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김정일의 최후의음모(옮긴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김대중,김정일의 최후의음모(옮긴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학포 작성일10-02-18 22:53 조회10,110회 댓글1건

본문

“김대중이 김정일에게 준 10억달러로 핵무기 만들었다”
미 연방의회 보고서 10년 만에 모든 진실 처음 폭로..
본사 손충무 발행인 10년 전부터 폭로한 기사 진실 입증




▲ 미 의회조사국 한반도 담당 수석연구위원 래리 닉시

(워싱턴) 김대중이 김정일에게 제공한 10억 달러로 북한은 고농축 우라늄(HEU)을 생산하는 장비와 물질을 구입하는데 사용, HEU를 생산하도록 만들었다고 미국 연방의회조사국(CRS) 보고서가 처음으로 밝혔다.

결국 김대중과 노무현이 김정일에게 비밀리에 제공한 돈이 핵무기가 되어 대한민국은 물론 국제사회를 협박하도록 만들어 김대중과 노무현은 대한민국의 반역자 임에는 물론 자유세계의 배신자였음이 여실이 드러났다.

이로써 본사(www.usinsideworld.com) 와 손충무 발행인이 지난 2001년 1월부터 최근 까지 “김대중이 6.15 남북 정상회담을 하기 위해 8억 달러를 김정일에게 전달했으며 김정일은 그 돈으로 러시아와 카자키스탄에서 전투기, 탱크를 사가지고 왔으며 파키스탄에서 핵 물질과 기술을 도입하는데 사용했다”고 보도해온 사실이

10년 만에 그 진가를 발하고 있다.

이는 본사와 손충무 발행인의 정보가 정확, 몇 년이 빨랐다는 사실을 증명해 주고 있다.

미 의회조사국 한반도 담당 수석 연구위원 래리 닉시 씨가 28일 의원들에게 배포한 ‘한.미 관계 의회 이슈’라는 최신 보고서를 통해 “김대중 정부는 1999년-2000년 6월 사이 북한 김정일에게 비밀 방식을 통해 10억 달러를 제공했다”고 폭로했다.

이 보고서는 또 “북한은 당시 극비리에 추진해 오던 고농축 우라늄 프로그램의 물질과 장비를 구입하는데 그 돈을 사용, 빠른 속도로 도입을 성공시킨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그뿐 아니라 “당시 CIA 평가와 빌 클린턴 전 대통령 정부 관리들의 증언에 따르면 북한은 1999년에 농축 우라늄 기술을 구매하기 시작했으며 2000년과 2001년 사이에 그 같은 구매를 가속화 했다”고 지적했다.

래리 닉시 보고서는 “1998년-2008년 사이 한국의 북한에 대한 경제지원은 70억 달러에 달하며 여기에는 29억 달러의 현금이 포함되어 있어 매우 위험한 지원을 했다”고 분석했다.



▲ 지난 2000년 평양에 들어간 DJ가 김정일과 만나고 있는 모습
한편 “북한 정권은 한국에서 제공한 현금을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직접 지시를 내리는 북한 노동당 39호실에서 관장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보고서는 또 “북한 노동당 39호실의 외환자금 지출은 김정일의 지시에 의해 2가지 우선적으로 사용하는데, 첫째는 김정일과 북한 엘리트들을 위한 사치품 구입이고, 다른 하나는 해외에서 대량 살상무기와 장비 구매를 하는데 사용한다”고 밝히고 “북한은 1998년-2008년 사이 핵 및 미사일 프로 그램을 위해 해외에서 15억 달러 상당의 장비, 원료를 구입한 것으로 드러났다. 또 15억 달러 자금은 한국에서 보낸 것으로 조사 됐다”고 폭로했다.

지난 25년 이상 연방의회 조사국에 근무해온 래리 닉시 연구위원은 2월에 은퇴에 앞서 지금까지 발표하지 않고 있던 비밀을 작심하고 모두 털어놓고 앞으로 북한 문제에 대한 주의를 환기시키고 있다.

그런데 본사 손충무 발행인은 지난 2000년 8월, 미국 정부기관의 주요인사들로부터 “김대중이 김정일에게 비밀리에 8억 달러를 전달했으며 김정일은 그 돈으로 군사력을 증강시키고 핵과 미사일을 만들고 있다” 는 문서를 넘겨 받았다.

당시 손 발행인은 그 사실을 김영삼 전 대통령과 권영해 전 안기부장을 만나 협의했으나 한국에서 폭로하면 위험하다고 판단, 2000년 12월 30일 한국을 떠나 미국 망명길에 올랐다.

12월 30일 도쿄에 도착한 손 발행인은 2001년 1월 도쿄에서 30여 명의 한반도 전문 언론인들과 특별 인터뷰를 갖고 김대중이 김정일에게 8억 달러를 비밀로 주었다는 당시로서는 깜짝 놀랄만한 정보를 풀어 놨다.

그때부터 일본 언론들과 외신들이 손 발행인의 인터뷰를 인용 보도하기 시작했으며 워싱턴에 도착한 그는 ‘워싱턴선데이타임스’ 지면과 인터넷을 통해 진실을 추적, 폭로 했다.

'그러나 한국 언론들은 눈을 감고 입을 다물고 못 본체 했다. 그러다가 2002년 10월 일본 도쿄에서 ‘김대중-김정일 최후의 음모’ 책을 통해 그 전모가 드러나면서 손 발행인은 국제적으로 다시한번 주목을 받았고 마침내 한국에서 특별감사제도를 탄생시키는데 원동력이 됐으며 큰 상을 받았다.

