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3일 차​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3일 차​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학습하는이 작성일21-09-04 08:02 조회257회 댓글0건

본문

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  3일 차

Bill Gates Military Tribunal  Day 3

 

By  Michael Baxter - September 3, 2021

 

https://realrawnews.com/2021/09/bill-gates-military-tribunal-day-3/

 

 

Day 3 of Gates’ military tribunal began with his lawyer, David Baluarte, imploring the court to hear a statement he had prepared. Begrudgingly, Vice Adm. John G. Hannink of the U.S. Navy Judge Advocate General’s Corps said he’d allow a brief declaration. But Baluarte’s concept of brevity meant beseeching the tribunal in a protracted, animated tirade during which he again reprimanded the military for prosecuting an innocent man and emphasized how tragic America would be, were it not for Gates’ contributions to society.

He touted Gates’ charitable deeds, saying Gates was the greatest philanthropist humankind had ever known, and spent 8-minutes reciting a list of charities that benefitted from Gate’s selfless demeanor. A world without Gates, Baluarte said as he hobbled about the courtroom, would be a dismal, deep, dark pit of despair, bereft of kindness and decency, and rife with more sickness and disease than currently plagues the planet. He boasted the technological achievements Gates had brought to everyday people, saying America would have been thrust back into the dark ages without Gates’ preeminent technologies.

“Bill Gates has been and always will be a visionary,” Baluarte blabbered, “and his expertise, his inventions, and his kindness have saved thousandsmillions of lives.”

“Are you finished?” Vice Adm. Hannink asked. “I think this tribunal has indulged your theatrics long enough.”

Vice Adm. Hannink got down to business.

“Sure, Bill Gates donated to charities. I question whether he invented anything at all; he had people smarter than him do that work for him. But his kindness was just a thin coat of veneer, an illusion made to hide who and what Bill Gates really is,” he addressed the 3-officer panel assigned to weigh the merits of the military’s case against Gates.

He presented to the tribunal documents obtained from computers the military had seized during clandestine raids on several of Gates’ properties across the country. They offered a view into Gates’s secretive dealings with several major pharmaceutical companies, including Pfizer, Merck, and Johnson &Johnson. One email dated August 4, 2001, Gates made a proposal to then-Pfizer CEO Henry McKinnell, and it outlined what any sane and reasonable person would consider a nefarious agendadiscretely tainting vaccinations with an undetectable poison that would slowly dissolve the recipient’s cerebellum over many years while simultaneously erode vital organs. Symptoms, the email said, would not surface for years, and when they did, clueless clinicians would proscribe the illness to other ailments or to a condition called inexplicable organ failure, a prognosis used when physicians cannot accurately identify the cause of a terminal disease.  By the times symptoms presented, it would be too late. Gates wrote his “product” could defeat all treatments and remedies.

What did Pfizer stand to gain from this offer? Gates agreed to “donate” $150,000,000 annually to Pfizer’s research programs on improving safety and efficacy of vaccinations, and $10,000,000 a year into McKinnell’s Cayman Island slush fund.

Vice Adm. Hannink directed the panel’s attention to McKinnell’s response email.

“Dear Mr. Gates,” Vice Adm. Hannink read from the reply, “you know I share your view that our planet is on dangerous road to overpopulation, and that ultimately a culling will be needed to preserve resources for people in a position to actually benefit society. Were it my choice, exclusively, I’d embrace your idea with open arms and move ahead with full steam. However, my colleagues and I feel it’s too soon, and the venture risks incriminating me and the company as a whole. We can continue these talks in the future, as mechanisms are made to prevent I, you, or the company from appearing culpable if the true cause of sickness were made public

Gates wrote back that his people had already done clinical trials on 250 persons using an accelerated variation of the drug, which had been introduced into influenza vaccinations. The email did not specify what segment of the population received the poison, but Gates wrote that all 250 people “expired” on the same day, six months after taking the drug.

Baluarte objected, saying the emails could have been fabricated, altered or amended to make an innocent man, Gates, appear guilty.

“Mr. Gates made good effort to encrypt these communications, but our ciphers and independent digital forensic experts linked these to Gates’ digital footprint and there’s no question these emails were written by him or to him,” Vice Adm. Hannink said.

Baluarte begged the tribunal’s indulgence, asking for a recess so he could privately confer with his client.

An exasperated Vice Adm. Hannink, appearing tired himself, agreed and put the court in recess until Thursday morning.

Editor: I hope to get Thursday’s report sometime today.

