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신별곡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등신별곡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8-01-12 08:14 조회853회 댓글0건

본문


** 등신별곡**


 


 

등신들이 모여 사는 나라가 있다.

등신나라에는 귀족과 등신 두 계급만이 살고 있다.
귀족계급에는 정치귀족, 종교귀족, 언론귀족, 공무원귀족,

 

진보귀족, 노조귀족 등이 살고 이들을 잘 모셔야 복이

 

온다고 믿는 무속적 미망에 빠져 사는 노예근성을 가진 등신들이 함께 산다.

 

 

2015-09-10_102409

 

 

정치귀족에 국회의원이라고 있는데 등신들이 자신들이

 

투표하여 뽑아 놓고 국회의원들의 갑질에 굽신거리며

 

지배당하는 것을 당연한 것으로 여기며 산다. 정치귀족은 어떤 짓을

 

해도 법 위에 군림하므로 처벌하지 못한다.
정치귀족들이 누리는 특권을 등신들은 당연한 것으로

 

생각하니 정치귀족들은 파렴치하게 특권을 향유한다.

 

 

 

 


 

정치귀족들이 떼를 지어 서로를 위해주며 살아갈 수

 

있도록 실시간을 지원하는 귀족이 언론귀족이다.
정치귀족 중 누가 하나 죽으면 영웅이니 큰별이 졌느니

 

설래발을 까며 등신들의 혼을 쏙 뽑아 놓는다.
등신들은 언론귀족이 보여 주는 거의

 

모든 내용을 그대로 믿고 따른다.
언론 귀족들은 담합하여 정치귀족들에게 불리한

 

소식은 절대 등신들에게 알려 주지 않는다.

 

 


2015-09-10_102121

 

 


 

정치귀족 못지 않게 잘 나가는 귀족이 종교귀족이다.
적당한 경로를 통해 중, 목사, 신부, 수도자로 귀족으로

 

등극하면 개천에서 용나듯이 궁핍으로부터 해방되어

 

풍요를 누리는데 이들을 모시는 종교등신들은 중, 목사,

 

신부, 수도자들이 잘 먹고 좋은 외제차 타고 자식들

 

유학 보낼 수 있을 만큼 잘 살 수 있도록 헌금으로

 

육보시로 가진 것 다 팔아 바쳐야 복을 받는다는 무속적

 

신앙의 망상을 등신들 영혼과 마음과 몸에 가득 담고 산다.

 

 


2015-09-10_101510

 

 


 

공무원귀족들은 국가의 세금으로 호의호식하면서도

 

국가를 위해 일하지 않고 자기 자신의 행복 추구를 위해

 

갑질을 하는 것을 특권이라 생각하며 사는데 등신들은

 

틈만나면 공무원 귀족들에게 돈을 싸들고 다니며 자기만

 

잘 봐 달라고 애걸복걸하니 젊은이들도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삶보다 공무원처럼 별로 하는 것 없이 등신 위에

 

군림하며 잘 먹고 잘 사는 공무원을 최고의 신의 직장으로

 

꼽고 공무원이 되기 위해 물불을 가리지 않는다.

 

 


2015-09-10_101413

 

 


 

진보귀족이란 평양 김가 3대세습을 높이 받들어 모시며

 

평양 전체주의 부역질을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김영삼,

 

김대중, 노무현, 이명박 정부 때 세력을 형성하며 이승만

 

, 박정희를 독재자라고 등신들을 세뇌시키고 대한민국은

 

저주 받은 국가이며 지금도 친일파 후손들이 한국을 지배하고

 

미국제국주의의 식민지 상태에 살고 있다고 등신들에게

 

끊임없이 교육시키며 적당한 간격을 두고 거리로

 

몰려 나와 경찰들을 각목이나 대창으로 찌르며

 

폭력으로 폭동을 일으켜 사회혼란을 자행해도 등신들은 한마디

 

말도 못하고 멍청하게 딴곳을 쳐다보며 애써 외면하며 산다.
진보귀족들은 남북통일이 되면 자신들의 거짓이 다

 

드러나므로 통일은 절대 안된다고 우기며 산다.

 

 



 

 


 

노조귀족은 일 안하고 거들먹거리며 떵떵거리며 잘 먹고

 

잘 사는 귀족이라 일하기 싫어하는 인간들의 로망이다

 

. 등신노조원들은 노조귀족들이 고급승용차에 운전수

 

두고 룸살롱을 돌아 다니며 정치귀족, 언론귀족,

 

종교귀족들과 어울려 놀아 난다는 것도 모르는 체

 

노조귀족들이 행사 계획을 하면 등신노조원들은 춥거나

 

비가 내려도 군소리하지 않고 행사장으로 몰려가 시키는대로

 

노래 부르고 소리치고 놀다가 오는 것을 자랑스럽고 보람을 느끼며 산다.

