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군, 전 뉴욕주지사 앤드류 쿠오모 처형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미군, 전 뉴욕주지사 앤드류 쿠오모 처형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학습하는이 작성일21-11-05 09:20 조회418회 댓글0건

본문

미군, 앤드류 쿠오모 처형

 

Military Executes Andrew Cuomo

 

By Michael Baxter - November 4, 2021

 

https://realrawnews.com/2021/11/military-executes-andrew-cuomo/

 

 

Disgraced politician, murderer, and sexual predator Andrew Cuomo was hanged at Guantanamo Bay early Tuesday morning for his role in perpetrating the global plandemic and callously killing thousands of senior citizens who, were it not for his actions, might still be alive today.

At 6:00 a.m. the humiliated former governor ate his last meal, steak and eggs, after which GITMO security drove him to the southern edge of the installation where JAG and Office of Military Commission officers anxiously awaited his arrival. Predictively, Cuomo did not go gracefully into the night; the ineloquent, foul-mouthed, bovine Cuomo seemed to thrive on hurling insults at everyone he met that morning, from GITMO security to the Marines who drove him to the execution site, from Vice. Adm. Crandall to the anonymous hangman who slipped a braided noose around his neck.

But his flippant obscenities only hastened his execution.

“I spit on every one of you motherfuckers,” a petulant Cuomo said as his Marine guard pushed him to the gallows.

Around the lethal apparatus stood an assembly of military brass loyal to the “White Hat” movement and one Republican governor whose name RRN has been asked to conceal. Rear Adm. Crandall stood front-and-center, gazing upward at Cuomo as the hangman tightened the noose around his bulky neck.

“Having been found guilty, you’ve been sentenced to hang by the neck until dead. Do you wish Last Rites? I imagine it’s futile to ask if you wish to give a statement of contrition,” Rear Adm. Crandall addressed the condemned.

Atop the platform, Cuomo beseeched and berated his executioners. “Here’s my statement: Fuck you, Crandall.” He slung “F” words liberally, profaning Rear Adm. Crandall’s wife, children, and mother, then turned his attention towards the others in attendance. “Fuck all of you.”

“I guess that’s what we expected,” Rear Adm. Crandall said.

“There’s more of me than there are of you, Crandall. Killing me won’t stop anything,” Cuomo barked.

“We’ll see about that,” Rear Adm. Crandall said.

The anonymous soldier standing beside Cuomo flipped a lever, and the concealed door beneath Cuomo’s feet swung open, dropping him until the rope went taught and snapped his neck.

A Navy doctor on scene pronounced him dead, then put his body in a zippered polyurethane bag.

 

RRN needs reader support. We work had to deliver information the MSM doesn’t want made public. If you appreciate our content, please consider making a donation to the cause. Any amount helps.GIVESENDGO DONATION LINK

 

 

구글 번역

 

미군, 앤드류 쿠오모 처형

 

작성자: Michael Baxter - 2021114

 

불명예스러운 정치인이자 살인범이자 성범죄자인 앤드류 쿠오모(Andrew Cuomo)는 전 세계적으로 전염병을 자행하고 수천 명의 노인을 잔인하게 살해한 혐의로 화요일 이른 아침 관타나모 만에서 교수형에 처해졌다.

오전 6시에 굴욕을 받은 전 주지사는 그의 마지막 식사, 스테이크, 계란을 먹었고, 그 후 GITMO 보안이 그를 JAG와 군사 위원회 장교들이 그의 도착을 초조하게 기다리고 있는 시설의 남쪽 가장자리로 데려갔습니다. 예상대로 Cuomo는 밤에 우아하게 가지 않았습니다. 무뚝뚝하고 입이 험한 소 Cuomo는 그날 아침 GITMO 보안에서 그를 처형 장소로 데려간 해병대원, Vice에서 만난 모든 사람에게 모욕을 퍼붓는 데 성공하는 것 같았습니다. Crandall 제독은 꼰 올가미를 목에 두른 익명의 교수형 집행관에게.

그러나 그의 경솔한 외설은 그의 처형을 재촉했을 뿐입니다.

나는 너희들 모두에게 침을 뱉어.” 그의 해병대가 그를 교수대에 밀어넣자 겁에 질린 Cuomo가 말했다.

치명적인 장치 주변에는 "화이트 햇(White Hat)" 운동에 충성하는 군 고위 간부들과 RRN이 숨기기를 요청해 왔던 공화당 주지사가 서있었습니다. Crandall 소장은 전방 중앙에 서서 교수형 집행인이 그의 부피가 큰 목에 올가미를 조일 때 Cuomo를 위쪽으로 응시했습니다.

당신은 유죄가 선고되어 죽을 때까지 목을 매다는 교수형을 선고받았습니다. 당신은 마지막 의식을 원하십니까? 뉘우침을 표명하고 싶은지 묻는 것은 무의미하다고 생각합니다.” Crandall 소장이 사형 선고를 받은 사람에게 말했습니다.