 

 

구글 번역

 

빌 게이츠 군사 재판소  3일 차

작성자: Michael Baxter - 2021 9 3

게이츠의 군사 재판소의 3일째는 그의 변호사인 David Baluarte가 법정에 그가 준비한 진술을 들어줄 것을 간청하면서 시작되었습니다마지못해 미해군 법무장관 군단의 John G. Hannink 중장은 짧은 선언을 허용하겠다고 말했습니다그러나 Baluarte의 간결함 개념은 길고 생생한 조롱 속에서 재판소에 간청하는 것을 의미했으며그 동안 그는 무고한 사람을 기소한 군대를 다시 질책하고 사회에 대한 게이츠의 공헌이 없었다면 미국이 얼마나 비극적일지를 강조했습니다.

 

그는 게이츠가 인류 역사상 가장 위대한 자선가라고 말하면서 게이츠의 자선 활동을 선전했으며게이츠의 이타적인 태도에서 혜택을 받은 자선 단체 목록을 낭독하는 데 8분을 보냈습니다. Gates가 없는 세상은 법정을 두리번거리며 말하며절망의 음침하고 깊고 어두운 구덩이가 될 것이며 친절과 품위가 결여되어 있으며 현재 지구를 괴롭히는 것보다 더 많은 질병과 질병이 만연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그는 게이츠의 뛰어난 기술이 없었다면 미국은 암흑기로 되돌아갔을 것이라고 말했다.

 

Baluarte "Bill Gates는 항상 선견지명이었으며 그의 전문 지식발명품친절함으로 인해 수백만 명의 생명을 구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끝났습니까?" Hannink 중장은 물었다. "이 재판소가 당신의 연극을 충분히 오랫동안 즐겼다고 생각합니다."

 

Hannink 중장은 업무에 착수했습니다.

 

물론이죠빌 게이츠는 자선 단체에 기부했습니다나는 그가 발명한 것이 있는지 궁금합니다그는 자신보다 똑똑한 사람들이 그 일을 하도록 했습니다그러나 그의 친절은 빌 게이츠가 실제로 누구이고 무엇인지를 숨기기 위한 환상일 뿐이었습니다.”라고 그는 빌 게이츠에 대한 군 소송의 장점을 평가하기 위해 배정된 3명의 장교 패널에게 말했습니다.

 

그는 군대가 전국에 걸쳐 게이츠의 재산 여러 곳을 은밀히 습격하는 동안 압수한 컴퓨터에서 얻은 문서를 재판소에 제출했습니다그들은 Pfizer, Merck  Johnson &Johnson을 포함한 여러 주요 제약 회사와 Gates의 비밀 거래에 대한 견해를 제공했습니다. 2001 8 4일자 이메일에서 게이츠는 당시 화이자 CEO였던 헨리 맥키넬(Henry McKinnell)에게 제안을 했으며제정신이 있고 합리적인 사람이라면 누구나 사악한 의제로 생각할 수 있는 내용을 설명했습니다몇 년 동안 동시에 중요한 장기를 침식합니다이메일에 따르면 증상이 몇 년 동안 나타나지 않을 것이며증상이 나타나면 우둔한 임상의가 이 질병을 다른 질병이나 설명할 수 없는 장기 부전이라고 하는 상태로 분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증상이 나타날 때는 이미 늦었을 것입니다. Gates는 그의 "제품"이 모든 치료법과 구제책을 무효화할 수 있다고 썼습니다.

 

화이자는 이 제안을 통해 무엇을 얻었습니까게이츠는 백신 접종의 안전성과 효능을 개선하기 위한 화이자 연구 프로그램에 연간 1 5000만 달러를 기부하고 맥키넬의 케이맨 아일랜드 비자금 기금에 연간 1,000만 달러를 기부하기로 합의했다.

 

Hannink 중장은 패널의 주의를 McKinnell의 응답 이메일로 안내했습니다.

 

Hannink 중장은 답장에서 이렇게 말했습니다실제로 사회에 이익이 됩니다내 선택이라면 전적으로 당신의 아이디어를 두 팔 벌려 포용하고 전속력으로 전진할 것입니다그러나 동료와 저는 시기가 너무 이르다고 생각하며 벤처는 저와 회사 전체에 책임을 물을 위험이 있습니다질병의 진정한 원인이 공개될 경우 나당신 또는 회사가 유죄로 보이지 않도록 메커니즘이 만들어지기 때문에 앞으로 이러한 대화를 계속할 수 있습니다

 

게이츠는 그의 사람들이 이미 인플루엔자 백신에 도입된 이 약물의 가속 변형을 사용하여 250명에 대한 임상 시험을 수행했다고 회신했습니다이메일에는 인구의 어느 부분이 독극물을 받았는지 명시되지 않았지만 게이츠는 250명 모두가 약을 복용한 지 6개월 후인 같은 날 "만료"되었다고 썼습니다.

 

Baluarte는 이메일이 조작변경 또는 수정되어 무고한 사람인 Gates를 유죄로 보이게 할 수 있다고 반박했습니다.

