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시작이고 기적입니다.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매일 시작이고 기적입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1-04 03:40 조회363회 댓글0건

본문

매일매일이 시작이고 기적입니다.
 
 세 자녀의 운동화도
 사줄 수 없을 만큼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 남자가 있었습니다.
 
 그는
 중고 세탁기를 판다는 광고를 보고
 판다는 집을 찾아 갔습니다.
 
 그 집은
 크고 좋은 집이었는데
 집안에 있는 최고급 가구와
 주방 시설들을 보면서
 그는 마음이 무척 울적했습니다.
 
 그는
 세탁기를 내어 나오면서
 
 주인 내외와
 짧은 얘기를 주고 받게 되었다.
 
 경제적인 여유가 없어
 이렇게 중고 세탁기를 구입하게 되었으며,
 
 두 아들이
 얼마나 개구장이인지
 
 신발이 남아나질 않고 금방 닳아
 걱정이라는 이야기도 하게 되었습니다.
 
 그러자
 갑자기 부인이
 고개를 숙이면서
 방안으로 들어가 버렸습니다.
 
 순간
 그는 자신이
 무슨 잘못을 하지 않았나 몹시 당황했고
 그 때 그 부인의 남편이 말했습니다.
 
 "우리에게는 딸 하나가 있지요.
 
 그런데
 딸은 이 세상에 태어나
 
 12년이 지난 지금껏
 단 한발자국도 걸어 본적이 없답니다.
 
 그러다 보니
 당신 아이들에 대한 이야기를 듣다가
 
 제 아내가 저렇게
 슬픔에 못 이겨 울고 있네요.”
 
 집에 돌아온 그는
 현관에 놓여있는 아이들의
 
 낡은 운동화를
 물끄러미 한참 동안 바라보았습니다.
 
 그리고는
 그 자리에 주저앉아
 무릎 꿇고 자신이 불평했던 것에 대한
 
 회개와
 아이들의 건강함에 대한
 감사의 기도를 드렸습니다.
 
 달팽이는
 빨리 달리는 노루를 부러워하지 않고,
 
 바다에서 느긋하게 유영하는 해파리는 하늘에서

빠르게 비상하는 종달새의 날갯짓에 신경을 쓰지 않습니다.
 
 행복은
 먼 곳에 있지도 않고,
 미래에 있지도 않고,
 돈으로 살 수 있는 것도 아니고,
 훔쳐올 수 있는 것도 아니며,
 다만, 내 마음 속에 있습니다
 
 "걸을 수만 있다면,
 설 수만 있다면,
 들을 수만 있다면,
 말할 수만 있다면,
 볼 수만 있다면,
 살 수만 있다면,
 더 큰 복은 바라지 않겠습니다.”
 
 누군가는 지금
 그렇게 간절히 기도를 합니다.
 
 놀랍게도
 누군가의 간절한 소원을
 나는 다 이루고 살고 있습니다.
 
 놀랍게도
 누군가가 간절히 기다리는
 
 기적이
 내게는 날마다 일어나고 있었습니다.
 
 부자 되지 못해도,
 빼어난 외모 아니어도,
 지혜롭지 못해도
 내 삶에 날마다 감사하겠습니다.
 
 날마다
 누군가의 소원을 이루고,
 
 날마다
 기적이 일어나는 나의 하루를,
 나의 삶을 사랑하겠습니다.
 
 사랑합니다.
 내 삶,
 내 인생,
 나...
 
 어떻게 해야
 행복해지는지 고민하지 않겠습니다.
 
 내가 얼마나
 행복한 사람인지 날마다 깨닫겠습니다.
 
 나의 하루는 기적입니다.
 나는 행복한 사람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7,684건 3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624 오케스트라 반주 찬송 다비드 2019-07-29 112 7
7623 가슴 저려오는 추억의 팝송 다비드 2019-07-29 190 10
7622 지금 반일 춤추는 대부분은, 일본이 해방 시켜준 노예 댓글(2) 봄맞이 2019-07-27 327 31
7621 요양병원 댓글(4) Long 2019-07-27 422 15
7620 내가 살아보니까. Long 2019-07-27 293 18
7619 F-22 랩터를 잡아라! 러시아 최초 스텔스 전투기 M… 나에게 2019-07-26 221 11
7618 복날을.... Long 2019-07-26 241 24
7617 刑事 訴訟法, 제307조: 1. 2항 댓글(1) inf247661 2019-07-25 152 3
7616 세계 아름다운 곳 40 Long 2019-07-25 260 14
7615 장유유서의... 댓글(1) Long 2019-07-25 209 13
7614 '봄맞이'님 자유게시판 글 _ 재 게재. inf247661 2019-07-24 197 15
7613 잘있거라 3번아 , 6번은 간다. Long 2019-07-23 345 14
7612 사짜붙은 사람들을.... 댓글(1) Long 2019-07-23 310 30
7611 헛된 세상을 등지고 십자가 앞에 무릎꿇어야 거듭난다.| 하늘메신저 2019-07-22 176 4
7610 아름다운 비경을.... Long 2019-07-22 253 8
7609 맹인의 등불 ! Long 2019-07-22 221 15
7608 조국 낭만적 선동가? 나에게 2019-07-21 173 10
7607 문 재인 수령둉디의 애칭을 열거하고 그 의미를 분석해보… 배달겨레 2019-07-21 214 12
7606 드론타고 부산으로... 댓글(3) Long 2019-07-20 357 14
7605 날이 무척 더운데 골라잡아 수영하시라고 Long 2019-07-20 242 10
7604 4경 7,236조원 중국의 부채 나에게 2019-07-19 231 12
7603 광주세계수영대회 국제망신! 나에게 2019-07-19 266 16
7602 인삼 먹느니 차라리 마늘을 먹어라 ! Long 2019-07-19 401 27
7601 나이들어 이렇게 살면 편하다. 댓글(1) Long 2019-07-19 334 28
7600 우주의 크기 비교 2018 만세대한민국 2019-07-18 215 9
7599 왕실 전용 초호화 행사장으로 전락한 '충동구매 항공모함… 나에게 2019-07-18 232 8
7598 노추(老醜)와 화로(華老) Long 2019-07-18 245 23
7597 베뢰아 귀신파 교주 김기동이가.... Long 2019-07-18 232 10
7596 월남 패망 교훈 동영상 내용 일부 소개(再) inf247661 2019-07-17 195 6
7595 퍼온글, {전자투.개표기 조작 _ 부정선거 폭로} _ … inf247661 2019-07-17 131 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