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의 성고문과 미인계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북한의 성고문과 미인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0-03-14 20:50 조회47,570회 댓글0건

본문

나체고문·펌프고문…北 '강간 천국'이었네   2010.03.13  

[강철환의 북한 왓치] 북한 性고문 이 지경까지

 

북한 억류 43일 만에 풀려난 한국계 미국인 인권운동가 로버트 박(28·한국명 박동훈·사진)씨가 북한에서 당한 성고문 등 가혹행위로 정신병 치료를 받으며 심각한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다. 

본지 3월 6일 

로버트 박이 북한에서 심각한 구타와 입에 담을 수 없는 추악한 성적 가혹행위를 당했다는 주장이 잇따라 나오고 있다. 그의 지인(知人)들과 그와 함께 인권운동을 했던 단체 관계자들을 통해서다. 로버트 박은 북·중(北中) 국경 북한지역에 진입하면서 인민군 경비대에 무차별 구타를 당했다. 그런데 평양으로 옮겨진 이후에는 북한 국가안전보위부에서 성고문을 당한 것이다. 

북한 보위부나 인민보안성의 고문은 그 악랄함에서 일제 고등계 형사들의 수준을 능가한다. 특히 성(性)고문은 북한이 로버트 박의 신념을 돌려세우기 위해 최후의 수단까지 다 동원한 것으로 풀이될 수 있다. 보위부의 고문 수법은 비둘기 고문·바늘 고문·물 고문·전기 고문 등이다. 이 가운데 비둘기 고문이란 사람을 매달아 놓고 아래서 불을 때는 것을 말한다. 그런데 최근에는 성고문이 만연하고 있다고 한다.기자가 요덕수용소에 수감됐을 당시(1977~1987)에도 수용소 내에서 여 죄수와 보위원 간의 간통행위가 있었다. 그런 사실이 발각되면 해당 보위원은 현직에서 물러나는 엄벌을 받았다. 

경비대원과 보위원들이 '계급적 원수'인 정치범 여성들과 사적 관계를 가지는 것은 도덕적으로 절대 불가하다는 판단 때문이었다. 2000년 이후 요덕수용소를 포함한 대다수 정치범 수용소와 보위부 취조실의 사정이 달라졌다.정치범 여성들을 강간하거나 변태적 성고문을 가하는 일은 아무런 법적 제재를 받지 않고 있다. 수용소 출신의 한 탈북자는 "2000년 이후 수용소에서 보위원들이 정치범 여성들을 강제로 성폭행하는 것은 관행화됐다"고 말했다.  

남녀 정치범들의 옷을 벗긴 뒤 때리는 고문이나 성폭행으로 임신한 정치범 여성들을 죽이는 일은 보위원끼리 서로 봐주며 덮어주고 있다. 고위탈북자는 "이는 북한의 기강이 그만큼 무너졌다는 뜻"이라고 말했다.그는 "김정일 자신이 기쁨조로 온갖 타락한 생활을 자행하고 있고 그 소문을 간부들이나 보위원들도 다 알게 되면서 최소한의 도덕적 기준도 지켜지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그러다 보니 하부의 잘못을 상부에서도 눈감아주는 것이다.

1999년 중국에서 체포돼 북한으로 강제북송된 탈북자 김희영(가명)씨는 중국 단둥(丹東)을 거쳐 신의주에 도착하고 나서 북송된 여성들과 함께 보위부에서 끔찍한 성적 학대를 받았다. 그는 "신의주 보위부에서 처녀부터 할머니까지 여자들은 모두 발가벗기고 손을 뒤로 올린 상태에서 다리를 굽혔다 펴는 고문을 받았으며 보위원들이 여자들의 몸을 뒤지며 입에 담지 못할 추접스런 짓을 했다"고 말했다.이른바 '펌프고문'이라고도 불리는 이 수치스러운 고문은 탈북 루트인 평북 신의주와 함북 온성, 무산, 회령, 양강도 혜산 등 국경지역 보위부 감옥 모든 곳에서 자행되고 있다. 

2004년경 중국에서 강제북송됐던 고명숙(가명)씨도 평양 보위부로 압송돼 성고문을 당했다. 특히 보위부 간수들이나 취조원들은 너나 할 것 없이 여성들을 묶어놓고 추잡한 성추행을 일삼으며 변태적 쾌락을 추구했다고 한다. 그는 정신이상 증세를 보이는 젊은 여성이 옷이 벗긴 채로 감옥 창살에 매달린 채 매 맞는 모습을 직접 목격했다. 여성의 몸에서 살점이 뜯기면서 피가 흐르는 모습은 지금도 잊혀지지 않는다고 한다. 

