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 첫째 날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 첫째 날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공부하는이 작성일21-08-24 11:31 조회599회 댓글0건

본문

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 첫째 날

 

Bill Gates Military Tribunal: Day 1

 

By  Michael Baxter - August 23, 2021

 

https://realrawnews.com/2021/08/bill-gates-military-tribunal-day-1/

 

 

Vice Adm. John G. Hannink of the U.S. Navy Judge Advocate General’s Corps tore into Bill Gates at the start of a military tribunal that is expected to last several days. At 9:00 a.m. Monday morning, military police escorted Gates from GITMO’s Camp Delta detention block to the courtroom where Hannink and a 3-officer panel awaited Gates’ arrival. At Gates’ side was David Baluarte, an attorney who had once worked for the Center for Justice and International Law and in 2009 had lobbied for the release of Jihadists detained at Guantanamo Bay.

Vice Adm. Hannink’s first act consisted of linking Gates to Jeffrey Epstein and linking them to a child trafficking ring that Gates had run from a subterranean bunker beneath a ranch he had owned in Wyoming. He presented to the panel videos and images obtained from laptops and SD cards the military had seized during raids on several Gates-owned properties across the nation.

One disturbing video showed Gates and Epstein hatching plots on how to kidnap children from third-world nations and sell them to the highest bidders.

“El Salvador is ripe for the picking,” Bill Gates said on the video.

“No. The market for dark-skinned children is slim right now. Not even Hillary wants those. Caucasian or Caucasian-looking nets the most money,” Epstein said.

On the video, Bill Gates chuckled and smirked. “We should just get them here, like we’ve done before. It’s not like anyone can touch us. I’ve made sure we’re insulated.”

Vice Adm. Hannink addressed Gates’ lawyer: “Does your client have an answer for this?”

Gates leaned over and whispered in David Baluarte’s ear.

“It’s all roleplay. Yes, Bill and Jeffrey were friends. Jeffrey Epstein had many friends, and Bill was just one of them. And this video is nothing more than two men engaged in some roleplay that the military has exaggerated into some grand conspiracy to frame my client for crimes he never committed. Bill Gates is one of the smartest men on the planet. If he were planning to abduct children, do you really think he’d video tape his plans?” Baluarte said.

“Your client is also a narcissist and a megalomaniac,” Rear Adm. Hannink responded, and offered the panel a printout of a spreadsheet the military had obtained from one of Gates’ computers and subsequently deciphered.

The spreadsheet held 65 names. The 65 names belonged to children who had inexplicably gone missing while visiting national parks across the nation. Beside each name was a dollar amount, ranging from $250,000 to $3,000,000, and the age, hair and eye color of each child. The youngest was 4 at the presumed time of abduction.

David Baluarte objected: “It’s no secret that children have disappeared in the national park system. Mr. Gates is a humanitarian and has concern for child welfare, and do you really think my client, certainly no outdoor enthusiast, went traipsing around foreboding environments in search of children to steal.”

“If he was on some noble, humanitarian mission, then why the dollar assignment for each child? And, no, I certainly don’t think Gates himself went hiking around the Grand Tetons or Yosemite. But someone did on his behalf,” Vice Adm. Hannink said.

He pressed a button on a remote control in his hand and a large video screen lowered from a recessed opening in the ceiling. A moment later, Gates’ estranged ex-wife, Melinda, appeared on the screen, gave her name and relationship to the accused, and admitted that although she had received leniency in exchange for testimony, she would tell the truth and nothing but the truth.

A typically soft-spoken Gates suddenly arose from his chair and shook his shackled wrists at the screen.

“You gold-digging bitch,” Gates blurted. “You can’t believe anything this woman says.”

Vice Adm. Hannink instructed Baluarte to restrain his client, lest the military police do it for him.

“Melinda Ann French,” Vice Adm. Hannink said, addressing Melinda by her maiden name, “did you, on 14 August 2017, hear your former husband, Bill Gates, brag that he had had children abducted both in the U.S. and abroad?”

She replied in the affirmative. “And several other times,” she added.

“Did her overtly reveal this to you?” Vice Adm. Hannink asked.

“He did. He would laugh and grin and with that sinister giggle of his allude to the number of children he and his associates had abducted from their families,” she replied.

“And did he ever give a figure?”

“No, but it was clearly in the hundreds, if not thousands,” Melinda said.

“And you never thought to come forward with this information?” Vice Adm. Hannink said.

“I lived a prosperous life, a life he threatened to take if I ever divulged his secret life. He said he’d have me killed,” Melinda said.

“Weigh carefully what you’ve heard here today, for there’ll be more tomorrow,” Vice Adm. Hannink told the panel, and put the tribunal in recess until 10:00 a.m. Tuesday.

