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천연대의 조국은 북한인가?” 실천연대 사무실 앞 규탄 기자회견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실천연대의 조국은 북한인가?” 실천연대 사무실 앞 규탄 기자회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09-11-21 01:26 조회11,042회 댓글3건

본문


“실천연대의 조국은 북한인가?”
자유진영, 실천연대 사무실 앞 규탄 기자회견

▲ 20일 서울 성북구 삼선동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 '사무실 앞. <자유개척청년단> 및 <대한민국어버이연합> 회원들이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지난 10일 대청해전과 관련해 우리 軍 당국의 대응방식을 힐난했던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이하 실천연대)’에 대한 비난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자유개척청년단>과 <대한민국어버이연합> 등 시민단체 회원 20여 명은 20일 서울 성북구 삼선동에 위치한 실천연대 사무실 앞에서 기자회견을 개최, 실천연대의 反대한민국적 언행에 대한 성토의 목소리를 높였다.  

▲ 자유개척청년단 회원들인 송원정 씨(왼쪽)와 박완석 씨가 성명서를 낭독하고 있다.

이들은 성명을 통해 “온 국민이 북한의 도발을 우리 해군이 단호히 응징한 것에 대해 칭찬을 보내고 있는데 반해, 되레 우리 대한민국 정부의 탓이라며 북한 김정일 공산수령독재 체제의 대변인 노릇을 자처하는 자들이 있다”며 “바로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라는 단체가 그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대청해전의 원인은 북한 함정이 NLL을 무단 침범하고 경고사격에도 오히려 조준사격으로 대응하고 나온 것임에도 불구하고, 이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라는 단체는 북한의 입장만을 두둔하면서 우리 군에는 과잉대응이라는 둥 정부의 대북적대정책이 근본원인이라는 둥 마치 북한을 조국으로 둔 자들인 양 망언을 서슴지 않고 있다”며 규탄의 수위를 높였다.
 

그러면서 “이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의 강령을 보면 ‘6·15 남북공동선언을 실천하여 조국의 평화통일을 실현한다.’ ‘반미민족자주운동으로 주한미군을 하루 빨리 철거하고 미국의 지배양식을 완전히 제거한다.’ ‘민족공조로 가까운 장래에 6·15공동선언이 지향하는 연합·연방제 통일을 달성한다‘고 되어 있다”며 “한 마디로 주한미군을 철수시키고 연방제 통일을 하겠다는 것으로 북한 김정일과 똑같은 목표를 지니고 있는 것”이라고 실천연대의 노골적인 친북성향을 지적했다. 

또한 “이 단체는 2008년 말, 공안기관에 의해 주요 간부들이 국가보안법 상 이적단체 결성과 찬양 고무 등의 범죄로 구속되었고 재판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은 단체”라며 “어떻게 이런 단체와 인물들이 아직까지도 버젓이 활동을 할 수 있는지 의문이며, 지난 수사와 재판의 결과를 볼 때 즉각 해산되고 단죄되어야 마땅한 단체”라고 역설했다.

▲ 기자회견 참가자들이 건물 2층에 입주해 있는 실천연대 사무실을 향해 규탄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날 참가자들은 기자회견 후 실천연대 사무실을 향해 규탄구호를 제창하는 등 강력한 항의의 뜻을 표했다.

한편, 법원이 이적단체로 판시한 바 있는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이하 실천연대)는 지난 10일 발생한 대청해전과 관련해 <서해 충돌의 근원은 이명박 정권의 대북적대정책>이라는 제하의 논평을 발표, “이번 서해 충돌은 몇 가지 심각한 문제가 있다”며 “서해는 남북이 서로 각자의 영해선을 주장하고 있는 지역이며,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 수년간 여러 노력들이 진행되었음에도 군 당국이 이를 무시하고 무력 충돌까지 나아갔다”고 주장해 물의를 빚은 바 있다.

독립신문

댓글목록

현우님의 댓글

현우 작성일

사진자료 펌하기가 너무 쉽게 될수 있어서 좋습니다.

한가람님의 댓글

한가람 작성일

저럼 곳에 빌붙어 사는 사람들은 남북협상을 통해서 다 북으로 보내자...

청곡님의 댓글

청곡 작성일

독립신문의 논조가 미온적이지 않나요? 물의를 빚은 바 있다가 아니라 역적질을 하고 있다라는 표현이 맞지 않을른지 ~~~~~

퍼온글 목록

Total 15,956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5) 관리자 2009-11-18 26044 57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2907 203
15954 MB는 '親北논쟁'으로 왜 선수를 못 치는가? 슈퍼유저 2009-11-10 16302 27
15953 좌익세력의 편향적 시각으로 만들어진 친일인사 명부 지만원 2009-11-10 12674 24
15952 이념 앞에 길 잃은 법원 한국사회 갈등키우는 주범..? 지만원 2009-11-12 12148 24
15951 추억속의 낭만 관리자 2009-11-16 11309 21
15950 국가안보 위해 나를 던졌다 관리자 2009-11-20 11537 21
열람중 “실천연대의 조국은 북한인가?” 실천연대 사무실 앞 규… 댓글(3) 현우 2009-11-21 11043 19
15948 거꾸로 태어난 박원순의 독설 댓글(2) 관리자 2009-11-21 10931 22
15947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70394 198
15946 사형제를 폐지해서는 안되는 이유, 보라! 정남규의 얌체… 댓글(5) 흐훗 2009-11-22 14303 16
15945 國家 安保를 危殆롭게 하는 군(軍) 關係者들에게 警告.… 댓글(1) inf247661 2009-11-22 10372 17
15944 열차 발사식 핵 미사일의 비밀 라덴삼촌 2009-11-22 13180 16
15943 힐러리 국무장관의 한반도 평화협정 검토 발언을 주시한다 흐훗 2009-11-23 11267 13
15942 美北 '평화협정' 논의를 경계한다 라덴삼촌 2009-11-23 9599 15
15941 친북反국가행위 人名사전 편찬 관련 기자회견 공지 김종오 2009-11-23 11598 10
15940 故 '정 명환' 將軍님을 追慕하며{'하늘 구름'} inf247661 2009-11-23 14280 12
15939 지만원박사 탄압은 자유대한 민주말살 공작 낭만검필 2009-11-24 7567 12
15938 北보위부원 "왜 치밀하지 못해 잡히는지” 라덴삼촌 2009-11-24 12536 11
15937 박선원과 보스워스의 음모 라덴삼촌 2009-11-24 10013 10
15936 대한민국 사수를 위해 국가보안법은 엄존해야 한다! 김종오 2009-11-25 11414 10
15935 국정원 직원들의......광주5.18 북한군 개입.. 댓글(1) 라덴삼촌 2009-11-25 12082 16
15934 美 일각 “방북 보즈워스, 평화체제 논의 예상” 댓글(1) 엽기정권 2009-11-26 11272 22
15933 On Thanksgiving Day from the U… 김종오 2009-11-27 11741 11
15932 김정일은 죽었다? 댓글(3) 현우 2009-11-27 9149 11
15931 도곡동 땅 다시 문제(데일이란) 관리자 2009-11-27 11295 10
15930 對共전문가 581명은 이렇게 학살당했다 댓글(1) 현우 2009-11-28 9096 10
15929 "노무현의 음모에 전율" 댓글(2) 한가람 2009-11-29 10031 17
15928 도곡동 땅 이명박 소유, 다시 부각 지만원 2009-11-30 10108 10
15927 여당에 암적 존재 박근혜를 출당시켜야 댓글(1) 현우 2009-11-30 7867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