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맥매스터 “북한, 미국 최대 위협… > 500만 야전군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500만 야전군 목록

미맥매스터 “북한, 미국 최대 위협…

페이지 정보

작성자 닛뽀 작성일17-12-04 18:29 조회447회 댓글0건

본문


전쟁 가능성 매일 커지고 있어”




미국의 최대 위협은 북한이며, 북한과의 전쟁 가능성이 매일 커지고 있다고 H.R.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밝혔습니다. 중국은 대북 원유 수출을 전면 중단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현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H.R.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NSC) 보좌관은 북한을 미국과 전 세계가 직면한 가장 크고 시급한 위협으로 규정했습니다.

[녹취: 맥매스터 보좌관] “The greatest and immediate threat to the United States and to the world is the threat posed by the rogue regime in North Korea and his continued efforts to develop a long-range nuclear capability…”

맥매스터 보좌관은 2일 캘리포니아에서 열린 레이건 국방포럼에서 미국이 직면한 가장 심각한 안보 위협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는 지 묻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습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가장 시급한 위협은 북한의 불량 정권의 위협과 장거리 핵 보유 능력을 개발하려는 김정은의 지속적이 노력”이라며 북한의 미사일, 핵 능력이 향상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성공이냐 실패냐 보다는 지난 수년간 북한이 실패로부터 배우고 개선해 나가고 있으며, 이를 통해 우리 모두를 향한 위협을 강화하고 있다는 것을 이해하는 게 더 중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특히 북한과의 전쟁 가능성이 매일 커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맥매스터 보좌관] “I think it's increasing every day, which means that we’re in a race, really, we’re in a race to be able to solve this problem….”

이는 우리가 (북한과) 경주를 하고 있는 것을 의미한다며, 우리는 북한 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경주를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김정은 위원장은 (결승 지점에) 점점 더 가까워 지고 있어 시간이 많이 남아있지 않다”고 우려했습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반도 비핵화를 달성하기 위해 전념하고 있다면서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비군사적인 방안이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맥매스터 보좌관] “There are ways to address this problem short of armed conflict but it is a race because he's getting closer and closer and and there's not much time left…. We are asking China not to do us or anybody else a favor. We’re asking China to act in China to act in China’s interest, as they should, and we believe increasingly that it’s China’s urgent interest to do more…”

북한에 더욱 강력한 경제제재를 가하도록 중국 정부에 촉구하고 있다는 설명입니다.


그러면서 중국 정부는 유엔 안보리 결의안을 넘어 북한 당국의 원유 수출을 중단하는 독자적인 제재를 가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맥매스터 보좌관] “Getting the sanctions that we need 100% cut off I think be appropriate at this point, the president believes that. Oil and fuel to North Kora maybe impossible from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 but that doesn’t constraint China or any other nations from taking bilateral actions that they can take above or beyond that….You can’t shoot a missile without fuel…”


대북 원유 수출 금지 조치를 유엔 안보리 제재에 포함하는 것은 러시아의 반대로 불가능할 지 몰라도 중국 정부는 독자적인 제재를 통해 충분히 이를 시행할 수 있다는 겁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연료 없이는 미사일도 못 쏘지 않겠냐”며 자신과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의 전면적인 대북 원유 수출 중단이 “현 시점에서 매우 적절하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김 위원장이 “더욱 강력한 제재”와 “제재의 완전하고 강력한 이행” 없이 행동을 바꿀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군사적 옵션과 관련해 맥매스터 보좌관은 “위험이 없는 군사적 행동은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미국은 북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한국과 일본 등 동맹국과 협력하고 있다며, “이들과 동맹은 그 어느 때보다 강력하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김현진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500만 야전군 목록

Total 1,222건 1 페이지
500만 야전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500만 야전군 전사의 매너에 대하여! 댓글(23) 지만원 2011-09-23 37980 513
공지 해외에 계신 애국동포님들께 댓글(2) 지만원 2011-08-18 29587 154
공지 [시안]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헌장 댓글(6) 지만원 2011-07-02 30001 291
공지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창설! 댓글(6) 지만원 2011-06-15 38652 627
1218 이제 주도층이 된 8,90년대 운동권 세대들의 무식함이… 새글 브라보영영 2018-05-23 65 9
1217 김정은 치하에서 살게될 수도 있는 이유 11가지 큰일이야 2018-05-22 83 7
1216 반대! 헌법 개정 외/ 드루킹 특검하라! 악마적 짜맞… inf247661 2018-05-20 200 8
1215 박근혜 전대통령의 최대업적(수정) 댓글(2) 브라보영영 2018-05-17 655 38
1214 ◆이래도 선거해야 합니까? inf247661 2018-05-16 435 17
1213 第15師團 {승리부대} 위병소 앞, '5.18광주사태'… inf247661 2018-05-16 324 12
1212 1961.5.16 군사혁명 발발일을 다시 국경일로 부활… inf247661 2018-05-14 328 33
1211 한반도 평화통일 브라보영영 2018-05-12 372 9
1210 방귀문, 안칠수 낙마에 언론+도라이킹+네버+여론조사기관… 브라보영영 2018-05-10 318 125
1209 뭐? 문재인이 경제를 잘해? 야기분조타 2018-05-08 391 26
1208 기레기의 아이콘 손석희, 인실좆당하는 건 시간 문제 야기분조타 2018-05-08 378 31
1207 최룡해는 왜 안보일까? 댓글(1) 브라보영영 2018-05-01 1072 41
1206 귀관은 어떤 투표용지에 기표했였었는가요? ,,. {재/… 댓글(2) inf247661 2018-04-30 514 16
1205 홍보물 전단지 3종류 보기 inf247661 2018-04-29 487 23
1204 감성이 이성을 압도하는 남북정상회담을 보고서 브라보영영 2018-04-27 496 41
1203 김정민 박사가 가톨릭 교회 상황에 대해 오해하는 것 같… 댓글(4) 브라보영영 2018-04-24 838 31
1202 퍼온글 6건{Samuel, 박애플망고, 국감,,광승흑패… inf247661 2018-04-23 384 12
1201 운동권은 청산해야할 진짜 적폐 댓글(1) 브라보영영 2018-04-20 496 52
1200 정의구현사제단은 드루킹 댓글공작에 대해 할말은 없는가? 댓글(1) 브라보영영 2018-04-20 588 78
1199 '固定 間諜'같아 뵈는 '드루킹!' <비바람>, <광승… inf247661 2018-04-19 423 61
1198 美 “성공적 공습”…시리아에 ‘재즘’ 첫 실전 투입 mozilla 2018-04-15 635 97
1197 '1인 홍보!'{삭제 예정} inf247661 2018-04-14 500 21
1196 이제 주사파도 나눠 생각해야할 듯... 브라보영영 2018-04-13 488 25
1195 '퍼온글' 3건 {'諸葛 孔明, 民族의 天皇, SAMU… inf247661 2018-04-09 417 14
1194 다시 접하는 공학박사 '윤 여길'대령님 - 기 막히는 … inf247661 2018-04-05 771 49
1193 自由黨 때 名作 映畵들! 댓글(1) inf247661 2018-03-29 659 1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