 

 

구글 번역

 

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 첫째 날

 

작성자: Michael Baxter - 2021823

 

미 해군 중장 존 G. 해닝크(John G. Hannink) 중장은 며칠 동안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는 군사재판 시작과 함께 빌 게이츠를 곤경에 빠뜨렸다. 월요일 오전 9, 헌병은 GITMO의 캠프 델타 구류장에서 Hannink3명의 간부 패널이 Gates의 도착을 기다리고 있는 법정까지 Gates를 호위했습니다. 게이츠 편에는 한때 법무부 및 국제법 센터에서 일했으며 2009년 관타나모 만에 억류된 지하디스트 석방을 위해 로비를 한 변호사 데이비드 발루아르테가 있었다.

Hannink 중장의 첫 번째 행위는 GatesJeffrey Epstein과 연결하고 Gates가 와이오밍에 소유한 목장 아래 지하 벙커에서 도망친 아동 인신매매 조직과 연결하는 것으로 구성되었습니다. 그는 전국에 걸쳐 게이츠 소유의 여러 부동산을 급습하는 동안 군대가 압수한 노트북과 SD 카드에서 얻은 비디오와 이미지를 패널에 발표했습니다.

한 충격적인 비디오는 게이츠와 엡스타인이 제3세계 국가에서 어린이를 납치해 최고가 입찰자에게 판매하는 방법에 대한 계획을 부화시키는 것을 보여주었습니다.

빌 게이츠는 영상에서 "엘살바도르는 수확하기에 무르익었다"고 말했다.

"아니요. 피부색이 어두운 어린이 시장은 현재 희박합니다. 힐러리도 그것을 원하지 않습니다. 백인이나 백인처럼 보이는 사람이 가장 많은 돈을 버는 것입니다.”라고 Epstein이 말했습니다.

영상에서 빌 게이츠는 킬킬거리며 웃었다. “이전에 했던 것처럼 여기로 가져와야 합니다. 아무나 우리를 건드릴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가 격리되어 있는지 확인했습니다."

Hannink 중장은 Gates의 변호사에게 이렇게 말했습니다. "고객이 이에 대한 답을 가지고 있습니까?"

게이츠는 몸을 기울여 데이비드 발루아르테의 귀에 속삭였다.

다 롤플레잉이야. , BillJeffrey는 친구였습니다. Jeffrey Epstein에게는 많은 친구가 있었고 Bill은 그 중 한 명이었습니다. 그리고 이 비디오는 군부가 내 고객이 저지르지 않은 범죄에 대해 누명을 씌우기 위해 어떤 웅대한 음모로 과장된 역할극에 참여하는 두 남자에 불과합니다. 빌 게이츠는 지구상에서 가장 똑똑한 사람 중 한 명입니다. 그가 아이들을 유괴할 계획이라면 정말로 그의 계획을 비디오로 녹화할 것 같습니까?” 발루아르가 말했다.

Hannink 소장은 당신의 의뢰인도 자기애 주의자이자 과대망상증입니다.”라고 대답했고, 군대가 Gates의 컴퓨터 중 하나에서 가져와 해독한 스프레드시트의 인쇄물을 패널에 제공했습니다.

스프레드시트에는 65개의 이름이 있었습니다. 65명의 이름은 전국 국립공원을 방문하다 실종된 어린이들의 이름입니다. 각 이름 옆에는 $250,000에서 $3,000,000에 이르는 금액과 각 어린이의 나이, 머리카락, 눈 색깔이 있었습니다. 납치 추정 당시 막내는 4세였다.

David Baluarte국립공원 시스템에서 아이들이 사라진 것은 비밀이 아닙니다. 게이츠 씨는 인도주의자이며 아동 복지에 관심이 있습니다. 확실히 야외 활동을 좋아하지 않는 내 고객이 훔칠 아이들을 찾아 불길한 환경을 배회했다고 생각하십니까?”

그가 고귀하고 인도주의적인 임무를 수행하고 있었다면 왜 각 어린이에게 달러를 할당했을까요? 그리고, 아니요, 저는 확실히 게이츠 자신이 그랜드 티턴이나 요세미티 주변을 하이킹하러 갔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누군가가 그를 대신해 그렇게 했습니다.”라고 Hannink 중장은 말했습니다.

그는 손에 든 리모컨의 버튼을 눌렀고 천장의 오목한 구멍에서 내려온 대형 비디오 화면을 눌렀습니다. 잠시 후, 게이츠의 소원해진 전처 멜린다가 화면에 나타나 자신의 이름과 피고인과의 관계를 밝히고 증언의 대가로 관면을 받았지만 진실만을 말하고 진실만을 말할 것이라고 시인했다.

일반적으로 부드러운 말을 하는 게이츠가 갑자기 의자에서 일어나 화면에서 족쇄가 채워진 손목을 흔들었습니다.

"남자 돈 우려먹는 암캐야." 게이츠가 퉁명스럽게 말했다. "당신은 이 여자의 말을 믿을 수 없습니다."

Hannink 중장은 Baluarte에게 헌병이 그를 대신하지 않도록 그의 고객을 제지하라고 지시했습니다.

