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란주범 김대중 사면과 전두환 명예는 단두대로 - 소탐대실의 정치 > 500만 야전군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500만 야전군 목록

내란주범 김대중 사면과 전두환 명예는 단두대로 - 소탐대실의 정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20-11-19 17:52 조회343회 댓글0건

본문

산 자에 모욕(명예훼손)과 고통주기

충북도가 옛 대통령 별장인 청남대에 설치된 전직 대통령 전두환씨의 동상 철거 약속을 어겨

시민단체들의 반발을 사고 있는 상황에서 전씨 동상을 훼손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청주상당 경찰서는 전씨 동상을 훼손한 A씨(50)를 재물손괴 등의 혐의로 붙잡아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0시20분쯤 청주시 상당구 문의면 청남대 전두환 대통령길에 

설치된 전씨 동상을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날 청남대에 들어온 그는 줄톱 이용해 1시간 정도 전씨 동상 목 부위를 자른 것으로 조사됐다.

19일 오전 A씨에 의해 훼손된 전직 대통령 전두환씨의 동상. 청남대 관리사무소 제공.

11/19일 오전 A씨에 의해 훼손된 전두환 동상. 청남대 관리사무소 제공.

 

전씨의 동상은 뒷목 부분이 3분의 2 이상 잘린 것으로 전해졌다.

주변을 지나던 다른 관람객이 A씨의 행동을 청남대관리사무소에 알렸고, 

A씨는 청남대 직원들에게 붙잡혀 경찰에 인계됐다.

그는 경찰에서 “충북도가 5·18 학살의 주범 전씨의 동상을 존치하겠다는 소식을 듣고 

화가 났다”며 “머리를 잘라 전씨의 집에 던져버리려고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기도에 사는 A씨는 5·18관련 단체에서 활동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정지성(5·18학살주범 전두환·노태우 청남대 동상철거 국민행동 공동대표)은

충북도가 관광사업이라는 이유로 전씨와 노씨의 동상을 세워 결국 이거 같은 일이 벌어졌다

학살자들을 미화하는 동상은 애초부터 잘못된 것이다. 철거해야 한다”고 말했다.

 
19일 오전 A씨에 의해 훼손된 전직 대통령 전두환씨의 동상. 청남대 관리사무소 제공.      

남쪽의 청와대’라는 뜻을 가진 청남대는 전씨가 대통령이었던 1983년 건설됐다.

역대 대통령들의 여름휴가 장소로 이용되다가, 

2003년 당시 노무현 대통령이 충북도로 소유권을 넘기면서 민간에 개방됐다.

충북도는 청남대에 역대 대통령 동상, 유품, 사진 등을 전시하고 있다. 

전두환·노태우·김영삼·김대중·노무현·이명박 대통령길을 조성했다.

충북도는 지난 5월14일 도정 자문위원회를 거쳐 전씨와 노씨의 동상 철거를 결정했다. 

이후 충북도의회도 동상 철거 근거를 담은 ‘전직 대통령 기념사업 조례안’을 제정하려고 했으나,

반대여론에 자진 폐기했다.

철거하기로 했던 약속을 번복하고 존치하기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전해져,  시민단체의 반발을 사고 있다.
 
<우상을 만들지 말라>
You shall have no other gods before me.
"You shall not make for yourself an idol in the form of anything in heaven 
above or on the earth beneath or in the waters below.
You shall not bow down to them or worship them ;
 for I, the LORD your God, am a jealous God,
punishing the children for the sin of the fathers to the third and fourth generation 
of those who hate me,(exodus 20:3~5)  
 
결언 : 전두환은 왜 광주 5/18 학살범으로 추락(역사조작)했는가?
* 김영삼 5/18 특별법(전두환 노태우 마녀사냥법, 위헌법, 궁예법) 제정보복 :  권,권, 홍의 정체
 
                      5/18 취권난동 체험시대 https://youtu.be/y9Ah0XtraXc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500만 야전군 목록

Total 2,186건 4 페이지
500만 야전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096 평화는 전쟁의 위장전략 - 때는 아직 오지 않았다 진리true 2020-12-22 318 5
2095 중공 일곱머리(7인 상무위원제)와 한국 여시재 운명공… 진리true 2020-12-21 332 9
2094 CCP -195만 명과 여시재 세력 - 국민의짐당은 안… 진리true 2020-12-19 356 10
2093 모더나 백신 사용승인 진리true 2020-12-19 317 10
2092 공화당 원내대표(미치-매코넬)가 친중세작 -5/18 국… 진리true 2020-12-18 322 12
2091 임종석-경문협(북한송금 불법단체)에 납북피해자 추심금 … 진리true 2020-12-17 278 4
2090 헌법 위반과 -남북교류 협력법(대북전단 금지법-김여정 … 진리true 2020-12-17 257 3
2089 미국 법무장관(빌) 개/돼지 - 해임이유 진리true 2020-12-15 394 11
2088 바이든 당선주장은 새빨간 거깃말 - 한국정부/언론 거짓… 진리true 2020-12-15 407 12
2087 '憲法 제4조'는 修正되어져야한다, 早速히! ,,. 왜… inf247661 2020-12-15 385 3
2086 2021년 1월 일본에 항모집결 - 중공봉쇄 본격화 진리true 2020-12-15 291 12
2085 피의자가 검찰징계 위원 - 피고인이 심판자 역할 댓글(1) 진리true 2020-12-14 331 4
2084 업무방해의 불똥- 두번째 기소자의 사고치기 진리true 2020-12-14 303 6
2083 탈원전 범죄단 수사확대 - 장하성 정책실장의 소환 불… 진리true 2020-12-13 355 8
2082 미공군 정찰기의 호남상공 체류 장기화 진리true 2020-12-13 404 12
2081 Alibi, Alibi, Alibi ! inf247661 2020-12-11 520 13
2080 5/18특별법의 공수처와 선전포고자 - 오리발 미통당(… 진리true 2020-12-11 412 7
2079 미국 국가비상사태(계엄령) 선포근거- 부정선거와 당선인… 진리true 2020-12-10 456 15
2078 법무부 징계위원회- 검찰총장을 탄압하는 도구전락 진리true 2020-12-10 353 6
2077 페미니스트 정권시대 - 수많은 則天武后(이세벨) 등장 진리true 2020-12-09 360 8
2076 추미애-한동수의 책임을 요구하는 검찰수사 진리true 2020-12-08 335 9
2075 보물찾기는 청와대에서 시작 진리true 2020-12-08 343 6
2074 우편투표제와 민주당 부정선거 가담행위 (고발연설) 진리true 2020-12-05 372 9
2073 중공 2억7천만명 비자발급 제한 (12/3) 진리true 2020-12-04 342 11
2072 법무부 감찰국에! inf247661 2020-12-04 529 3
2071 4 선에 도전한 창백한 말-루스벨트 사망 - 조 바이… 진리true 2020-12-04 388 8
2070 미국대선의 선거인단 현재현황 : 트럼프 (232 명)… 진리true 2020-12-03 399 12
2069 미국 법무장관 (월리엄-바) 인터뷰 핵심(12/1) 진리true 2020-12-03 348 7
2068 미국 우선주의(선도주의)가 싫은 국제주의 담합세력(NW… 진리true 2020-12-02 354 7
2067 '채 명신'장군님 묘소(11.26일) inf247661 2020-12-02 487 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