강단 위에서 Cuomo는 그의 사형 집행자들에게 간청하고 질책했습니다. "여기 내 진술이 있습니다. 팍 유(fuck you), 크랜달." 그는 "F" 단어를 자유롭게 내뱉으며 Crandall 소장의 아내, 아이들, 어머니를 모독한 다음 참석한 다른 사람들에게 주의를 돌렸습니다. "다 엿먹어라(Fuck all of you)."

Crandall 소장은 "그게 우리가 예상했던 것 같아요."라고 말했습니다.

"너보다 내가 더 많다, 크랜달. 나를 죽이는 것은 아무것도 멈추지 않을 것입니다." Cuomo가 짖었습니다.

Crandall 소장은 "그것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Cuomo 옆에 서 있던 익명의 군인이 레버를 돌리자 Cuomo의 발 밑에 숨겨져 있던 문이 열리면서 밧줄이 가르치며 목이 부러질 때까지 그를 떨어뜨렸습니다.

현장에 있던 해군 의사는 그의 사망을 선고하고 시신을 지퍼가 달린 폴리우레탄 가방에 넣었습니다.

 

RRN은 독자 지원이 필요합니다. 우리는 MSM이 공개하기를 원하지 않는 정보를 전달해야 했습니다. 우리의 콘텐츠에 감사한다면 기부를 고려하십시오. 금액에 관계없이 도움이 됩니다. GIVESENDGO DONATION LINK

 

 

 

기사 해설

 

 

공화당 지사는 누군데 참관? 군부, 쿠오모 교수형 집행#637. 211105.

 

https://www.youtube.com/watch?v=d6ovFvFVtEU

 

 

 

 

NY 주지사 쿠오모 결국 교수형

 

https://rumble.com/vp0icx-ny-.html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7,241건 3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181 과학과 안전은 잊어라 CDC 국장 코로나 조언 학습하는이 2022-01-02 154 6
17180 미국 의사 간호사 검열 협박없이 경험 공유할 수 있어야 학습하는이 2022-01-02 114 5
17179 이은혜 교수 오미크론? 백신 패스? 청소년 접종? 속… 학습하는이 2022-01-02 169 6
17178 "누구를 꼭 찍어주쇼!"는 아니라, "누구들은 제발 지… inf247661 2022-01-01 93 2
17177 민경욱, 이준석 사태에 일침 등 댓글(2) 고사연 2022-01-01 171 2
17176 온라인에서 눈길 끈 화제의 글(문재인 실정 열거) 고사연 2022-01-01 162 3
17175 비가노 대주교에 대한 빅 파르마의 공격 학습하는이 2022-01-01 142 3
17174 전기엽 원장 강의 코로나 예방약 치료약 해독약 학습하는이 2022-01-01 162 3
17173 바이든 백기 코로나19 연방 해법없다고 인정 학습하는이 2021-12-31 161 6
17172 선대위 영입 김민전 교수, 총선 재검표 할 말 했다 고사연 2021-12-31 129 5
17171 한국 독자 핵개발 국민 여론조사 결과 고사연 2021-12-31 120 4
17170 현미경 속 괴생명체를 없애는 약 공개 #원생동물 닛뽀 2021-12-31 141 4
17169 2019년8월15일 킨텍스에서 열린 국가혁명당 창당대회 댓글(4) 육향 2021-12-30 120 0
17168 허경영강연짤 댓글(2) 육향 2021-12-30 185 5
17167 [진태생각] 타살 의심되는 김문기…이석기 석방, 누가… 닛뽀 2021-12-27 373 14
17166 이준석은 누구의 추천으로 국비 장학생이 되었나? 댓글(6) 고사연 2021-12-25 390 12
17165 한ㆍ미 통화스왑 올해 말 종료 댓글(1) 고사연 2021-12-25 238 3
17164 검찰, 최서원과 태블릿피시의 관련성 부인 댓글(2) 고사연 2021-12-25 202 5
17163 허경영 댓글(2) aufrhd 2021-12-24 360 12
17162 광주 작전 총책임자는 '전두환'이 아니라 '이희성' /… 댓글(1) 닛뽀 2021-12-24 254 8
17161 어느 의사의 대국민 호소문. 닛뽀 2021-12-24 434 24
17160 현 국가안보위기 자초 근원은 국가전략의 왜곡/굴절/오도… sunpalee 2021-12-23 191 4
17159 이런 해괴망칙이 제도라는 이름으로 시행되니 한심 고사연 2021-12-23 317 6
17158 태양광, 풍력의 조용한 침공 / 군사요충지도 고사연 2021-12-23 282 6
17157 미군 조지 W. 부시의 유죄를 입증하다 학습하는이 2021-12-21 304 10
17156 '국가혁명당'과 '국민혁명당' aufrhd 2021-12-21 307 12
17155 대통령 후보들의 평가.{펌} inf247661 2021-12-20 227 6
17154 미 대선, 공포에 떨고 있는 민주당, 도미니온 포렌식 댓글(1) 고사연 2021-12-20 246 7
17153 이상한 과학 이야기 고사연 2021-12-19 267 7
17152 코로나 발생율 한국과 일본의 차이 간단해설 댓글(1) 고사연 2021-12-19 264 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