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 休暇 未 復歸! ,,. 이걸 부아라! > 500만 야전군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500만 야전군 목록

아들, 休暇 未 復歸! ,,. 이걸 부아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inf247661 작성일20-08-01 16:56 조회132회 댓글0건

본문

아들, 休暇 未 復歸!  추가 증언 나와. ↙

 ↗ https://www.youtube.com/watch?v=rHQ6LEBWhgs :

 

All the boys of SPARTA knew that

it was very important to be brave.

Each of them tried to be as brave as he could.

 

They walked in the mountain by themselves at night.

They did this over & over again

until they were no longer afraid of the dark.

 

They were taught to be brave in hard work,

in long marches, and in the dark of night.

and they were made brave in war by this.

 

 {'스파르타'의 모든 소년들은 용감한 게

매우 중요하다는 걸 앍았다. 

그들 각자는 가능한 한 용감해지려고 노력했다.

 

 그들은 밤에 산을 혼자 걸었다. 그들은 이제는 어둠이 무섭지

않다고 할 때까지 이 일을 몇 번이고 몇 번이고 되풀이했다.

 

그들은 힘든 일에, 오랜 행군에, 어두운 밤이 용감해 지게끔

훈련받았는데, 이 일에 의하여 전쟁에서 용감해 지게끔

만들어졌다.}

 

 

 

Besides reading & writing, the SPARTAN boys learned

how to sing songs for the love of their own country.

They were also taught how to play interesting games.

So they had plenty of things to do every day.

 

Thw SPARTAN girls were busy, too.

They learned how to keep house, to sing

& to make their bodies strong.

 

They were also taught to be brave like the boys.

 

When there was war, the girls would say to the boys.

"Go & fight for your country, & never come back."

 

 {이 외에도, '스파르타' 소년들은 읽기와 쓰기와에도 그들 자신의

조국을 애국하는 노래 '애국가'를 부르는 법을 알았다.  

그들은 또 흥미있는 경기하는 법을 배웠다. 

그래서, 그들은 매일 할 일들이 많았다.

 

'스파르타' 소녀들도, 역시, 바빴다. 그들은 집을 유지하는 방법,

노래하는 방법, 몸을 튼튼하는 방법을 배웠다.

 

그들은 또 소년들처럼 용감하게끔 교육받았다.

 

전쟁이 있을 적엔, 그 소녀들은 "조국을 위해 싸우러 나가시오,

그리고 결코 돌아올 생각 마시오" 라고

소년들에게 말하는 게 보통이었다.}

 

 1963 發行; '安 賢弼'著 '英語實力基礎'

旣出 問題 練習 引用, 揭載.                                           

 

https://www.youtube.com/watch?v=72xipyAB3Fk :

                                              '장 소팔, 고 춘자' 만담

♪♬ https://www.youtube.com/watch?v=JXzOY3ngYgU :

: '백 남봉'님 요절 복통 만담.
{★투표법(기차에서, 전라도, 경상도, 충청도, 북한) _ ★흑탄 백탄 타는데 ,,. _ ★귀대 날짜를 어긴 장병 선임하사 주의{경상도, 전라도, 충청도, 제식 훈련 구령 _ 함경도, 평안도. 경상도. 전라도. 충청도} _ ★주전자 _ ★부산 뻐쓰 운전사 차장 _ ★술집에서 - ★연못의 낚시질 _ ★고무신 가게 사팔뜨기,,. _ ★소주 병 마개에서 자통차 복권이 ,,. 거짓말 대회; 함경도.평안도.경상도.전라도}
:

 

 

 

 

 

6.25 실전 영상 :  https://www.youtube.com/watch?v=0i8RN3dRR1A

용문산 전투{6사단장 '장 도영' 준장 ) : https://www.youtube.com/watch?v=4q2ZMxRsRDo

https://www.youtube.com/watch?v=4q2ZMxRsRDo : 소중한 자료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500만 야전군 목록

Total 1,828건 1 페이지
500만 야전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500만 야전군 전사의 매너에 대하여! 댓글(25) 지만원 2011-09-23 43659 620
공지 해외에 계신 애국동포님들께 댓글(4) 지만원 2011-08-18 32721 188
공지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창설! 댓글(7) 지만원 2011-06-15 43248 697
1825 이런 일이 있었었! 지난 토요일 지하철 3호선 '경복궁… 새글 inf247661 2020-08-11 31 3
1824 시진핑의 사망예약-대미항전 연설 진리true 2020-08-10 95 4
1823 홍콩시민을 탄압한 중공관리( 11 명) : 미국자산,… 진리true 2020-08-10 45 1
1822 중공은 괴물(프랑켄 슈타인)이 되었다. 진리true 2020-08-09 62 5
1821 중동의 난리-부르스(시체팔이)를 종말까지 듣게 될 것 진리true 2020-08-09 56 2
1820 지하철 3호선 '경복궁역' 6.7번 출구 도로; '8.… inf247661 2020-08-09 65 4
1819 백색복장의 가증한 위선자 - 인민폭동의 방지활동 전력 진리true 2020-08-08 88 6
1818 중공 황금방패 프로젝트(IT- 자체 방화벽 설치)와 미… 진리true 2020-08-07 73 4
1817 北漢江 춘천 '의암호 발전소 땜', '인공 菖蒲(창포)… inf247661 2020-08-07 84 5
1816 비밀전쟁의 외과수술- 이란 핵시설 지속파괴 진리true 2020-08-07 76 3
1815 중공/북한과 전쟁준비 - 사전배치전단 지속전개 진리true 2020-08-07 89 3
1814 속 썩이네- 레바논 군부대 폭발사고 진리true 2020-08-06 112 7
1813 나러가 니꺼야? 外/ '문 죄인' 파면(罷免) 궐기 _… inf247661 2020-08-06 77 4
1812 북한 핵개발 소형화- 미국과 유엔안보리는 무엇을 기다리… 진리true 2020-08-06 56 3
1811 중공 세균무기 치료제 : 몰래먹는 공산당 간부들 진리true 2020-08-06 91 3
1810 일본제철 재산(주식)의 강제매각 일방추진 - 국제외교 … 진리true 2020-08-06 57 2
1809 중국 삼협댐 붕괴론의 허위보도 편승 - 유튜버 공작세력… 진리true 2020-08-05 114 6
1808 중공의 세균무기 공격시대 - 전세계 국가의 확산피해 -… 진리true 2020-08-04 71 4
1807 시진핑(CCP)- 3억명과 인민- 11억명의 내전 잉태 진리true 2020-08-03 125 6
1806 시진핑 수해재난에 잠적 - 왕조보다 못한 신세 전락 댓글(1) 진리true 2020-08-03 122 8
1805 김정은 물개박수와 허리굽혀 절하기 - 북한신의 죽음(퇴… 진리true 2020-08-03 136 5
1804 신장지구 건설병단( 3백만 명 주둔)으로 이슬람 소수… 진리true 2020-08-02 90 5
1803 북한 김정은 역사왜곡 반복 - 6/25 전쟁의 소련 … 진리true 2020-08-02 97 4
열람중 아들, 休暇 未 復歸! ,,. 이걸 부아라! inf247661 2020-08-01 133 6
1801 징역과 파면의 인생추락 예약 - 삼보일배의 답습자 진리true 2020-07-30 181 5
1800 '검사'가 '檢事'를 폭행/肉彈戰(육탄전) & 란투극(… inf247661 2020-07-30 117 4
1799 미항모단의 중국해양 봉쇄 본격화 진리true 2020-07-28 216 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