"멜린다 앤 프렌치" 중장은 멜린다에게 그녀의 결혼 전 이름을 부르며 말했습니다. " "2017814일에 전 남편인 빌 게이츠가 미국과 해외에서 아이들을 납치했다고 자랑하는 것을 들었습니까?"

그녀는 긍정적으로 대답했다. "그리고 여러 번 더"라고 그녀는 덧붙였다.

그녀가 당신에게 이것을 공개적으로 드러냈습니까?” Hannink 중장은 물었다.

그는 그랬다. 그는 웃고 싱긋 웃으면서 그와 그의 동료들이 가족에게서 납치한 아이들의 수를 암시하는 불길한 킥킥거리며 웃을 것입니다.”라고 그녀가 대답했습니다.

"그리고 그가 수치를 준 적이 있습니까?"

"아니요. 하지만 수천은 아니더라도 수백은 분명했습니다."라고 Melinda가 말했습니다.

"그런데 이 정보를 내놓을 생각은 전혀 하지 않았습니까?" Hannink 중장은 말했다.

나는 풍요로운 삶을 살았고, 내가 그의 은밀한 삶을 폭로하면 그가 위협하는 삶을 살았습니다. 나를 죽이겠다고 하더군요.” 멜린다가 말했다.

Hannink 중장은 패널에게 "오늘 여기에서 들은 내용을 주의 깊게 살펴보십시오. 내일 더 있을 것이므로 화요일 오전 10시까지 재판소를 휴회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7,245건 10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975 정홍원(박근혜의 전 총리) 가는 길에 5/18 , 5/… 진리true 2021-09-01 313 8
16974 김영삼- 친중반일 이념주의 5/18 정치결과 - 민노총… 진리true 2021-09-01 287 4
16973 미군 헌터 바이든의 캘리포니아 집 급습 공부하는이 2021-09-01 341 9
16972 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 2일 차 공부하는이 2021-09-01 348 9
16971 카말라 해리스 탈레반 프리덤 파이터즈를 위한 촛불 집회… 공부하는이 2021-08-31 331 6
16970 미군 헌터 바이든 체포 공부하는이 2021-08-31 439 12
16969 다시 보기. 검찰 VS 경찰; 상호간에, 氣 쌈 싸우기… inf247661 2021-08-30 309 3
16968 이석기(RO)보다 용감한 국민성 표출 진리true 2021-08-30 280 4
16967 빌 게이츠 군사재판 8월 31일 화요일 재개 공부하는이 2021-08-30 386 11
16966 북폭은 절대 일어나지 않는다! 우익대사 2021-08-29 328 6
16965 담비와 김무성/박지원의 차이점 진리true 2021-08-29 267 4
16964 왜 아프간만이 전쟁을 하죠? 군산복합체의 속셈 댓글(1) 공부하는이 2021-08-29 282 8
16963 송기인 신부, 그는 누구인가? 댓글(1) sunpalee 2021-08-28 333 15
16962 맹인과 귀머거리 국민을 위해서, 옥체를 길이 보존하소서… 진리true 2021-08-28 284 8
16961 대한민국 공권력의 현주소 댓글(1) 일조풍월 2021-08-27 402 3
16960 악어의 눈물-쇼인가, 노추의 망령-쇼인가? 진리true 2021-08-27 373 4
16959 [라나회장] / 미국현지최신소식 9편 / 2021년 8… 海眼 2021-08-27 735 5
16958 미 해병대, 펜타곤 무시: 백신 의무 없음 댓글(1) 학습하는이 2021-08-26 409 11
16957 박근혜 대통령 탄핵의 숨은 배후 댓글(2) 우익대사 2021-08-26 529 8
열람중 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 첫째 날 공부하는이 2021-08-24 600 18
16955 조 바이든의 실패는 NWO에 대한 Trump의 가장 큰… 공부하는이 2021-08-24 414 14
16954 황교안 확 바뀌었다. 미국 방문 이후 거듭난 모습 댓글(2) 고사연 2021-08-24 483 7
16953 양산시 재검표 역시 비슷한 패턴 나와 댓글(1) 고사연 2021-08-23 404 6
16952 참 좋은 말씀 newyorker 2021-08-23 351 7
16951 콘돌리자 라이스의 워싱턴포스트 기고문 전문 공부하는이 2021-08-22 458 14
16950 ㅓㅓㅓㅓ inf247661 2021-08-21 413 7
16949 [라나회장] / 미국현지최신소식 / 2021년 8월 1… 海眼 2021-08-21 366 5
16948 “뱀 유전자 물려받아 괴물될 것”…두 자녀 살해한 美남… 비타민abc 2021-08-19 397 7
16947 탈레반과 손잡은 중국 공산당에 중국인의 '대혼란' 우익대사 2021-08-19 462 4
16946 델타변이! 이래서 조심하라는 겁니다.!! 댓글(2) newyorker 2021-08-18 534 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