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우치 아니요, 예방 접종을 받지 않았습니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파우치 아니요, 예방 접종을 받지 않았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학습하는이 작성일21-09-15 08:22 조회546회 댓글0건

본문

Fauci 박사: "젠장, 아니요, 예방 접종을 받지 않았습니다"

 

Dr. Fauci: “Heck, No, I Haven’t Been Vaccinated”

 

By  Michael Baxter - September 14, 2021

 

https://realrawnews.com/2021/09/dr-fauci-heck-no-i-havent-been-vaccinated/

 

 

The Deep State’s primary Covid-19 vaccine peddler, Dr. Anthony Fauci, boasted to colleagues at the NIH that he has not taken and will not take the Covid jab, said a former NIH employee who claims Fauci personally fired him in June for “violating or considering to violate non-disclosure agreements” pertaining to vaccination protocols.

Our source, who wishes to remain anonymous at this time, told Real Raw News that he’d been wrongfully terminatedunjustifiably because he never signed non-disclosure paperwork on the Institute’s Covid-19 policies. And the reason he never signed said paperwork is that he had worked for NIH’s Division of AIDS, which was largely excluded from Covid-19 plandemic response meetings and vaccine development.

For ease of reading, RRN will refer to our source as Brian Stowers. RRN has vetted Stowers’ education and employment history, and we found no reason to believe he had a vendetta against Fauci or that he would engage in deception; his credentials seemed unimpeachable. As a Level 2 lab technician, his primary duty at the NIH was spinning blood through a centrifuge and passing results to his superiors. Nothing glamorous.

Although he had no exposure to Covid-19 data, he had been exposed to Dr. Anthony Fauci’s hubris and overbearing presence.

“At least once a week, Fauci made rounds through the departments. He liked to stick his nose in everyone’s business, belittle and ridicule people for no good reason. Anyway, on February 15, 2021, about two months after the FDA gave emergency use authorization to Pfizer’s vaccine, Fauci strolls into our department and tells us that we ought to encourage our friends and family to get vaccinated at the earliest possible date. But he tells us lab workersthere were about 9 in the lab at that momentto delay getting vaccinated until, as he put it, ‘we see what happens,’” Stowers said.

A long, uncomfortable silence followed Fauci’s statement, our source added.

According to him, one lab worker asked Fauci why the vaccine was safe for friends and family but not for NIH employees.

“Fauci’s face turned red. He was clearly angered by the question. He started berating us, telling us we weren’t qualified to question his judgement. If we didn’t follow his guidance, we’d be jeopardizing the health of our friends and family, Fauci told us. He was on a tirade for like 5 minutes, and cussing like a sailor,” Stowers said.

Then Stowers asked Fauci, respectfully, whether he had been vaccinated.

“What kind of question is that? Not that it’s any business of yours, but, no, heck no, I haven’t been vaccinated. And I don’t plan to be, at least not for a long time, if at allIf I take the vaccine and get sick from it, then what? I’m too important here to take that risk. You all are, toothat’s why I’m telling you to wait. But you can be replaced; I’m irreplaceable. The administration needs me to helm this response,” Fauci reportedly said.

Four months later, unexpectedly, Stowers received a termination letter claiming he had violated the Institute’s confidentiality clause. The notice bore Fauci’s handwritten signature.

“I knew fighting would be pointless. I got 6-month’s severance package and figured that would be enough to hold me until I found new work, and I have,” Stowers said.

In closing, Stowers said Fauci never wore a mask inside NIH facilities, only when, in Fauci’s words, “outsiders and interlopers and media” were nearby.

