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의 춤과 함께한 오키나와 민요.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아이들의 춤과 함께한 오키나와 민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봄맞이 작성일19-09-10 10:32 조회596회 댓글2건

본문

일본 오키나와 민요입니다.

아이들의 춤과 함께 잠시 쉬어가세요.

 

https://www.youtube.com/watch?v=UqqcDQuDGX0 

https://www.youtube.com/watch?v=crP_cgweNnc

 

푸른 바다에 파란 하늘
불어오는 남풍에 실록의 파초가
정답게 손짓을 하네.
언제나 따듯한 여름인 우리들의 섬 오키나와.
슈리 옛성의 돌계단.
지난 날의 그리운 흔적들
파초가 무르익을 무렵
신록의 우리들의 섬 오키나와
지금은 옛 이야기가 되어버린 슈리왕.
명주를 엮어.베틀을 짜 올렸던 바쇼후
엷은 감색바탕의 우리들의 섬 오키나와.

댓글목록

newyorker님의 댓글

newyorker 작성일

어린이들의 표정 연기가 압권입니다. ㅎㅎ
오끼나와에도 머므르셨는 모양이군요.
글은 봄맞이님의 시인지 유튜브 노래의 가사인지 헷갈렸는데...
읽어내려가면서, 마치 오키나와가 나의 고향처럼  느껴지게 만드는 좋은 내용입니다.

봄맞이님의 댓글

봄맞이 댓글의 댓글 작성일

네,저 민요의 가사예요.오키나와에는 서정적이며 순박한 자연을 소재로한  가요와 민요가 많아서 좋아하고있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297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30665 239
8296 히말라야 전쟁시작 새글 진리true 2020-06-05 40 1
8295 종교팔이(장사치들)의 성경 이해력 새글 진리true 2020-06-05 18 3
8294 교황의 살인죄-면죄부 살인마-로마 카톨릭교(계 17~1… 진리true 2020-06-04 39 3
8293 만주국 역사를 착각하는 한국인들 진리true 2020-06-04 54 4
8292 중국의 위선자들을 눈여겨 보라! 진리true 2020-06-04 46 1
8291 운동으로 근육 강화되듯 취미로 뇌 강화된다 newyorker 2020-06-04 76 10
8290 우상숭배 천국-한반도 역할 NWO 촉진 진리true 2020-06-04 46 1
8289 청소년 가출 인생과 사회정체성 경험 진리true 2020-06-03 31 1
8288 2019년 DK LEE US 칼럼예고 - 국가패망 비상… 진리true 2020-06-03 31 4
8287 사악한 자들의 출현반복 진리true 2020-06-03 48 2
8286 트루먼과 트럼프의 외교정책 비교 진리true 2020-06-03 40 2
8285 여호와-알라의 이슬람교 등장 진리true 2020-06-02 53 2
8284 경제민주화(사회주의화)의 미통당-인도자 진리true 2020-06-02 34 1
8283 President 진리true 2020-06-02 50 2
8282 히틀러와 아리아-인 내세우기 : 인종청소의 시작 진리true 2020-06-02 40 3
8281 환생사기 통치자 - 중국지정 판첸라마 진리true 2020-06-01 87 2
8280 위안부 -나눔의 집 원장(조계종 출신 초대원장)의 성폭… 진리true 2020-05-31 84 3
8279 크리스마스- 통일망상의 북진과 중공군 개입 진리true 2020-05-31 53 2
8278 청국 홍수전(洪秀全) = 예수 동생(DJ)으로 출현 진리true 2020-05-31 63 3
8277 풍수와 출세 추종세력 진리true 2020-05-31 68 2
8276 호치민의 빨대꼽기- 주사파 빨대꼽기 진리true 2020-05-30 59 1
8275 38억의 유산 전쟁 진리true 2020-05-30 94 6
8274 저게 뭐야?? 진리true 2020-05-30 125 2
8273 지구촌을 흔든 우한 세균과 홍콩 탄압법(중공 국안법) 진리true 2020-05-29 58 3
8272 악마를 보았다! 진리true 2020-05-29 110 5
8271 식탐이 큰 자(욕심이 큰 자)와 파묘 대상자 진리true 2020-05-29 60 1
8270 차명 계좌와 금융실명법의 악용사례 진리true 2020-05-29 41 2
8269 푸틴의 코가 꿰여 끌려나올 차례(고대-예언) ? 진리true 2020-05-29 102 3
8268 이런 축복과 가시밭길의 예약인생 진리true 2020-05-29 70 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