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추 명의(名醫)의 충격적인 고발!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척추 명의(名醫)의 충격적인 고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16-04-21 18:27 조회2,445회 댓글1건

본문

척추 명의(名醫)의 충격적인 고발!



서울 아산병원 3층 수술실의 이춘성(56) 정형외과 교수는, 조각하는것처럼살을 째고 파고 벌리고 깎는 작업을 하는 중이었다. 그는 척추 명의(名醫)로 소문이 나 있다. 그에게 수술을 받으려면, 1년을 넘게 기다려야 한다. 그런 그가 최근 출간한 독수리의 눈, 사자의 마음, 그리고 여자의 손이라는 책에서, 의료계의 장삿속인, 수술에 대해서 내부 고발을 했다.

척추 수술을 많이 하고, 성공률이 어떻다고 자랑하는 병원은, 일단 의심을하면 된다. 허리 디스크의 80%는,감기처럼 자연적으로 낫는다. 수술을 안해도 좋아질 환자에게, 돈 벌이를 위해서 수술을 권하는 것이다.  획기적인 새로운 시술법치고, 검증된 것이 없다. 보험 적용도안 된다. 결국 환자 입장에서는, 돈은 돈대로 버리고, 몸은 몸대로 망가진다.

1.구체적으로 무엇을 두고 그렇게 참지 못하는가?

척추 수술만 예로 들면, 한동안 레이저 디스크 수술이 유행했다. 레이저 고열로, 디스크를 녹인다는 것이다. 그걸로 좋아질 증상이라면, 가만 놔둬도 좋아진다. 오히려 시술시 발생하는 고열로, 주변의 뼈나 신경이 화상을입을 수 있다. 로봇 수술, 몸에 흉터를 안 남긴다는 내시경 수술, 5~10분 만에 디스크를 제거한다는 수핵 성형술 등이, 나왔다가 사라졌다. 주현미의 노래 제목처럼, 길면 3년 짧으면 1년이 딱 이것이다. 요즘에는 신경 성형술이, 획기적인 치료법인 양 퍼지고 있다.

2.시장에서 수요가 있다는 것은, 그런 수술을 받아본 환자들이 효과를 봤기 때문이 아닌가?

신경 성형술은, 가느다란 관(管)을 몸에 집어 넣는데,
그 비용만 200만원이 넘는다. 검증된 적 없는 이런 시술에, 왜 고비용을 물어야 하는가? 이는 우리나라 만의 현상이다. 좀 좋아진 기분이 느껴졌다면, 시술 전에 맞은 스테로이드주사 효과일 뿐이다.

3.그들도 같은 전공 의사로서, 나름대로 판단이 있지 않을까?

처음에는 양심을 속이고 한다.
그렇게 3번쯤 반복을 하면, 자신도 그런 시술이 정말 옳다고 믿는다. 사람은 합리적인 것이 아니라, 자기합리화를 하는 존재라고 하지 않는가?

4.그쪽 의사들의 반발을, 어떻게 감당하려고 하느냐?

한때 한 척추전문 병원이,소송을 제기했다가 취소한 것으로 안다.
그런새로운 시술법을 팔아먹는 쪽에서는,내게 당신이 해봤느냐? 안 해보고서왜떠드느냐고 한다.
도둑질이 나쁘다는 것은, 초등학교 때부터 배워서아는 것이지, 꼭 직접 해봐야나쁜 줄 아는가? 이런 시술은, 보험 적용 대상이 되는 순간부터, 횟수가 뚝 떨어진다. 요즘 무릎관절 치료에서, 자기 피를 뽑아 주사하는 PRP 주사가 난리다. 내 전공은 아니지만, 대학병원의 전공의사들과 얘기해 보면, 이것도 역시 전혀 검증이 안 됐다.

5.새로운 시술법을 부정하면, 고전적인 방법이 늘 옳은가?

의료 행위는 인체를 대상으로 하기 때문에,
과학적인 검증 과정이 몹시 중요하다. 어떤 치료법이 행여 몇몇 환자에게 효과가 있다고, 전체환자에게 효과가 있을 것이라는 생각도 위험하다.
척추 수술은, 현미경을 보면서 손으로 하는 것이다. 획기적인 방법으로 좋아질 환자라면, 당초 수술을 하지 않아도 좋아질 환자다. 다시말해 그건 불필요한 수술이고, 차라리 안 하는 게 맞는다.

6.허리 디스크 대부분은, 수술을 안 받는 것이 맞는다는 뜻인가?

척추 수술은, 얻는 것보다 잃는 것이 더 많다.
상업적인 의사는, 환자에게 늘얻는 것만 말한다. 수술을 했다면 목에 굴레가 씌워진 것과같다. 어떤 예기치않은 상황에서, 다시 문제가 생길 수 있다. 그렇게재발을. 해서 또 수술을받으면 결과는 더욱 나빠진다.

7.선생은 어떤 경우 수술을 결정하나?

수술받아야 할 환자는, 꼭 받아야 한다.
가령 척추관 협착증이나 척추측만증이심한 환자는, 수술이 아니고는 방법이 없다. 하지만 노인이허리 아프다며 수술해 달라고 하면, 감기가 걸렸는데 폐를 잘라 내야하나요? 하고 달랜다.
나이가 들면, 허리가 아프게 마련이다. 이를 노화 현상으로, 받아들이고 운동하면 된다. 어떤 분들은 다른 대학병원에서도 그랬는데, 여기서도 똑같은말만 한다며 역정을 낸다.