그러나 한국 특검이 5억 달러 밖에 밝혀내지 못하자 본사와 손 발행인은 나머지 3억 달러에 대한 증거자료를 제시하며 국민들에게 김대중이 김정일에게 8억 달러를 건네 주었음을 입증시켰다.

인사이더월드와 손 발행인의 폭로로 특검까지 하게 되자 김대중 정권은 3차례에 걸쳐 미국과 도쿄에서 그를 암살하거나 납치하려고 시도하다가 실패했으며 지난 2008년 9월에는 귀국 준비를 하고 있는데 교통사고를 가장한 대형트럭이 들이받는 사건도 발생했었다.



▲ 일본에서 발간된 김대중-김정일 최후의 음모 책 표지
한편 노무현 정권은 손 발행인의 여권을 무효화시켜 미국에 불법체류자로 만들어 미국 정부가 추방하도록 시도했으나 오히려 미국 정부에서 손 발행인의 신변을 보호, 특수 여행증명서를 발급, 무국적자로 세계를 다니며 김대중-노무현 정권 타도, 좌파와 김정일 타도 운동을 벌여 왔다.

일본에서 발행된 이 책은 지난 8년 동안 10만권 이상이 팔렸으며 한국에는 오는 3월쯤 손 발행인 귀국시기에 맞추어 번역판이 출간된다.

책의 제목은 ‘김대중이 김정일에게 준 8억 달러 핵무기가 되어 돌아왔다’ (김대중, 김정일 최후의 음모) 이다.

박창서 www.usinsideworld.com ? 한반도 연구위원

2010년 01월30일 15:35분 04

댓글목록

동탄님의 댓글

동탄 작성일

지금도 제갈노무당은 무조건 김정일 돕기 운동을 할 것을 주장하고 있지요. 아마!

퍼온글 목록

Total 16,326건 9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086 北주민과의 전화통화 내용 최초공개! 라덴삼촌 2010-02-13 8971 7
16085 산에서 길을 잃었을 때.. 현우 2010-02-13 12210 9
16084 MB의 흔들림없는 대북정책 댓글(1) 라덴삼촌 2010-02-13 10968 7
16083 출입불허! 조갑제 닷컴에 미운털이 박혔나 봅니다. 댓글(1) 김종오 2010-02-13 11050 10
16082 김문수 경기도지사 의 연설문 댓글(7) 통일은 2010-02-13 8106 9
16081 천재중에 천재... 이휘소 박사 댓글(1) 라덴삼촌 2010-02-15 13411 5
16080 참, 훌륭한 대통령이었구나.... 라덴삼촌 2010-02-15 10638 11
16079 이명박이 키운 돼지목사 김성광의 미치광이 발언! 댓글(2) 김종오 2010-02-15 10695 16
16078 탈북자가 10만 명만 내려오면... 라덴삼촌 2010-02-16 10850 8
16077 사상 최대의 모략중상을 받은 全斗煥 전 대통령(법철스님… 댓글(1) 김종오 2010-02-16 9274 9
16076 철도공사, 귀성객에게 '세종시-4대강 홍보물' 배포 지만원 2010-02-16 11725 12
16075 中의 $100억 對北지원과 北의 장래 댓글(2) 라덴삼촌 2010-02-16 9487 5
16074 멍주니의 박쥐행각, "세종시 대통령충정 알아줘야" 댓글(1) 엽기정권 2010-02-16 11837 5
16073 김정일 생일상으로 날아간 삐라! 현우 2010-02-16 11422 8
16072 군대에도 좌익세력의 세뇌가 먹혀들어갔나? 댓글(3) 현우 2010-02-16 11090 8
16071 내일이라도 연방제 통일을 선언 한다면.. 라덴삼촌 2010-02-17 9431 9
16070 "일제시대에도 이러지 않았다" 라덴삼촌 2010-02-17 9674 9
16069 억울한 사람들을 위하여... 현우 2010-02-17 11416 15
16068 ▼軍인사좌우 기무사 호남출신이 싹쓸이▼ 댓글(4) 엽기정권 2010-02-17 15834 16
16067 빨치산 추모제 데려간 전교조 前교사 무죄 댓글(3) 현우 2010-02-17 14422 10
열람중 김대중,김정일의 최후의음모(옮긴글) 댓글(1) 장학포 2010-02-18 10111 17
16065 赤化(적화)를 부추기는 판사들 댓글(1) 라덴삼촌 2010-02-19 8045 8
16064 김정일, 1997년에 僞造여권으로 미국 비자 받다! 댓글(1) 라덴삼촌 2010-02-19 10307 6
16063 지박사님, 중랑천님을 고소한 인물.. 댓글(5) 현우 2010-02-19 7154 18
16062 짜빈동전투 47주년에… 댓글(3) 라덴삼촌 2010-02-20 12364 19
16061 아주중요한글 *◆* 정치인이 무슨 깡패식 의리집단이냐… 댓글(1) 한라백두 2010-02-20 8476 6
16060 김무성의원을 통해 본 화합론 - (shinwolf님의 … 댓글(1) 지공 2010-02-20 8023 16
16059 "조선도 곪을 대로 곪았다. 터질 날이 머지않았다." 라덴삼촌 2010-02-21 11156 11
16058 좌파와 우파의 개념정리 새벽달 2010-02-21 12242 6
16057 <토요일 아침에> 박근혜, 국방부, 정말 이럴 겁니까 … 라덴삼촌 2010-02-22 11276 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