 

 

구글 번역

 

Fauci 박사: "젠장, 아니요, 예방 접종을 받지 않았습니다"

 

작성자: Michael Baxter - 2021914

 

딥 스테이트(deep state)의 주요 Covid-19 백신 판매상인 Dr. Anthony FauciNIH(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미국) 국립 보건원)의 동료들에게 자신이 코비드 주사를 맞지 않았으며 맞지 않을 것이라고 자랑했다고 Fauci6월에 예방 접종 프로토콜과 관련된 비공개 계약을 위반하거나 위반하기를 고려했다는 이유로 친히 해고했다고 주장하는 전 NIH 직원이 말했습니다.(번역 수정)

 

현재 익명으로 남기를 원하는 우리 소식통은 리얼 Raw News에 자신이 부당하게 해고되었다고 말했는데, 이는 그가 연구소의 Covid-19 정책에 대한 비공개 서류에 서명한 적이 없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가 서류에 서명하지 않은 이유는 그가 NIH 에이즈 부서에서 일했기 때문인데, 에이즈 부서는 Covid-19 전염병 대응 회의와 백신 개발에서 대부분 제외되었다.

 

읽기 쉽도록 RRN은 소스를 Brian Stowers라고 합니다. RRNStowers의 교육 및 고용 기록을 조사했으며 우리는 그가 Fauci에 대한 복수를 하거나 속임수에 가담할 것이라고 믿을 이유를 찾지 못했습니다. 그의 자격은 흠잡을 데가 없는 것처럼 보였다. 레벨 2 실험실 기술자로서 NIH에서 그의 주요 임무는 원심분리기를 통해 혈액을 회전시키고 결과를 상사에게 전달하는 것이었습니다. 화려하지 않습니다.

 

그는 Covid-19 데이터에 노출되지 않았지만 Anthony Fauci 박사의 오만함과 위압적인 존재에 노출되었습니다.

 

최소한 일주일에 한 번 파우치는 부서를 순회했습니다. 그는 모든 사람의 일에 코를 박고 정당한 이유로 사람들을 얕보고 조롱하는 것을 좋아했습니다. 어쨌든, 2021215, FDA가 화이자 백신에 대한 긴급 사용 승인을 한 지 약 두 달 후, 파우치는 우리 부서로 걸어와서 가능한 한 빨리 백신 접종을 하도록 친구와 가족을 격려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실험실 직원(당시 실험실에는 약 9명이 있었습니다)에게 그가 말했듯이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알 수 있을 때까지' 백신 접종을 미루라고 말합니다."라고 Stowers는 말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의 성명에 이어 길고 불편한 침묵이 이어졌다고 우리 소식통이 덧붙였다.

 

그에 따르면 한 연구실 직원은 Fauci에게 백신이 왜 친구와 가족에게는 안전하지만 NIH 직원에게는 안전하지 않은지 물었습니다.

 

파우치의 얼굴이 빨개졌다. 그는 그 질문에 분명히 화를 냈다. 그는 우리가 그의 판단에 의문을 제기할 자격이 없다고 말하면서 우리를 질책하기 시작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우리가 그의 지시를 따르지 않으면 친구와 가족의 건강을 위태롭게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5분 정도 장광설을 하면서 선원처럼 욕을 했습니다.”라고 Stowers는 말했습니다.

 

그런 다음 StowersFauci에게 예방 접종을 받았는지 정중하게 물었다.

 

그게 무슨 질문이야? 당신의 일이 아니라, 아니, 아니, 아니, 백신을 접종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적어도 오랫동안은 그럴 계획이 없습니다. 만약에백신을 맞고 아프면 어떻게 됩니까? 나는 여기에서 그 위험을 감수하기에는 너무 중요합니다. 여러분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래서 기다리라고 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당신은 대체 될 수 있습니다. 나는 대체될 수 없습니다. 정부는 이 대응을 주도하는데 있어서 나를 필요로 한다" 라고 전하는 바에 의하면 파우치 소장은 말했다.

 

4개월 후 예기치 않게 Stowers는 자신이 연구소의 기밀 조항을 위반했다고 주장하는 해고 편지를 받았습니다. 통지문에는 파우치 소장의 자필 서명이 새겨져 있었다.

 

나는 싸움이 무의미할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 6개월 퇴직금을 받았고 새 직장을 찾을 때까지 버틸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습니다.”라고 Stowers는 말했습니다.

