不當한 指示는 移行치 마실지어다; 靈魂있는 군대 幹部, 警察, 公務員들은! > 500만 야전군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500만 야전군 목록

不當한 指示는 移行치 마실지어다; 靈魂있는 군대 幹部, 警察, 公務員들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inf247661 작성일18-02-13 09:46 조회938회 댓글0건

본문

주월한국군 육.해.공군.해병대 총사령관이셨던 '채 명신'장군님은 주월사에서 제2군사령관으로

전속되신 후 '박 정희'대통령의 훈령 - - - 제2군지역 후방의 산 정상에 '대간첩작전용 HEL기

간이 착륙장'을 만들도록 긴급 하달했었다.

 

산 꼭대기마다 벌목한 뒤; ○형, 또는 △형 안에 H자로 자갈 깔고 흰색 페인트를 칠하는 것!

 

'채 명신' 제2군사령관님은 이 지시를 예하 향토사단장, 유격여단장들에게

간이 헬기 착륙장을 만들지 않.말도록 지시했다.

정면 거부한 것이다.

 +++++++++++++++

 

어느 날 '박'통은 전북 남원시를 순시하셨다가, 남원 시장 보고를 청취한 뒤,

갑자기 해당 지역 대침투작전 주무부대인 '유격여단장' 에게 헬기장 진도를 질문했지만,

유격여단장이 답을 못하고 당황해하자 제2군사령관 '채 명신'중장님이 나서서 변명했다.

 

"작전은 기도비닉이 생명인데 헬기장을 미리 만들면 공비들이 헬기장 주변에 부비트랲,

지뢰등을 사전 설치.매설; 피해가 속출될 수도 있어 제가 중지시켰읍니다. ,,."

 

이 보고를 접한 '박'통은 말없이 손만 부르르 떠셨다는 것이며, 주위에서는 민망,,.

 방법에 좀 문제가 있기야 하지만, 直言 - 옳 곧은 소리 아닐까? ,,.

 +++++++++++++++

 

내종에 간신뱅이가 그를 비난하는 말을 은근히 하자;

'박'통은,,   "'채 명신'은 원래가 그런 타잎이야. ,,."    하셨다는 것이다. ,,.

 

다른 더 절박한 비화도 있지만 생략, 내종으로 미루고 ,,.

 +++++++++++++++

 

상관 지시도 '간부'는 거부할 수 있어야 한다. ,,. 부당(不當)타고 여겨지면,,.

 

저는 1969년 중위 때 第수도師團{맹호} 말단 소총소대장으로 지휘자를 했는데

지휘관인 소총중대장님을 3번 겪었다.

 

당시 사단장님은 소장 '윤 필용'{육사교# 8기}, 소장 '김 학원'{육사교# 8기?}

연대장님은 대령 '우 종림'님{종합학교# 출신}

대대장님은 '권 익현'중령님{육사교# 11기, 경남 산청} 중령 '고 윤민{육사교# 12기, 제주도 제주시}.

 

첫분은 육사교 출신{기수 생략, 경기도 파주 출신},

2번째는 간부후보생출신으로 정보사 HID 역임자{이북 평안도 출신},

3번째는 제가 간부후보생 신분일 적에 학생연대 체육과 '목봉(木棒)체조' 교관{전남 광주} 출신!

 

여기서 어느 분이시었다고는 말하지 않겠지만, 이런 일이 있었는 바,

결코 제가 잘 했다는 건 아닙니다. ,,. 결코! ,,. 오히려는 ,,.
+++++++++++++++

 

작전을 나가서 수색하는데 지형이 지도를 보기에 매우 어려운 평지인데다가 사람 키가 좀 넘는

팔뚝 굵기의 잡목들로 이루어진 곳인데 잔듸로 형성된 소로길 옆에 방금 매설한 묘지가 있더라. ,,.

 

그걸 첨병이 착검 총으로 쑤셔보니 물컹 물컹한 신체같은 느낌이라고 하여 파내자고 보고하는데,,.

