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의 창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세계의 창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7-11-11 03:10 조회733회 댓글0건

본문


발행일자 : 2017-11-09 발행번호 : 2
좋은 향기(向基)

세계의 창.(여러나라 통신사의 사진 모음)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의 톤레셉강에서 열린 물축제에서 용선 경기에서 참가자들이 노를 젓고 있다. 

↑.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의 톤레셉강에서 열린 물축제에서 용선 경기에서 참가자들이 노를 젓고 있다.  

세계1차 대전 휴전 기념일을 앞두고 영국 왕립포병대원들이 런던의 뱅크오브잉글리시 건물 앞에서 연례 휴전 기념일 행사를 위한 기부금을 모으고 있다.

↑. 세계1차 대전 휴전 기념일을 앞두고 영국 왕립포병대원들이 뱅크오브잉글리시 건물 앞에서 휴전 기념일 행사를 위한 기부금을 모으고 있다.

'위령의 날'을 맞아 인도 하이데라바드의 묘지에서 한 여성이 기도를 하고 있다.

↑. '위령의 날'을 맞아 인도 하이데라바드의 묘지에서 한 여성이 기도를 하고 있다. 

가톨릭  '모든 성인의 날'을 맞아 스페인 바르셀로나 인근의 빌라프란카 델 페네데스에서 '까스텔'이라고 불리는 사람 탑을 쌓고 있다.

↑. 가톨릭  '모든 성인의 날'을 맞아 스페인 바르셀로나 인근의 빌라프란카 델 페네데스에서 '까스텔'이라고 불리는 사람 탑을 쌓고 있다.

독일 남부의 작은 마을에서 한 남성이 일몰을 배경으로 호수 주변을 걷고 있다. 

↑. 독일 남부의 작은 마을에서 한 남성이 일몰을 배경으로 호수 주변을 걷고 있다. 

미국 버지니아 페어펙스의 한 공원에 가을 낙엽이 쌓여있다.

↑. 미국 버지니아 페어펙스의 한 공원에 가을 낙엽이 쌓여있다.

가톡릭 '모든 성인의 날'을 맞아 리투아니아 빌뉴스의 묘지에 수많은 촛불이 켜져 있다.

↑. 가톡릭 '모든 성인의 날'을 맞아 리투아니아 빌뉴스의 묘지에 수많은 촛불이 켜져 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도심의 고층 금융회사 건물들이 마인강에 투영되어 보인다.

↑. 독일 프랑크푸르트 도심의 고층 금융회사 건물들이 마인강에 투영되어 보인다. 

'죽은 자들의 날'을 맞아 페루 리마시 외곽의 마을 주민들이 친척 혹은 친구들이 묻혀있는 묘지를 방문했다. 

↑. '죽은 자들의 날'을 맞아 페루 리마시 외곽의 마을 주민들이 친척 혹은 친구들이 묻혀있는 묘지를 방문했다. 

그리스 아테네의 파나티니이코 경기장에서 열린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 전달식에서 여사제 복장의 여배우 카트리나 레호우가 성화봉에 불을 붙이고 있다.

↑. 그리스 아테네 파나티니이코 경기장에서 열린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 전달식에서 여사제 복장의 여배우 카트리나 레호우가 성화봉에 불을 붙이고 있다. 

인도 뉴델리의 야무나강에서 한 남성이 쓰레기를 체에 거르고 있다.

↑. 인도 뉴델리의 야무나강에서 한 남성이 쓰레기를 체에 거르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영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핼러윈 분장을 하고 백악관을 찾은 군인 자녀들에게 사탕을 나눠주고 있다.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영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핼러윈 분장을 하고 백악관을 찾은 군인 자녀들에게 사탕을 나눠주고 있다. 

인도와 파키스탄 와가 접경에서 매일 열리는 국기하강식에서 양국 군인들이 마주 서 있다.

↑. 인도와 파키스탄 와가 접경에서 매일 열리는 국기하강식에서 양국 군인들이 마주 서 있다. 

파키스탄 이슬라마바드의 아프가니스탄 난민촌에서 어린이가 숙소 앞에 서 있다.

↑. 파키스탄 이슬라마바드의 아프가니스탄 난민촌에서 어린이가 숙소 앞에 서 있다. 