 

끝으로 StowersFauciNIH 시설 내부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적이 없으며 Fauci의 말에 따르면 "외부인과 침입자 및 미디어"가 근처에 있을 때만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위 기사 해설

 

야누스 파우치#558. 210915.

 

https://www.youtube.com/watch?v=ZFi_e-R_bTE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7,313건 2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283 미, 50개주 재감사, 선거 무효 선언 운동 시작 댓글(2) 고사연 2021-10-08 135 8
17282 대만 전쟁 준비-중국 기습 갈등 촉발 학습하는이 2021-10-07 176 14
17281 헌터 바이든 군사 재판소: 첫째 날 학습하는이 2021-10-07 170 14
17280 전쟁 경고-중국 대만, 호주, 일본, 인도, 미국과 핵… 학습하는이 2021-10-07 104 6
17279 '문'哥(가) '짜가, 붉은 정권'에 의한 作態(작태)… inf247661 2021-10-06 97 4
17278 미국 현지 최신 인텔 - 라나회장 학습하는이 2021-10-05 235 9
17277 첼시 클린턴, 군사재판 직면 댓글(3) 학습하는이 2021-10-05 219 10
17276 야당 경선후보 2차 컷오프에 대한 불신 높아 댓글(1) 고사연 2021-10-04 183 6
17275 4.15총선 의혹 진상규명 촉구 교수 시국선언 댓글(2) 고사연 2021-10-04 162 9
17274 증거: Covid 전염병은 적어도 9/11 이전에 계획 학습하는이 2021-10-04 170 6
17273 국방 경제분야 여야정책 비교분석 학습하는이 2021-10-03 104 8
17272 백신 접종 이제 끝. 용감한 크로아티아 대통령 학습하는이 2021-10-03 273 13
17271 선관위 비판하는 황교안에게 경고하는 등신당 댓글(2) 고사연 2021-10-03 160 7
17270 [사설] 태양광 풍력 ‘전력 저장 비용’만 1200조원… 한글말 2021-10-02 137 11
17269 미군 감옥선 일본 기항 충격! 댓글(1) 학습하는이 2021-10-02 283 17
17268 유출된 국방부 문서: 대부분의 COVID 사망, 입원은… 학습하는이 2021-10-02 201 14
17267 황교안, "원상회복 종이? 새빨간 거짓말" 댓글(2) 고사연 2021-10-02 163 5
17266 하태경, “배춧잎투표지, 프린터물”, 억지주장 댓글(2) 고사연 2021-10-02 82 11
17265 컴퓨터가 미국 대통령을 뽑았다(手記가 아니고 인쇄) 댓글(1) 고사연 2021-10-02 104 4
17264 완전접종자 항체 의존 증강(ADE) 가속화 학습하는이 2021-10-02 170 6
17263 빌 게이츠, 예정보다 앞서 관타나모에서 교수형 댓글(1) 학습하는이 2021-10-02 272 12
17262 빌 클린턴 죽음은 살인, 독에 의한 죽음으로 결정내렸다 학습하는이 2021-10-01 452 12
17261 가장 큰 현안과제, 중앙선관위 여론/경선조작 댓글(2) 고사연 2021-10-01 118 7
17260 가짜 바이든 가짜 부스터를 맞습니다 학습하는이 2021-10-01 205 6
17259 가짜 여론조사 / 진짜민심, 이렇다 고사연 2021-09-30 178 2
17258 대법관들 국민이 두렵지 않나? 왜 선거재판 안 하나? 고사연 2021-09-30 109 6
17257 가짜 대통령 바이던 백악관 백신 사진을 가짜로 만들고.… 학습하는이 2021-09-30 152 6
17256 COVID-19 백신 접종 모든 조종사 지상배치 명령 … 학습하는이 2021-09-30 184 10
17255 국힘당원 1800명 경선 일괄위탁관리 금지 가처분신청 고사연 2021-09-30 109 6
17254 이인선 수녀님, "나는 박정희란 이름 석 자로 족하다" 우익대사 2021-09-30 173 1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