 

 


2015-09-10_101255

 

 


 

귀족계급들 정치귀족, 종교귀족, 언론귀족, 공무원귀족, 진보귀족,

 

노조귀족들은 오늘도 자신들의 귀족계급이

 

자손만대까지 귀족으로 살려는 꿈을 꾸며 등신들을

 

속이고 음모를 꾸미고 간교한 계략을 진화시켜

 

가는데 등신들은 알아채지 못한다.

 

 


2015-09-10_100344

 

 


 

등신들아!
등신들아!
등신이 된 것을 팔자라고 말하지 마라!
너는 너 자신이 스스로 선택한 등신역을 벗어나야 한다.

등신들아!
아! 나 자신을 포함한 등신들아!

 

 

모셔온글

 


 

***爐邊情談(노변정담)***

어느날 꽃장수가 이발소에 왔습니다.
이발을 하고는 얼마냐고 물었습니다.

이발사는 이번 주는 마을을 위해 자선봉사를

 

하고 있어 돈을 안받겠다고 하였습니다
.
꽃장수는 즐거운 맘으로 이발소 를 떠났습니다.

다음 날 아침 이발사가 출근하니 꽃다발과 감사 카드가 꽂혀 있었습니다.

다음 날에는 경찰관이 왔어요. 이발사는 또 이번 주는 마을을 위해

 

자선봉사를 하고 있어 돈을 안받겠다고 하였습니다.

경찰관은 즐거운 맘으로 이발소
를 떠났습니다.

다음 날 아침 이발사가 출근하니 도너츠

 

한 판과 감사 카드가 꽂혀 있었습니다.

다음 날에는 국회의원이 왔습니다. 이발사는 또 이번 주는 마을을 위해

 

자선 봉사를 하고 있어 돈을 안 받겠다고 하였습니다.

 

국회의원은 즐거운 맘으로 이발소를 떠났습니다.

다음 날 아침 이발사가 출근하니 12명의 국회의원이 공짜

 

이발을 하기 위해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시민들과 정치인들의 근본적인 차이를 보여주는 것 같지 않습 니까?

이래서 정치인과 기저귀는 자주 바꿔 줄 필요가 있는가 봅니다.

만일 당신이 이 메시지를 다른 분에게 전달할

 

수 없다면 당신은 유머 감각이 없으신 겁니다.??

 


글제공//석계님

 

 

2015-09-10_102212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6,752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7185 205
6751 명절 때만 되면 .... 새글 벤허 2018-09-23 42 2
6750 인생조언 새글 Long 2018-09-23 77 10
6749 윤영호 공군 중령이 댓글(2) Long 2018-09-22 214 25
6748 뜻을 세워라 ! Long 2018-09-22 132 11
6747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나를 이겨라 ! Long 2018-09-22 110 14
6746 전자파 침묵의 봄 건강공부 2018-09-21 136 7
6745 死法部 犬法院을 죽여야, 司法府 大法院이 산다! ,,.… inf247661 2018-09-21 38 2
6744 애이브라함 링컨 이야기 Long 2018-09-21 128 29
6743 엄지 발가락의 중요성 Long 2018-09-21 195 11
6742 이재용 가슴에 태극기 달았기에... 댓글(1) Long 2018-09-21 233 13
6741 애플 워치 여러 가지 기능들 알아보기 건강공부 2018-09-20 77 3
6740 유튜브 광고가 애국싸이트의 군자금 루트로 활용될 수도.… newyorker 2018-09-20 84 19
6739 존경하는 지박사님, 추석 명절 소액 20만원 보냅니다 닥터에어로 2018-09-20 164 27
6738 Too an ec-ecentric being to co… inf247661 2018-09-20 61 4
6737 가끔, 산다는 것이 뭔지를 생각해 본다. 댓글(1) newyorker 2018-09-20 128 23
6736 하나님의 성호, 즉 이름은 어떠한가 ? 벤허 2018-09-20 78 10
6735 나이 먹을수록 ...이런 거 건강에 도움 newyorker 2018-09-20 159 10
6734 엠에스 워드를 영어 공부용으로 활용하기 건강공부 2018-09-20 86 1
6733 산업화 초기의 놀라운 결정과 실천 건강공부 2018-09-20 74 2
6732 엘엔지 허브 이야기 건강공부 2018-09-20 69 1
6731 답답할땐 이런 액션영화라도... 현우 2018-09-19 180 8
6730 최초 국산 자동차 포니 개발 이야기 건강공부 2018-09-19 155 6
6729 귀신의 정체 댓글(2) newyorker 2018-09-18 362 11
6728 숲속을 자주 걸어봅시다. Long 2018-09-18 233 25
6727 늙는길은 못막으나 마음만은 낡지 맙시다. Long 2018-09-18 169 8
6726 길지만 기독교인들은 필독요망 Long 2018-09-18 145 7
6725 한국인의 전생관과 내세관 벤허 2018-09-17 171 16
6724 다섯가지 중 하나는.... 댓글(1) Long 2018-09-17 209 24
6723 인공적인 맛을 낸 우유 속에 들어 있는 해로운 성분들 댓글(1) 건강공부 2018-09-17 183 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