국가보위부는 체제 내부를 단속하지만 대남(對南)공작부서들은 대외활동을 위해 여성공작원들을 대거 양성해 평양의 주요 호텔은 물론 중국 등지에 파견해 미인계로 활용하고 있다. 2000년 이후 김대중 노무현 정권의 햇볕정책이 본격화되면서 노동당 통일전선부 산하에는 고도로 훈련된 여성 안내원(공작원)들이 대거 파견됐다고 한다. 대남공작부서 출신의 한 탈북자는 전국에서 5과대상(김정일 기쁨조) 여성들을 선발하면서 1부류는 김정일 별장에, 2~3부류는 각 초대소(대남공작기지)에 배치돼 미인계 공작 교육을 받는다고 말했다. 

이들은 안마조·무용조 등으로 분리돼 평양 주요 호텔에서 남한이나 외국에서 온 사업가나 종교인들을 성 매수하는 데 동원된다. 외국인이 북한 당국에 의해 납치되거나 활용할 대상이 생길 경우 여성 공작원들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상대방을 공략하게 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750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5) 관리자 2009-11-18 25701 56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2535 201
15748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70228 198
15747 김정일의 끔찍한 성(性)생활 실태 폭로되다! 라덴삼촌 2009-12-27 53914 42
15746 노무현, 자살 전날 밤 폭음한 권양숙과 대판 부부싸움 … 김종오 2010-03-22 53393 145
열람중 북한의 성고문과 미인계 지만원 2010-03-14 47571 42
15744 1,000 교장들의 선언문 (곽노현 사기 교육감 즉각 … 개혁 2012-03-30 36314 32
15743 박정희 암살범 김재규는 아직 미국서 살아있다(퍼옴) 비접 2011-09-14 35123 36
15742 지금 몇살입니까?(펌) whagok22341 2010-09-27 30556 13
15741 김재규 사형 집행의 미스테리 댓글(1) 새벽달 2010-11-15 29604 67
15740 "여자임금 나와 3. 4년후 통일된다"..탄허스님 예언… 댓글(3) 시공간 2015-05-30 29232 35
15739 대선 전자개표기 컴퓨터 제작업체 '관우정보 기술 유재화… 산머루 2012-03-31 28563 256
15738 로버트 박, 북한 성고문 폭로 "성기능 잃어" 댓글(2) 한글말 2012-02-09 28274 32
15737 518 도끼부대 찾았다. [수평확대로 보기가 어려워 수… 댓글(1) gelotin 2013-06-17 25420 25
15736 통일교 궁전 천정궁... 이런일이! 댓글(1) 현우 2010-09-16 25320 26
15735 우리법연구회 명단 60명 공개 지만원 2010-05-26 24983 19
15734 장성수 줄이기에 매여 국방개혁 발목 잡히나? 댓글(1) 모모 2011-05-12 24583 12
15733 백석두 "송영길...베트남 소녀 (아다라시)관광 했다. 댓글(4) 솔바람 2010-05-29 23682 28
15732 4/27일 한국을 오염시키고 갈 사탄숭배자 레이디가가! 현우 2012-04-25 23436 30
15731 김신조 목사, "남한에 빨갱이 너무 많다" 댓글(2) 현우 2010-09-28 23337 37
15730 만 악(惡)의 근원 전교조가 사라져야 대한민국의 미래가… gelotin 2013-10-21 23249 15
15729 국가보안법 폐지 선언 및 서명자 6278명 댓글(1) 근원에가까이 2013-06-13 23240 12
15728 김일성 김대중 노무현 정몽준 박근혜 등 프리메이슨 비접 2010-05-23 23188 23
15727 노량진 사건 조선족 인신매매 - 청웅/사타부언 (수산계… 강유 2013-04-28 22832 17
15726 대예언, “UFO 출현에 이어 존티토 예언 화제…203… 댓글(1) 조명탄 2011-09-26 22606 14
15725 제2연평해전 참전용사… 몸속 파편보다 마음속 파편이 더… 김제갈윤 2010-11-29 22321 17
15724 한국에서 장기적출 현상을 입증하는 7가지 증거! 현우 2012-11-06 22010 67
15723 문재인의 저 손가락 싸인은..? 현우 2012-10-29 21967 20
15722 어느 초딩의 가슴 아픈 구제역 삼행시&#… 현우 2011-02-12 21618 26
15721 심심한데 5.18과 우리 집안에 얽힌 썰.txt풀어본다 신생 2012-04-16 21535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