 

이미 죽은 시체를 파내 본들 뭐하나 싶어서 그곳을 지나쳐 주변을 더 정찰한 뒤

중대장이 있는 본부 씨피로 귀대하닌 포병FO소대장과 타 소대장들은

이미 도착했고 보고를 마친 상태!

 +++++++++++++++

 

나는 수색정찰결과를 간략히 보고하고 그 무덤을 얘기 않하려다가 잠시 비쳤더니,

중대장은 즉시 가서 그 송장을 캐내 양쪽 ,,.

 

난 거부했다.

"그까짓 송장을 시체를 전과 보고키 위해 그렇게 하면 내종에 저 베트콩{월먕 정규군?}놈들이

복귀하여 우리들이 악랄하다고 오히려 역선전하면서 자기들의 적개심만 북돋을 텐데,,."

 

하자, 곁에 듣던 포병FO가 내게 그걸 가져왔으면 좋겠다고

종용성{나보다 5개기 선배; 전북 담양 출신},,.

 

역시 거절하자, 그럼 좌표를 알려달라고 해서 8계단죄표로 정확히 제시해 주자,

그 포병FO는 자기네 砲兵 中隊로 '砲殺(포살)'로 戰果 보고하겠다는 것이었다.

나야 그러거나 말거나 그런 거야 응당히 하면 되는 거지,,. 라는 생각이었다. ,,.

 

중대장님은 말없이 좀 불쾌한 표정이셨고, 난 좀 미안은 했으며, 군대는 명령 복종이 관건인데,,.

 

소대원들도 당시는 소대장 지휘를 그리 달갑지 않게 여겼던 표정으로 압니다만,

월남전은 心理戰도 장.단기적으로 매우 중요함을 알리고 설득했다. ,,.

 +++++++++++++++

 

각설;

'인터넷 신문 'NEWS TOWN'의 사장이신 바, '손 상윤'회장님이 '청와대 탄저균 백신 보도' 사건으로

경찰의 부당한 출두 통지서가 4번째 날라들었다고 하는 바! ,,.

 

경찰은 청와대의 부당한 명령.지시를 거부해야 한다! ,,. 그게 간부들이다.

공무원들도 부당한 지시는 거부.거절해야한다!

이게 없으면 '비간부'인 군부의 '이등병.일등병.상병.병장'들과 뭤이 다르료?

 +++++++++++++++

 

하사 이상 부사관, 준사관, 위관들은 군부 간부인 만큼 명령을 가려서 수행할 책무가 있다고 본다.

무조건 따르기만 한다면 이는 '영혼없은 로보트 - 허수아비'와 뭣이 다른가?! ,,.

 

경찰은 청와대의 천부당.만부당한 언론 탄압 핍박 길들이기 지시를 거부해야 한다! ,,.

역사에 이를 기록해야 한다.

+++++++++++++++

 

                              천만리 머나 먼 길에, 고흔 임 여희옵고

                              이 내몸 갈 데없어, 냇가에 앉아시니

                              저 물도 내 안 같아야, 울어 밤길 예놓다.

 

 강원도 영월에 '단종'을 유배, 독살당하고 남한강 여울에서 금부 도사 '왕 방연'이란 자가

지은 넋두리 시조! ,,. 망나니와 뭣이 다른가, '왕'가놈 새끼! ,,.

 +++++++++++++++

 

경찰서장이면 계급이 '總警(총경)'인데{군부 헌병 대령, 중령?}, 이러니 뉘라서 경찰을 존경하랴? ,,.

