2021-01-02 541 6
16698 손자 병법의 달인 트럼프 海眼 2021-01-02 415 11
16697 사망의 흑암에 빠진 광주인들 - 1980년 진실은폐의 … 진리true 2020-12-31 486 18
16696 공화당에 미친중 매코넬, 국민의짐당에 5/18 주취일배… 진리true 2020-12-31 368 6
16695 코로나 내전 시작 - 법무부 동부구치소 확진자 762… 댓글(1) 진리true 2020-12-30 444 16
16694 태산을 머리위에 얹은 극도의 스트레스/시진핑 뇌동맥류 … 댓글(1) 海眼 2020-12-29 491 11
16693 주한미군 접종개시와 문정권의 반대지시 진리true 2020-12-29 396 13
16692 린 우드,펜스 부통령의 엡스타인 의혹제기/크리스마스에 … 海眼 2020-12-29 451 11
16691 아프간, 중공스파이망 소탕/가짜 위구르 무장조직 행세 … 댓글(1) 海眼 2020-12-29 370 11
16690 대선 후반전 이제 시작/아담 쉬프 체포?/트럼프 아들의… 海眼 2020-12-29 383 16
16689 재판부 위증죄와 강요미수죄는 무엇인가! 진리true 2020-12-29 304 4
16688 신조어- 공갈미수범과 징역형 선고 진리true 2020-12-27 326 1
16687 마지막 전쟁 돌입(시즌-2) - 공수처 출범과 검찰력 … 진리true 2020-12-27 342 3
16686 대한항공은 미대선용 투표용지 화물을 배달했는가(1… 댓글(7) 진리true 2020-12-26 470 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