8.이번 책에서 광고를 많이 하는 의사, 실적 홍보가 심한 의사, 운동선수나유명 인사를 치료했다고 떠벌리는 의사는, 일단 의심하라고했는데그 이유는 무엇인가?

흙탕물을 흐리는, 미꾸라지는 극소수 의사다.
문제는 그런 의사들이,돈을잘 벌고 번성하고, 젊은 의사들의 모델이 된다. 이 때문에 의료행위가,왜곡되는 것이다.

9.그런 의사들의 경력을 보면, 대부분 외국 명문대에서 연수해서, 선진 의료를 배운 걸로 되어있는데도 그런가?

외국 명문대 병원에서, 일주일쯤 어깨 너머로 슬쩍 들여다보고 와서는,
이력서에 어느 대학 연수라고 쓴다.
특정 수술법 세미나에 참가비를내고, 하루 이틀 참석을 하고도, 수술법 연수 과정 수료라고 한다. 교환교수니 초빙교수도, 하나같이 사기다. 외국 명문대 병원에서, 그런제도를 운영하지 않는다. 드물게 특수분야의 대가라면 몰라도. 그런타이틀을 앞세우고 방송에 자주 출연하면, 우리 사회에서 스타 의사로 대접을 받는다.


▼사랑하는 날까지

https://youtu.be/4XDdmUt7_wo

댓글목록

위든리버님의 댓글

위든리버 작성일

내가 허리디스크로 통증에 고생 많이했다.
MRI 찍으니 의사는 중증환자요, 협착증까지 있다며
심각한 표정으로 내게 수술을 강하게 요구했다.
싫다고 해도
어디서 무슨 소리를 들은지 모르지만 꼭 해야한다는 것이다.
거부하고 나와 한방병원 6개월 통원 다니며 돈은 많이 들었지만

지금은 뛰기도 하고, 근육운동도 하고있다.
정말 감기처럼 나았다.

수술을 선택했다면 ?

휴게실 목록

Total 9,137건 6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987 잠시 쉬어가는 공간/감동글. 댓글(1) dreamer 2012-02-05 4710 44
8986 큰일 났습니다 정말 큰일 났습니다. 댓글(2) 최고봉 2012-01-28 5908 44
8985 ※※※ 알고 계십니까? @ 라덴삼촌 2011-10-27 6366 44
8984 까불다간 반드시 한번 죽는다… 댓글(1) 현우 2011-08-27 7661 44
8983 일촉즉발(一觸卽發) 大탈출! 댓글(1) 현우 2011-06-29 9913 44
8982 심장마비 - 꼭 읽어보세요 댓글(3) 東素河 2010-10-27 9645 44
8981 전투시 실화 한토막 Long 2019-07-09 1788 43
8980 나도 44번 버스 승객이 될수 있다! 댓글(1) 현우 2018-10-30 1812 43
8979 미, F117A 스텔스 Long 2018-07-30 1677 43
8978 초복을 마지하여 견공의 항변 Long 2018-07-17 1783 43
8977 USA 현충일(Memorial day) 동네 성조기 도… 댓글(1) newyorker 2018-06-07 1647 43
8976 너무 걱정하지마라 ! 댓글(1) Long 2018-05-08 1817 43
8975 이건 절대 비밀인데요. 댓글(1) Long 2018-03-19 2168 43
8974 치매 예방법 (필독요망) Long 2017-10-24 2227 43
8973 운전시 주의 할 사항 Long 2017-10-23 1971 43
열람중 척추 명의(名醫)의 충격적인 고발! 댓글(1) 현우 2016-04-21 2446 43
8971 건강 검진 빨리 죽는다 ! 댓글(3) Long 2016-03-14 3186 43
8970 이런 놈들 어떻게 할 까요? 댓글(4) 염라대왕 2015-12-15 3099 43
8969 혹시 미인계? 댓글(1) 은방울꽃 2015-07-30 3871 43
8968 석가모니와 제자가... 현우 2015-04-27 2944 43
8967 이스라엘 여성 신병훈련소 - 수치심 없애기 훈련 댓글(4) 한글말 2014-11-24 12433 43
8966 통도사 법사스님 의 기막힌 이야기 만세반석 2014-10-05 4015 43
8965 세상에서 제일웃기는 나무열매 댓글(1) 현우 2014-08-29 7091 43
8964 "천국의 진주문(眞珠門)" 댓글(1) 현우 2014-02-11 5617 43
8963 웃으면 복이 와요~!^^ 댓글(1) bandi 2012-11-29 5127 43
8962 태극기와 애국가는 남한만의 전유물이 아니었다 현우 2012-11-03 6029 43
8961 주말유머 몇개! - 한주간 수고 많으셨습니다 현우 2012-09-01 5592 43
8960 시력 3.5 가진분의 눈에 포착된 물건들.. 댓글(5) 현우 2012-08-29 7384 43
8959 먹지 말아야 할 독성 채소 9가지! 댓글(1) 현우 2012-08-04 6702 43
8958 두 사람의 대화,,,,, 라덴삼촌 2012-06-15 4164 4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