방글라데시의 발루칼리난민촌에 마련된 종교학교에서 로힝야족 아이들이 이슬람교 경전인 코란을 암송하고 있다.

↑. 방글라데시의 발루칼리난민촌에 마련된 종교학교에서 로힝야족 아이들이 이슬람교 경전인 코란을 암송하고 있다. 

미국 애리조나 주 페이지 시 인근 '코요테츠 부테츠 노스' 자연보호구역에 '더 웨이브'로 불리는 U자 모양 독특한 지형이 생성돼있다.

↑. 미국 애리조나 주 페이지 시 인근 '코요테츠 부테츠 노스' 자연보호구역에 '더 웨이브'로 불리는 U자 모양 독특한 지형이 생성돼있다. 

프랑스 북부 르아브르 연안에서 열릴 제13차 '트란세트 자크 바브레' 요트 경기를 앞두고 프랑스 거리예술가 JR의 작품이 그려진 '이모카'가 시범 항해를 하고 있다.

↑. 프랑스 르아브르 연안의 제13차 '트란세트 자크 바브레' 요트 경기를 앞두고, 거리예술가 JR의 작품이 그려진 '이모카'가 시범 항해를 하고 있다.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 외곽에서 한 남성이 바나나를 가득 실은 오토바이를 운전하고 있다.

↑.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 외곽에서 한 남성이 바나나를 가득 실은 오토바이를 운전하고 있다. 

스페인 북부 오비에도 시의 산살바도르 시립묘지를 찾은 방문객이 꽃을 놓기 위해 사다리에 올라갔다.

↑. 스페인 북부 오비에도 시의 산살바도르 시립묘지를 찾은 방문객이 꽃을 놓기 위해 사다리에 올라갔다.

미얀마 북부 폭력사태를 피해 탈출한 후 방글라데시 모이네우가 난민촌에 머물고 있는 로힝야족 어린이들이 나란히 걷고 있다.

↑. 미얀마 북부 폭력사태를 피해 탈출한 후 방글라데시 모이네우가 난민촌에 머물고 있는 로힝야족 어린이들이 나란히 걷고 있다.

 

중국 베이징의 프레그런트힐스공원에서 붉은색 군복 유니폼을 입은 여성들이 단풍나무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다.

↑. 중국 베이징의 프레그런트힐스공원에서 붉은색 군복 유니폼을 입은 여성들이 단풍나무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다. 

베네수엘라 카라카스 시내에서 스페인의 조세 베스틸레이로 씨가 길거리 공연을 하고 있다.

↑. 베네수엘라 카라카스 시내에서 스페인의 조세 베스틸레이로 씨가 길거리 공연을 하고 있다.

아프가니스탄 카불 외곽 지역으로 피난한 소년이 숙소 앞에서 아이스크림을 먹고 있다.

↑. 아프가니스탄 카불 외곽 지역으로 피난한 소년이 숙소 앞에서 아이스크림을 먹고 있다.

아제르바이잔 수도 바쿠에서 열린 바쿠-트빌리시-카르스(BTK) 철도 개통식에 참석한 각 국 정상들이 커다란 망치로 선로를 두드리고 있다. 왼쪽부터 바키트잔 사긴타예프 카자흐스탄 총리,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일함 알리예프 아제르바이잔 대통령, 기오르기 크비리카슈빌리 조르지아 총리. 이날 개통한 BTK 철도는 아제르바이잔 수도 바쿠, 조지아 수도 트빌리시, 터키 동부도시 카르스를 잇는다.

↑. 아제르바이잔 수도 바쿠에서 열린 바쿠-트빌리시-카르스(BTK) 철도 개통식에 참석한 각 국 정상들이 커다란 망치로 선로를 두드리고 있다.

케냐 수도 나이로비의 코로고쵸 빈민촌에 위치한 아프리칸디바인교회 앞에서 주일예배에 온 소녀들이 웃고 있다.

↑. 케냐 수도 나이로비의 코로고쵸 빈민촌에 위치한 아프리칸디바인교회 앞에서 주일예배에 온 소녀들이 웃고 있다. 

멕시코 북부 시우다드후아레스에서 열린 할로윈 파티에서 한 소년이 영화 '잇'에 나오는 페니와이즈 광대 분장을 했다.

