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이주일氏의 사라진 묘 소식을 접하고..!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故 이주일氏의 사라진 묘 소식을 접하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19-05-25 21:58 조회450회 댓글0건

본문

◆코미디계 황제 故 이주일氏의 사라진 묘 소식을 접하고..!

 

2017년 9월 코미디계의 황제라 불리던 이주일 선생의 묘가 뽑힌 채 버려졌다는 충격적인 소식이 전해졌었다. 故 이주일씨는 2002년 화장을 한 뒤 강원도 춘천의 한 묘원에 안치됐다. 그러나 현재 그의 유골이 있어야 할 묘지엔 다른 사람이 안치돼 있다고 한다.

묘비로 세워졌던 비석은 판매용 비석을 전시하는 공간에 방치돼 있었다. 한참 밤무대를 뛸 때는 자고 일어나면 현금 자루가 머리맡에 놓여있었다고 회고했을 정도로 큰 부를 거머쥐었던 그가 말이다. 보유 부동산을 현재의 가치로  따지면 500억원으로 추산 된다고 한다.

폐암으로 세상을 떠나기 전 금연광고 모델로 나와 흡연을 뚝 떨어뜨릴 만큼 선하게 살았고 세상 떠난 뒤 공익재단과 금연재단 설립까지 꿈꿨던 그에게 도대체 무슨 일이 생긴 것일까. 유족들은 기껏해야 1년에 100만원 안팎인 묘지 관리비를 체납했을 정도로 유산을 탕진했다고 한다.

추모모임조차 가질 공간이 사라진 이주일 선생의 처지가 안타깝고 딱하다. 잘못된 재산상속은 상속인 에게 독이 든 성배를 전해주는 꼴이다. 국내 재벌치고 상속에 관한 분쟁이 없는 가문이 거의 없다. 재벌뿐 아니라 평범한 가정에서도 상속을 놓고 전쟁을 벌이다시피 한다.

유산을 놓고 싸움질하는 자식보다 재산을 물려주고 떠나는 부모의 책임이 더 크다. 싸울 수밖에 없는 구조를 만들어 놓고 세상을 떠났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단순히 돈을 물려주는데 그치지 않고 후손들이 화목하게 잘 살수 있도록 가풍을 조성하고 삶의 기틀을 마련해주라는 얘기다.

내 자식이나 형제는 다른 사람들과 다르다는 생각은 착각이다. 인생은 살아서나 사후에나 언제나 비관론을 바닥에 깔고 미래에 대비해야 한다. 돈을 남겨주고 떠나기 보다는 살아있을 때 함께 가족여행을 가거나 자녀의 자기계발을 위한 자금을 도와주면 훨씬 낫다. '장의사에게 지불할 돈만 남겨두고 다 쓰라'는 말은 미래 걱정에 너무 연연해 하지말고, 현재의 삶에 충실하라는 뜻이다.

 

YOLO라는 말 그대로 인생은 단 한번뿐이다.
You
Only
Live
Once
You only live once (한번뿐인 인생)

아일랜드에는 이런 금언이 있다.

 

"수의에는 주머니가 없다"

 

하늘이 준 물질적인 축복을 마음껏 누리고, 마지막엔 빈손으로 세상을 떠나는 게 순리다. 내가 죽으면 돈도 소용없고, 자식에게 상속한다고 자식이 행복해지지 않는다. 재산을 쌓아놓기보다 벌어들인 재산을 사회에 환원하거나 최대한 활용하는데 관심을 두는게 훨씬 삶을 풍요롭게 할 수 있다는 생각이다.

 

삶의지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7,534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9118 232
7533 약 먹을 때 마시는 물은 ... 새글 Long 2019-06-25 9 0
7532 잃고 살것인가 얻고 살것인가 ? 새글 Long 2019-06-25 5 0
7531 태양광 과 문재인 새글 newyorker 2019-06-25 27 2
7530 한민족의 부르심 - 김성욱 대표 새글 현우 2019-06-24 24 1
7529 최신 풍자유머 새글 현우 2019-06-24 28 2
7528 문재인을 부끄럽게 만든 13세 '6・25박사'의 정체?… 새글 나에게 2019-06-24 42 3
7527 충격! 문재인 김정숙 부부, 휴일 '기생충'관람! 새글 나에게 2019-06-24 52 6
7526 한전 반란, 레임 덕 쓰나미? 새글 나에게 2019-06-24 43 7
7525 공산주의는 악이며, 공산주의를 용인하는 것은 교회와 국… 새글 신준 2019-06-24 41 5
7524 이런것도 보시라고 Long 2019-06-24 129 2
7523 이런 곳이 있다니.... Long 2019-06-24 111 1
7522 소향-Oh Holy Night 진실한사람 2019-06-23 66 3
7521 소향-You Raise Me Up 진실한사람 2019-06-23 36 2
7520 소향-Bridge Over Troubled Water 진실한사람 2019-06-23 41 1
7519 이찬수 목사는 좌파인가? – 정우민 신준 2019-06-23 109 6
7518 백세시대의 얼굴 Long 2019-06-22 198 30
7517 마술의 비밀 공개 Long 2019-06-22 122 8
7516 '오드리 헾번 '主演 映畵 줄거리 2 편 外 /가용 댓글(1) inf247661 2019-06-21 110 2
7515 MBN 대형 방송사고? 김주하, 긴급 앵커교체! 방송중… 나에게 2019-06-21 163 8
7514 눈물의 감동 실화 한토막만 ... Long 2019-06-21 197 22
7513 제발 감옥만 안가게 기도드립니다. 댓글(2) Long 2019-06-19 285 31
7512 5가지가 즐거워야 삶이 즐겁다. Long 2019-06-19 248 22
7511 75세 나이에 보디빌딩 대회에서 2위 실화 ? 만세대한민국 2019-06-18 218 10
7510 이런 기적들--사람으로서 가능한가? 댓글(1) 이름없는애국 2019-06-18 244 10
7509 귀국길 오른 文 대통령…관광지만 찾은 文부부? | 선데… 댓글(1) 이름없는애국 2019-06-18 198 11
7508 女人의 才致 댓글(1) Long 2019-06-18 283 34
7507 십원짜리 활용법 Long 2019-06-18 228 20
7506 賢人이 愚人한태 배우는 것이 많다 Long 2019-06-18 147 13
7505 "웬 훈장질이냐" 원희룡 열받았다! 이재명 벌벌! 나에게 2019-06-17 184 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