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대권을 두고 박근혜에 국민의 관심이......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차기 대권을 두고 박근혜에 국민의 관심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종오 작성일11-02-24 09:13 조회14,236회 댓글1건

본문

입력 : 2011.02.24 03:11

한국갤럽이 23일 발표한 자체 여론조사에서 박근혜한나라당 대표가 차기 대선 예비 후보들 중에서 지지율 35.4%로 초강세를 유지했다.

지난 3년간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는 박 전 대표는 연령과 지역 등 전 부문에서 선두였다.

다음은
유시민 /보건복지부 장관(6.6%),
오세훈 / 서울시장(6.3%),
한명숙 / 전 총리(5.2%),
손학규 / 민주당 대표(5.0%),
김문수 / 경기지사(3.3%),
이회창 / 자유선진당 대표(3.1%),
정몽준 / 한나라당 전 대표(3.0%),
정동영 / 민주당 최고위원(2.9%) 등의 순이었다.

박 전 대표를 지지하는 이유를 주관식으로 묻자
'여성 대통령이 나올 때가 됐다' '여성이기 때문'이란 응답이 17.5%로 가장 많았다.
다음은 '아버지(박정희 전 대통령)가 훌륭했기 때문에 좋은 영향을 받았을 것'(10.5%)이라는 대답이었다.
이어 청렴함(10.4%),
경험(7.9%),
소신(6.2%),
신뢰감(5.0%) 순이었다.
지지하는 이유가 '없다·모르겠다'는 12.3%였다.

갤럽측은 "남성 정치인에 대한 실망과 박 전 대통령에 대한 향수가 복합적으로 작용해 '여성', '아버지' 같은 태생적 요인이 박 전 대표의 지지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응답자들은 유시민 전 장관은 청렴(14.6%)·정직(7.5%), 오세훈 시장은 경험(10.4%)·능력(9.1%), 손학규 대표는 리더십(18.7%)·서민 지향적(10.9%), 김문수 지사는 추진력(27.0%)·경험(9.1%) 등을 지지 이유로 꼽았다.

이번 조사에서 오는 25일 취임 3주년을 맞는 이명박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은 43.9%였다. 지지 여부와 상관없이 '이 대통령이 그동안 가장 잘한 일이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62.4%는 '없다·모르겠다'고 했고, 나머지 37.4%는 경기 회복(8.4%)·대북정책(6.3%)·4대강사업(4.5%)·외교문제(4.1%) 등의 순으로 답했다.

지난 21일 전국 성인 102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전화 조사의 최대 허용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다.

댓글목록

한가람님의 댓글

한가람 작성일

난 유시민이가 2위에 올랐다는게 더 놀랍다.
허... 그 메루치 대x리가 어찌 2위에... 대한민국이 제 정신인가???

퍼온글 목록

Total 15,775건 8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565 교내폭력 기승... -조선일보 또 발작 댓글(1) 엽기정권 2010-02-09 14291 9
15564 전교조 교사 비율 가장 높은 지역은 ‘광주’ (fre… 한글말 2010-12-15 14290 15
15563 美정부 ‘전작권 전환 연기’ 한국여론 타진 댓글(1) 엽기정권 2010-03-15 14274 10
15562 간첩활동 왕재산 사건 핵심 조직원들이 받은 북한 훈장 댓글(1) 레몬향 2011-08-12 14274 10
15561 프리메이슨의 비밀 댓글(1) 청곡 2011-12-14 14270 16
15560 북괴 김일성 세습독재에 대를이어 충성하는… 한글말 2012-01-18 14269 10
15559 北 처녀들 요즘 거머리 잡느라 혈안 왜? 현우 2011-08-01 14267 13
열람중 차기 대권을 두고 박근혜에 국민의 관심이...... 댓글(1) 김종오 2011-02-24 14237 17
15557 “외계 우주선 3대 지구로 오는 중” 러시아 발표 댓글(2) 東素河 2010-12-29 14224 12
15556 박정희 대통령, 정주영회장 "현대가 당신 개인거요?" 댓글(3) 솔바람 2010-06-12 14223 16
15555 빨치산 추모제 데려간 전교조 前교사 무죄 댓글(3) 현우 2010-02-17 14203 10
15554 권영길 "다 알듯이 나는 '빨치산의 아들'" 댓글(2) 지만원 2011-08-22 14197 16
15553 '서 석구'변호사님의 변론 자료 ≪수학박사 '지 만원'… inf247661 2011-10-23 14194 10
15552 美CSIS "북한, 서울에 대규모 포격 가능성" 현우 2011-02-11 14193 15
15551 경향신문의 이례적인 기사에 오마이뉴스 발끈 레몬향 2011-03-23 14193 14
15550 그넘들 판사들의 고향 좀 보세요! 장학포 2011-05-21 14181 38
15549 사형제를 폐지해서는 안되는 이유, 보라! 정남규의 얌체… 댓글(5) 흐훗 2009-11-22 14178 16
15548 故 '정 명환' 將軍님을 追慕하며{'하늘 구름'} inf247661 2009-11-23 14178 12
15547 “김정남 ‘내가 평양 왜 갑니까…나라 망해가는데’” 현우 2010-10-26 14167 14
15546 김동길 교수의 시국강연 한번 들어 봅시다.! 댓글(2) 장학포 2010-03-20 14165 11
15545 '한민족' 아닌 '대한민국'이 오늘을 만들었다(박지향;… 이상도 2010-11-18 14151 17
15544 이재오의 7촌 조카들 국회 재직현황 댓글(1) 김종오 2010-11-13 14147 15
15543 간첩 많네! 北, 탈북자 한국주소까지 손금 보듯 라덴삼촌 2010-12-23 14144 18
15542 [펌] 농협 사이버테러 당당히 손해배상 청구하자 댓글(1) 모모 2011-05-03 14142 14
15541 박정희 대통령 육성 등 귀한 자료 댓글(1) 自强不息 2011-10-04 14124 18
15540 송영인 국사모 회장님 인터뷰 (부추연TV) 댓글(1) 엽기정권 2010-05-31 14097 4
15539 “북한 2008년에도 남침용 땅굴 파고 있었다”-뉴데일… 현우 2011-02-14 14093 16
15538 북한의 삼청교육대가 떴다. 레몬향 2011-08-23 14083 7
15537 북한 인민군 창건일 강제 위문품 마련 사업 별여 모모 2011-04-26 14082 9
15536 세계최초 美 국방부 '팬타곤'에 방문한 MB 레몬향 2011-10-17 14082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