↑. 멕시코 북부 시우다드후아레스에서 열린 할로윈 파티에서 한 소년이 영화 '잇'에 나오는 페니와이즈 광대 분장을 했다. 

네팔 카트만두의 유네스코 문화유산인 보드나트 사리탑에 새 칠을 하고 있다.

↑. 네팔 카트만두의 유네스코 문화유산인 보드나트 사리탑에 새 칠을 하고 있다. 

캄보디아 프놈펜 외곽에서 한 남성이 오토바이 수레에 물건을 가득 싣고 달리고 있다.

↑. 캄보디아 프놈펜 외곽에서 한 남성이 오토바이 수레에 물건을 가득 싣고 달리고 있다. 

구소련 독재자 스탈린 시대 학살 희생자들이 묻힌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의 기념 공원에서 한 여성이 눈물을 흘리고 있다.

↑. 구소련 독재자 스탈린 시대 학살 희생자들이 묻힌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의 기념 공원에서 한 여성이 눈물을 흘리고 있다.

홍콩 빅토리아항에서 열린 하버레이스 수영대회 참가자들이 도심 고층건물들을 배경으로 수영하고 있다. 매해 열리는 하버레이스 대회에 올해는 약 3천 여 명이 참가했다.

↑. 홍콩 빅토리아항에서 열린 하버레이스 수영대회 참가자들 고층건물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6,626건 2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596 생긴대로... Long 2018-08-13 321 35
6595 남녀관계 변천사 (유모어) Long 2018-08-13 317 35
6594 재앙이 실제 모습 M38A1 2018-08-13 338 27
6593 빨갱이들의 '어림 짐작' 은 '과학적/具象的(구상적)… inf247661 2018-08-12 147 3
6592 다쳤어? 아파? 댓글(2) newyorker 2018-08-12 298 17
6591 고민은 복입니다. 벤허 2018-08-12 196 16
6590 핵폭팔이 아닌 자연재앙으로.... 댓글(2) Long 2018-08-11 360 30
6589 액숀 영화 " 초한지" 80편 , 더우실텐데... Long 2018-08-11 412 9
6588 자존감 newyorker 2018-08-11 185 10
6587 모범 운전수가... 댓글(2) Long 2018-08-10 359 27
6586 북핵은 기존 물리학의 이론을 뒤집었다 댓글(1) 북두유권 2018-08-09 235 22
6585 돌아오지 않는 강/ 기적/ 남태평양 : 영화 3편{삭제… 댓글(4) inf247661 2018-08-09 238 7
6584 천국을 소유하는 조건 Long 2018-08-09 250 26
6583 고통이 인간에게 주는 참의미 벤허 2018-08-08 258 20
6582 몸을 잡는 몸의 온도를... Long 2018-08-08 293 32
6581 스쳐가는 인연은 그냥 보내라. 댓글(5) newyorker 2018-08-07 321 24
6580 관리자 분은 지박사 님의 동영상에도 "구독" Logo를… newyorker 2018-08-07 127 10
6579 문제인이 어느날 댓글(1) Long 2018-08-07 490 78
6578 신기한 마술 Long 2018-08-07 283 12
6577 자유와 젊음, 멋과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사람들 (동영상… newyorker 2018-08-06 287 15
6576 지친몸, 갑갑한 마음, 그저그런 삶 이럴 때 처방법 Long 2018-08-06 265 23
6575 여러 여자들의 사랑이야기 Long 2018-08-06 356 22
6574 미국 어느 기장의 글 댓글(1) Long 2018-08-06 306 24
6573 숫가락은 밥맛을 모른단다. Long 2018-08-06 203 20
6572 'DUC CO 전투'의 영웅 '한 광덕'장군님의 '금괴… inf247661 2018-08-05 209 7
6571 트럼프한테 겁처먹은 시징핑 댓글(1) Long 2018-08-04 423 34
6570 많고 높고 좋은 것 벤허 2018-08-04 317 20
6569 욕심의 끝은 어디까지인가 ? Long 2018-08-04 254 15
6568 무역전쟁, 중국이 질수 밖에 없는 이유 댓글(1) Long 2018-08-03 353 44
6567 인생 , 그 누구리 알까 ? 댓글(1) Long 2018-08-03 292 3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