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충일 유감 섭섭한 일 1개. ,,. > 500만 야전군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500만 야전군 목록

현충일 유감 섭섭한 일 1개. ,,.

페이지 정보

작성자 inf247661 작성일22-06-06 16:07 조회274회 댓글0건

본문

현충일, 오늘, 현충탑 참가하고 왔는데,,.

6.25참전 어르신이 타고 온 빠쓰가 화장실 갔다 오니 확인도 않고 떠나버려,,.

그래서 웬 남자와 이야기 하는 중,,. 나는 곁에 가서 '아랑곳'해 본 바! ,,,.

그 남자는 '시청 보훈지원과' 소속 직원이라는데,,.

 

어르신께서 아직 도착 않했는데도, 서둘러,  빠쓰에 탄 사람들의

인원 점검 확인도 않고 막 출발하면 되나? ,,.

 

그 직원이 휴대폰으로 집에 연락, 결국 택시가 와서 모셔걌!

난 그 직원에게 고마워서, 누굴 주려고가져갔,던 '5.18답변서'를 주려했으나,

묻지도 않고, 한사코 않 받겠다면서 ,,.

 

그래서 그냥 보낸 뒤, 빠쓰 정류소 의자로 가서, 어르신과 이야기

몇 마듸 나누는데, 집에서 택시가 와서! ,,.

택시에 타는 어르신께 드리기 전에, 그 책을 간략 소개하고는 '지 만원'박사를 말한 뒤,

아줌마를 주자, 어르신은 내가 보겠다는 듯, 자기 무릎에 올려 놓으시더군요. ,,.

 

어르신은 6.25 때 강원도 강릉 제8사단 제21연대 연대수색중대에서 ,,.

주민증 보여주시는데, 언뜻 보니, 1933년생으로 강원도 홍천군 남면 하오안리 분이시더라. ,,. 

 

상이한 훈장 2개를 정장으로 목에 걸으셨던데, 무슨 훈장인지는 물을 시간이 없어서,,. 

 

각설 :

빠쓰를 대절당했으면, 신경을 무척 써야거늘, 어르신들을 모시는 써비스 업종 운전 기사의

정신 상태 치고는 소홀하다고 보여져서 글러 먹었거나;

또는, 인솔 책임자가 돈만 생각하는 것은 아니었는지 분노심이 치밀더라! ,,.

   

재각설 : 춘천 우두동 우두산{소머리산}은 샘밭으로 꺾여 우회전하기 직전의

소양강 서측 와지선 '여우 고개' 인접한 곳인데, 6.25 때 북괴를 저지하는데 큰 기여를 한

낮지만 주변 평야을 완전 감제하는 '중요지형지물'로 낮은 야산으로

제6사단 사단 포병 대대의 관측소/지휘소로 운영되었던 곳! ,,.

 

충렬탑은 휴전 2년 뒤인 1955.7 에 완성된 시설물로, 제ⅲ군단장 '송 요찬'중장님이

'제29사단'{지금은 해체된 보병사단}과 '제ⅲ군단 공병여단'을 동원하여 완성했다는

黃銅板에 양각(陽刻), 明示되어졌는데;

 

저는, 1957년도에 원주에서 춘천 봉의국민학교 6학년 때 전학와서 현충일날 처음 가 봤었음.

선생님 인솔로, '봉의국민학교 효자동'에서;

효자동 _ 춘천 여고 - 춘천 향교 - 후평동 _ 제1소양강교 - 제ⅱ군단 공병여단 앞 ~ 소양강 강물 온수화 저수지 앞 ~ 충렬탑 산정!  충렬탑 까지 꾸불꾸불 걸어서 갔었음. ,,.

 

난, 그 때 군단 군악대를 처음 봤었음. ,,. 참배객들이 무척 많은데 모두가 소복을 입고 흐느껴 우시는데, "우리 다시 만날 때 까지 하나님이 함께 하셔, 훈계로서 인도하며 도와 주시기를 바라네.

다시 만날 때, 다시 만날 때, 그 때 까지 계심 바라네."

제목은 모르지만, 교회 찬송가 가사인데, '춘천 여고 + 춘천 사범학교 여학생' 혼성 합창단이

군악대 연주에 맞춰 부르는 바였다. ,,.  유가족들의 낮은 울음소리 소리,,.  