경찰에 붉은 냄새나는 출세만 생각하는 '왕'가같은 것들 윽시글 득시글하는 것 같다! ,,. 빠 ~ 드득!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2&wr_id=15993 :

↗ 경찰 명예, 바닥 만드는 경찰-뉴스타운의 경우 ↗ 

 

餘不備禮, 悤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500만 야전군 목록

Total 1,314건 3 페이지
500만 야전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54 지난 週 土曜日 '교보 빌딩 공터 _ 우파 집회' 참석… inf247661 2018-07-29 507 12
1253 '박 근혜'대통령은 일단 무조건 석방.복귀되어져야만 합… inf247661 2018-07-27 852 20
1252 (수정)물리학도로서 이번 노씨 자살사건의 수평 달리기 … 댓글(5) 브라보영영 2018-07-23 1096 36
1251 '문'가롬의 不法 북괴 비밀 교류 행위를 보라! inf247661 2018-07-22 1001 23
1250 박사님과 트럼프대통령님 댓글(3) 천재qwer 2018-07-13 1089 50
1249 김정은의 시간끌기라면 박사님의 플랜카드작전시작 댓글(7) 천재qwer 2018-07-12 1052 43
1248 이번 트럼프의 무역전쟁에 관하여 브라보영영 2018-07-11 739 20
1247 지난 週 土曜日 _ '敎保빌딩空터' 集會 參席 낙수(落… 댓글(2) inf247661 2018-07-10 538 10
1246 '石弓 事件'식 개판 言渡 _ '럄랴뎐'들의 고소.고발… inf247661 2018-07-04 541 16
1245 이제 미국이 북한에 대해 단합된 에너지를 낼려고 하는군… 댓글(2) 브라보영영 2018-06-28 1044 83
1244 갱남도청 홍준표 나무가 뽑히는 사진을 보면서 댓글(2) 브라보영영 2018-06-28 929 23
1243 그저께, 鐘閣驛 지나서 碑閣옆, 교보빌딩 공터' 우파집… 댓글(1) inf247661 2018-06-25 608 5
1242 열혈 애국지사 '전 병철' 선생님 타계 inf247661 2018-06-20 634 20
1241 단군 以來 가장 肝 큰 '不正 選擧 管理 - 選菅委! … 댓글(1) inf247661 2018-06-19 772 28
1240 당의 색깔대로 성향이 바뀔려나 댓글(1) 브라보영영 2018-06-17 534 17
1239 어제 鐘閣驛 - 碑閣 옆 교보 문고 공터, 右派 集會 … 댓글(1) inf247661 2018-06-17 537 10
1238 5.9대선선거플랜카드랑 전자개표기 플랜카드 추가염 댓글(2) 천재qwer 2018-06-16 462 15
1237 박사님 용기를 내세요 댓글(3) 천재qwer 2018-06-15 650 31
1236 500만이 광수사진현수막 걸고 나간다면 오천만이 된다 댓글(1) 천재qwer 2018-06-14 557 31
1235 이번에도 또 속았다! 보는 앞에서 자르는 걸 못 봤다!… inf247661 2018-06-14 726 20
1234 여당 압승예상이라... 댓글(1) 브라보영영 2018-06-13 626 14
1233 광수사진들을 현수막 거는것은 어떠합니까? 댓글(2) 천재qwer 2018-06-13 475 34
1232 트럼프의 시각은 그런 것 같습니다. 댓글(1) 브라보영영 2018-06-13 452 15
1231 물음표만 가득한 미북회담 합의문 댓글(1) 브라보영영 2018-06-12 522 17
1230 싱가포르 북미 회담 결과 댓글(1) 작전부장 2018-06-12 528 16
1229 '선관위'와 싸우는 의인 '이 재진' 전민모 회장. 댓글(1) inf247661 2018-06-12 380 15
1228 '500萬 野戰軍'의 몇 가지 신문 홍보전 실적 ! … inf247661 2018-06-10 425 10
1227 돈 줄 고 때때만 나오는 '자판기식 평화'다! inf247661 2018-06-03 625 15
1226 북한체제보장의 대안: 입헌군주 의원내각제 체제로 전환 브라보영영 2018-05-31 659 19
1225 전자개표기 해킹당할라. 브라보영영 2018-05-30 694 4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