 

"Gates는 이러한 통신을 암호화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지만 우리의 암호 및 독립 디지털 포렌식 전문가는 이를 Gates의 디지털 발자국과 연결했으며 이 이메일이 그 또는 그에게 작성되었다는 데 의심의 여지가 없습니다.”라고 Hannink 중장은 말했습니다.

 

Baluarte는 재판소의 관대함을 간청하면서 의뢰인과 개인적으로 의논할 수 있는 휴식 시간을 요청했습니다.

 

피곤해 보이는 분노한 중장 Hannink는 이에 동의했고 법원은 목요일 아침까지 휴회하게 했습니다.

 

편집자오늘 언젠가 목요일 보고서를 받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위 기사 해설

 

백신에 몰래 뭘 탄다고? 빌 게이츠 군사재판 3일차. 쿠오모 전 주지사는 난동#539. 210904.

 

https://www.youtube.com/watch?v=sMeol2KDQdQ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7,332건 4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242 황교안, 부정선거 뚝 무너뜨린다 댓글(1) 고사연 2021-09-25 227 8
17241 바이든 바디더블 보리스 존슨 만남 중 가면 폭로 학습하는이 2021-09-24 292 6
17240 유전자 변형 좀비, 트랜스휴머니즘, 메가 머신의 바이오… 학습하는이 2021-09-23 218 5
17239 백신 명령에 대한 군사적 탈출은 계속된다 댓글(1) 학습하는이 2021-09-23 262 9
17238 텐페니박사 백신 의존없이 코비드 해결 방법 보여줍니다 학습하는이 2021-09-23 189 5
17237 황교안, 확실한 증거 2만장 주장, 그리고 또 댓글(1) 고사연 2021-09-22 187 4
17236 코로나 면역기전 학습하는이 2021-09-22 192 5
17235 HHS 내부 고발자 백신 부작용 데이터 숨긴 연방 정부… 학습하는이 2021-09-22 212 5
17234 한국인의 좌파성은 조선시대 노예근성에서? 우익대사 2021-09-22 187 8
17233 스티브 힐튼: "바이든 정권은 모든 방향에서 무너지고 … 우익대사 2021-09-20 260 9
17232 [추석 특선] 아웃사이더 박정희 대통령 통합본 댓글(1) 우익대사 2021-09-20 201 4
17231 내년 3.9대선의 대통령 당선자는 이미 결정? 댓글(2) 우익대사 2021-09-20 269 10
17230 델타포스, 첼시 클린턴 체포​ 학습하는이 2021-09-20 288 10
17229 코로나백신 합병증 최신뉴스와 내과의사인 저의 의견 학습하는이 2021-09-20 179 6
17228 백신은 농노(農奴)​를 위한 것-UN 회의 글로벌 엘리… 학습하는이 2021-09-20 139 6
17227 부정선거 부정당-이준석당/홍준표 무관심 무소속당/윤석열… 진리true 2021-09-18 173 5
17226 자다가 봉창때린 홍봉사 -5/18 민주화운동자(조국동지… 진리true 2021-09-18 161 5
17225 백신 접종 사망자가 코로나 사망자보다 많다는데? 학습하는이 2021-09-17 312 6
17224 망자의 경배자(종교인 선거표 구걸자)와 신을 조롱(시험… 진리true 2021-09-17 172 8
17223 김영삼 수호대군 조국수호자 - 5/18 무장혁명 민주… 진리true 2021-09-17 158 4
17222 관타나모에서 빌 게이츠 재심 거부 학습하는이 2021-09-16 276 8
17221 화천대유와 여시재 상징성 진리true 2021-09-16 174 6
17220 닝뽀 삼성중공업의 아수라장/중공 전역 헝따 난민시위 봇… 海眼 2021-09-15 174 5
17219 [조선사설] 한국 국정원과 국정원장의 어이없는 행태 ‘… 댓글(2) 지만원 2021-09-15 196 22
17218 파우치 아니요, 예방 접종을 받지 않았습니다 학습하는이 2021-09-15 563 7
17217 국가혼.나라얼! / 外 ①. 부정선거증거 _ 투표지 … inf247661 2021-09-14 145 5
17216 코비드수치 조작 대중 위협 음모 병원 관리자들 카메라에… 학습하는이 2021-09-14 171 8
17215 종교인의 거룩한 삶( 순교사 혹은 순직사)은 없었다. 진리true 2021-09-14 140 3
17214 백신스파이크 단백질 건강한 세포에 심각한 혈관 손상 유… 학습하는이 2021-09-14 266 4
17213 김정은 아무리 봐도 딴사람 귀도 치열도 댓글(1) 학습하는이 2021-09-13 262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