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멍청한 진중권, 이 미친 한걸레! 이 캥아지 자식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이 멍청한 진중권, 이 미친 한걸레! 이 캥아지 자식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소강절 작성일11-07-29 15:08 조회15,088회 댓글1건

본문

[한겨레] ‘성기’ 나오는 명화 올린 진중권 “촌스럽게 21세기에…”

                                                                                            2011/07/29 11:41 박수진 기자

박경신 고려대 교수 옹호하며 마르셸 뒤샹 등의 성기 이미지 작품 올려
“백수십년 묵은 작품 가지고 아직도 논쟁해야 하나…검열기관이 왜 필요한지”

문화평론가 진중권씨가 남성 성기 사진으로 표현의 자유 논란의 한가운데 서 있는 박경신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위원(고려대 교수·법학)을 지원 사격하고 나섰다.

진중권씨는 28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서 “촌스럽게 아직도 이런 것 갖고 논쟁해야 하냐”며 세계적 예술가인 마르셸 뒤샹, 앙드레 마송, 알프레드 쿠빈, 에곤 실레의 작품을 트위터에 올리고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위원들에게 ‘심의’를 부탁했다. 이 작품들은 모두 성기 이미지를 사용한 것들이다.

이에 앞서 박경신 위원은 방송통신심의위 심의에 항의해 남성의 성기 사진을 블로그에 올린데 이어 여성 성기를 자세하게 묘사한 귀스타브 쿠르베의 작품 <세상의 기원>을 블로그에 올려 찬반 논쟁의 중심에 섰다.

진씨는 해당 작품을 올린 뒤 “지금 올린 그림들은 대개 50년에서 100년 전의 작품들. 21세기에 백 수십 년 묵은 쿠르베의 작품을 놓고 논란을 벌여야 한다니, 우리가 탈레반 영토에 살고 있나요?”라고 질문했다. 진씨는 또한 “21세기에 그런 검열기관이 왜 필요한지”라며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존재 자체에 의문을 제기했다.

또, 한나라당이 박경신 교수를 비난하는 성명을 낸 것과 관련해서도 “성나라당이 무슨 낯짝으로 그런 얘기를 하는 건지… 성추행 전문 한나라당이야말로 금지시켜야 할 청소년 유해단체죠”라고 비난했다.

한나라당은 28일 논평에서 “박경신 위원의 사진 게재는 실정법상으로나 사회통념에 따른 국민정서상으로나 납득하기 어렵고 ‘음란한 행위’로 보는 것이 타당하다”며 “ 박 위원은 표현의 자유를 빙자하며 궤변을 늘어놓을 것이 아니라 상아탑의 교수이자 공인으로서 이번 사태에 대한 응분의 책임을 지고 심의위원에서 자진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수진 기자 jin21@hani.co.kr


댓글목록

한가람님의 댓글

한가람 작성일

지금 빨갱이 애들은 여자도 남자로 속게 만드는 교묘한 말 재주가 있습니다.
진중권이도 그런 부류들 중 하나로 생각됩니다.
(한동안은 강남 네트워크 꾼들이 그런 솜씨를 보이더니만....ㅎㅎ)

퍼온글 목록

Total 15,956건 5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836 안철수교수관련 펌 청학동총각 2011-03-24 15393 10
15835 올인코리아의 "조영환"님 트위터.." 전두환이 고맙다" 댓글(1) 소강절 2011-11-30 15388 10
15834 [사진] 종편 기상 캐스터 (펌) 제갈공명 2011-12-02 15370 13
15833 내 옛 글을 다시 보노라니...... 김종오 2011-04-07 15362 17
15832 "김정일·김정은 쏴라!"…예비군 사격표적지 논란 댓글(2) 비탈로즈 2011-05-30 15351 19
15831 한명숙 남편 박성준 : 나는 막시스트 크리스챤 댓글(1) 현우 2011-09-14 15297 12
15830 박정희 대통령의 친필 메모(새마을 運動) 댓글(2) 自强不息 2011-10-04 15293 22
15829 . 댓글(1) HiFi 2010-05-27 15279 10
15828 청와대 땅굴은 북괴의 제1 타격지점 !!! 비접 2010-05-23 15265 18
15827 대하요정 죽돌이였던 대중이 룸싸롱 기둥서방 명진땡중 댓글(1) 신생 2011-12-10 15262 15
15826 진중권의 양심선언 and 개중권의 말바꾸기 댓글(1) 조선민족 2011-07-27 15254 12
15825 저는 전남대 철학과 교수 유명걸 입니다. 한글말 2012-04-23 15242 20
15824 박원순은 국유본의 노예 댓글(1) 조명탄 2012-02-26 15241 2
15823 예비역들 군사기밀 누설은 엄벌에 처해야한다. 댓글(1) 레몬향 2011-08-12 15232 13
15822 칠성파 두목, 어렵게 잡아 그냥 풀어주는건 또 뭔가? 현우 2010-04-08 15220 9
15821 檢 "한명숙 남동생 계좌에 곽영욱 수표 입금돼" 현우 2011-01-06 15219 17
15820 국가 절체절명의 위기상황! 개혁 2011-11-11 15217 17
15819 정주영 회장님~감동 감동~| 댓글(1) 네솔 2011-11-21 15180 14
15818 책(PDF)을 무료로 드립니다. - 투타 댓글(2) 청학동총각 2011-06-22 15158 18
15817 외국어대 4학년 노태정 : 전교조 교사 들을 고발한다. 댓글(1) 정록 2011-11-04 15137 12
15816 '北 = 주적' 명문화 재추진.. "정신무장 필요" … 라덴삼촌 2010-11-27 15130 11
15815 박정희 대통령 살해와 연관이 없지 않는........ 댓글(1) 라덴삼촌 2010-03-16 15116 15
15814 서울을 불바다로 만들겠다는 김정일 모모 2011-03-01 15114 14
15813 石弓 事件 ㅡ 수학 박사 '김 명호' 敎授! “出所 앞… inf247661 2011-01-30 15109 12
열람중 이 멍청한 진중권, 이 미친 한걸레! 이 캥아지 자식들… 댓글(1) 소강절 2011-07-29 15089 14
15811 <충격> 美 CBS 여기자, 이집트 시위 취재중 성폭행… 비탈로즈 2011-02-16 15061 9
15810 이명박역적패당-전직 소망교회장로 사랑을 실천하다 김제갈윤 2011-12-31 15041 16
15809 여순(麗順) 14연대 반란사건의 내막 보람이 2011-06-29 15022 19
15808 충격적인 한국의 성매매 시장규모! 현우 2012-12-03 14991 10
15807 "北 연평도포격 의도적" 유엔 공식문서로 채택 모모 2011-03-11 14989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