그때만해도 휴전된지 불과 만 4년이 채 막 않 되 가던 때라서! ,,. 숙연! ,,. 

 

현충의 노래 :

https://namu.wiki/w/%ED%98%84%EC%B6%A9%EC%9D%BC%20%EB%85%B8%EB%9E%98

https://namu.wiki/w/%ED%98%84%EC%B6%A9%EC%9D%BC%20%EB%85%B8%EB%9E%98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500만 야전군 목록

Total 1,135건 1 페이지
500만 야전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500만 야전군 전사의 매너에 대하여! 댓글(25) 지만원 2011-09-23 46558 641
공지 해외에 계신 애국동포님들께 댓글(4) 지만원 2011-08-18 35167 193
공지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창설! 댓글(7) 지만원 2011-06-15 46011 710
1132 (삭제예정) 빨굉이들이 하는 작태들! inf247661 2022-06-30 123 6
1131 Mexico도 참전했었다! inf247661 2022-06-25 104 7
1130 '김 창룡' 특무대장님을 비하하는 놈들! ,,. inf247661 2022-06-17 566 10
열람중 현충일 유감 섭섭한 일 1개. ,,. inf247661 2022-06-06 275 12
1128 (復元)'5.18광주사태!'_북괴 특수군 600 명 +… inf247661 2022-05-31 277 5
1127 숙명의' 하이라루{海拉甫(해랍보)}' {김 창룡 著}… inf247661 2022-04-23 1663 6
1126 切迫.熾烈한 接戰 進行 中! ,,. 대국민, '윤' 당… inf247661 2022-04-01 481 12
1125 옳곧은 上告審{대법원, 제3심} 언도(言渡)를 기대함. inf247661 2022-03-26 414 8
1124 한국 가톨릭 교회를 타락시키는데 일조한 김수환 추기경 댓글(1) 브라보영영 2022-03-18 712 45
1123 미국의 지중해 항공모함 작전 화이팅 브라보영영 2022-03-17 480 17
1122 북한이 윤 후보에게 초장부터 친일프레임 씌우려는 이유는… 브라보영영 2022-03-12 469 21
1121 오랜만에 친정으로 돌아온 글: 가칭 홍콩의 밤 작전 댓글(1) 브라보영영 2022-03-11 394 17
1120 자유게시판 #38395번 글에 붙인 답글 인강11 2022-01-18 723 17
1119 “양깔보 누나”와 “굶어 죽은 판사” 댓글(5) 만리경 2021-10-04 1384 70
1118 인구성장정책: 최저임금 낮추기, 육아수당 대폭 상향, … 댓글(1) 브라보영영 2021-04-09 1216 10
1117 〈김군〉영화평론: 제대로 된 O.18 다큐 영화인가? … 무법자 2021-01-04 1220 7
1116 김정은이 조울증 걸렸나? 댓글(1) 브라보영영 2020-10-11 1439 7
1115 김정은의 전략은 미중 등거리 전략 브라보영영 2020-10-11 1308 4
1114 핵심체크] 알기쉬운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 및 조기 치료… mozilla 2020-08-24 1695 3
1113 광화문 집회불허를 방해한 사법부 댓글(1) 브라보영영 2020-08-21 1983 16
1112 미 국방장관 “주한미군 철수 명령한 적 없어…역내 순환… 댓글(1) mozilla 2020-07-22 1756 7
1111 부정선거 확실하다(커져가는 블랙시위) mozilla 2020-07-18 1839 22
1110 [포토] 박원순 서울시장 집무실 내부도...비서실=>집… 댓글(2) mozilla 2020-07-12 2265 19
1109 宇宙는 創造神의 被造物, 氣 循環의 造化일뿐이다. 德正中道 2020-06-05 1813 1
1108 人間 生命을 創造하신 創造神을 崇拜합시다. 德正中道 2020-05-03 1814 4
1107 人間은 宇宙의 縮小版, 物質.精神.生命과 같은 三界로 … 德正中道 2020-04-27 1710 3
1106 永生하는 내 靈魂(眞我)의 財産(智慧)을 增得하자. 德正中道 2020-04-21 1749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