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원고 배로 수학여행간적 없고. 선후배 전부 비행기로 갔다. (단원고 졸업생글) > 500만 야전군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500만 야전군 목록

단원고 배로 수학여행간적 없고. 선후배 전부 비행기로 갔다. (단원고 졸업생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라를구하자 작성일18-11-07 10:31 조회422회 댓글0건

본문

제목 4월달에 수학여행 간적 없고 배로 수학여행간적 없다. 선후배 전부 비행기로 갔다. (단원고 졸업생글) 문정권과 좌파언론의 세월호 내용은 전부 사기였고 검찰집단이 범죄집단이다. 전부 사기쳤다. 학살단서 모두 덮었다
작성일 2018. 11. 7. 조회수 3
내용
유튜브에 단원고 졸업생이 쓴 댓글입니다.   
[정혜림의 1분] 세월호 사고 직후 해경 통화내역 '충격'


글쓴이 통통이  1년 전  



아무리봐도 세월호는 이해가안되는 사건이다증거자료들을 보면볼수록유언비어로 퍼지고있는 괴담이 더 진실인것같다난 단원고 졸업생인데내가다닐때만해도 다 비행기타고 수학여행 갓다왓다후배도 선배도 배타고 갓다온 학년이 없었다왜 배타고가게됬는지 밝혀라



또 일반적인 수학여행기간보다 더이른시기에 가야만했던 이유도 알려줘라세월호다계획된각본이었다 이딴소리듣기싫으면 좀 숨기지좀마라 
간략히 
130  




문무일 전라검찰총장을 체포해서 서울구치소에 수감시켜야 한다. 문대통령의 세월호 철저 수사지시를 거역하고 세월호 거짓수사쇼로 국민을 농락햇다. 수사단서 한개도 수사 안했다.  



세월호 학생들 바닷물 마시며 죽어갈 때 왜 경기도 교육청에서는 방송사에 2회에 걸쳐 "전원구조" 퍼트렸나?? 왜 선장과 선원은 대기하라 방송하고 전라해경 보트로 탈출했나??  



학생들은 배안에서 바닷물 마시며 죽어갈 때 왜 전라해경은 세월호에 밧줄걸어 끌어 당겨 수천톤의 바닷물을 배안으로 유입시켜 급침몰되게 만들었나?? 그러면서 왜 전라해경은 청와대에 전원구조 보고했나??  왜 김문홍 목포해양경찰서장은 침몰보고 받고 묵살했던가?? 이놈~~  어서 양심선언해라. 왜 청해진 해운은 당일 인천항 짙은 안개에 출항예정 10척중 왜 세월호만 출항하게 되었는가? 



 계약서에는 오하마나호로 계약되었는데 왜 철근 360톤 (6,000명 성인무게) 실은 세월호로 변경되었는가? 왜 당일 선장과 부선장은 교체되었는가?? 




전원구조 출처만 조사하면 대학살의 전모가 드러난다. 세월호 학살 최고의 증거이다. 그리고 박근혜 7시간 왜 수사안하나??  현재까지도 당일 아침 교통사고 테러당한거는 방송은 안하고 계속 7시간 씹어되고 있다. 군중선동하지 말고 직접 7시간 뭐했냐고 수사하면 될텐데 수사는 못하고 그냥 변죽만 올리며 군중선동하고 있다. 북조선 선동과 똑같은 수법이다.  



그런데 58세 광주출신 전라검찰총장 문무일 역시 70세 전라도 광주출신 김상곤 전경기도 교육감과 경기도 교육청을 수사하지 않았다. 이런 엉터리 개수사가 어디있나?? 전라도 광주 동향이라는 이유로 모든 것을 덮어 버렸다. 오집지교이다. (까마귀들은 까마귀들끼리 사귄다) 정권탈취 세월호 기획침몰  “얘들아 미안하다. 고맙다”  어느분의 양심선언이였던가?? 


단원고에서는 4월달에 수학여행 간적없고 비행기로 수여행 갔지 배로 간적도 없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500만 야전군 목록

Total 1,351건 1 페이지
500만 야전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500만 야전군 전사의 매너에 대하여! 댓글(25) 지만원 2011-09-23 40741 577
공지 해외에 계신 애국동포님들께 댓글(4) 지만원 2011-08-18 30697 170
공지 [시안]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헌장 댓글(7) 지만원 2011-07-02 31308 312
공지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창설! 댓글(7) 지만원 2011-06-15 40536 662
1347 *人間과 神의 差異는 生老病死 와 時空超越의 有無 德正中道 2019-03-24 43 1
1346 고립을 탈피하기 위한 중공의 노력 브라보영영 2019-03-23 71 10
1345 ** 영생하는 眞我 <정신생명>의 체험딤 德正中道 2019-03-14 171 2
1344 미세먼지에 관한한 명백히 친중파 브라보영영 2019-03-05 405 37
1343 **내가 발굴한 <精神生命>의 가치평가 德正中道 2019-03-02 281 1
1342 [5.18]이게 북한특수부대지 광주 시민군이냐?(집총자… a17257 2019-02-21 1455 57
1341 정신생명 활동기능 德正中道 2019-02-20 354 4
1340 중공의 대격변과 중국의 권력게임 그리고 문제아의 권력 브라보영영 2019-02-18 410 23
1339 LG는 친중기업이라면 살아남을 수 있을까? 댓글(1) 브라보영영 2019-02-17 486 34
1338 죄송 합니다. 배롱나무 2019-02-17 566 16
1337 존경하는 지만원 박사님! 배롱나무 2019-02-17 617 59
1336 소득3만달러시대의 행복은? 브라보영영 2019-02-14 297 11
1335 중공의 운명과 성경의 영감 댓글(1) 브라보영영 2019-02-01 816 11
1334 만악의 근원인 짱깨족속이 한민족에게 끼친 해악-박정희대… a17257 2019-01-22 778 24
1333 좋은 말씀 감사드립니다(이계성대표님, 2019년 1월 … 진리보수 2019-01-17 461 13
1332 예리한 분석(이주천교수님, 2019년 1월 14일 월요… 진리보수 2019-01-17 536 14
1331 일본의 대북 제재와 미국의 대북제재-이것도 외통수네요.… 브라보영영 2019-01-15 551 27
1330 화폐란 사실 허구이다. 댓글(1) 브라보영영 2019-01-15 566 21
1329 나 경원 원내 대표에게 댓글(5) 샌님장 2019-01-11 1413 116
1328 이 시대의 영웅 지만원 박사님. 배롱나무 2019-01-11 752 95
1327 육해공 해병대 현역의 국군 장병들에게(구국 300정의군… 인강 2019-01-08 640 39
1326 위장보수들을 척결하자(지만원박사님, 2019년 1월 5… 진리보수 2019-01-05 612 19
1325 대표님 멋있으십니다(이계성대표님, 2019년 1월 5일… 진리보수 2019-01-05 297 7
1324 이주천교수님 같은 일꾼이 교육부장관이 되야 한다 진리보수 2019-01-04 305 11
1323 김정은은 제명에 제대로 살 것인가? 댓글(1) 브라보영영 2019-01-04 500 15
1322 망국노 임종석 문재인 조국 처단하자(12월 29일 토요… 진리보수 2018-12-31 511 2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