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인과 이석기의 실체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문제인과 이석기의 실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염라대왕 작성일14-06-08 11:37 조회3,782회 댓글0건

본문

문재인과 이석기의 실체

 26일 통합 진보당 이석기 의원의 내란음모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은  이석기 의원을

기소하고 중간 수사 결과를 발표했다.

 
 김수남 수원지검 검사장은 오후 브리핑에서 "이석기 의원은 5월 전쟁이 임박했다는

인식 하에 국가기간시설 타격 등 폭동을 수행하기로 모의해 내란을 선동 음모했다"며

"홍순석 진보당 경기도당 부위원장 등 3명도 유사한 공소사실로 내란 음모와

반국가단체 찬양 동조 등 혐의로 기소했다"고 밝혔다.

 

 

이에 "내란음모 관련자들에 대한 수사를 철저히 진행해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히

처리 하겠다"고 덧붙였다.

 

1.jpg 

 

 

2.jpg
 
 이번 사태를 지켜본 많은 국민들은 민혁당 사건으로 복역 중이던 인물이 

한 나라의 국회의원이 될 수 있었으며, 이렇게 위험한 인물이 광복절 특사로 가석방 

수가 있었는지에 대해서 수사할 필요가 있다는 공감대가 형성이 되고 있다.

특히, 이석기 의원이 광복절 특사로 가석방된 문제에 대해서 많은 문제점이 발견되고 있다.

 

  반국가 단체 지하조직 민혁당 사건으로 복역 중 형기 절반도 안 채우고 가석방 된 

부분에서 문재인씨, 강금실씨가 깊속히 개입되었다는 정황이 속속 들어나고 있다.

 그 당시 광복절 특사 사면권은 노무현 대통령 고유 권한으로 민정 수석 문재인씨가 가석방

명단에 이석기를 포함시키고 그 당시 법무부 장관 강금실씨가 대통령 재가를 얻어 실행을 했다.

일명 리석기 동무 구하기 작전을 감행한 것이다.

 
이런 설이 신빙성이 있는 이유는 광복절 특사 대상자 15만명 중 대공사범은

리석기씨가 유일하였기 때문이다.

 

3.jpg 

 
 이석기씨가 석방 후 노무현 정권 비호 아래 운동권 대학교 졸업앨범 제작,

종북단체로 부터 사업수주, 금강산 관광 사업등 본격적으로 정치적 사업에 착수하여

건실한 중소기업으로 발 돋움했다. 

 
민주노동당 광고 홍보를 넘어서 김상곤, 곽노현, 장만채, 장휘국, 이재명,

노무현 대통령 추모 호외를 기획 담당하는 등 문재인 인맥을 활용하여 CNP그룹을 이끌었다. 

 
2002년에 광복절 특사을 한 번 받았던 이석기씨를 또 다시 2005년 광복절 특사로

공무담임권, 피선거권 회복으로 이석기씨 금강산 관광을 명목으로 방북을 하였고,

그 당시 행적에 대해서는 밝혀지지 않고 있다. 

 

4.jpg 

 
 이 당시 또 등장하는 사람이 바로 "문재인"이다.

문재인씨가 특사자 명단에 이석기 포함시키고 대통령 재가를 얻어 천정배씨 실행하여

완전한 자유인으로 만들어 주었고, 이런 혜택으로 인해 2007년 3월에 또 다시

2차 방북을 하였고 그 행적에 대해서는 이석기와 문재인씨 이외는 아는 사람이 없다.

 
이석기-문재인 연계설은 이번 이석기 체포동의안 표결에서도 또 한 번 증명이 되었다.

이석기 의원 체포 동의안 전 단계에서 포기를 하여 이석기-문재인 연대설을 만천하에

공개 되었다.

 
청와대 민정수석 시절 이석기 의원 사면,복권에 앞장섰던 문재인씨가 이번에도

눈물겨운 이석기 구하기 선봉에 나섰지만 실패하였고 그런 모습을 본 많은 국민들은

대통령까지 출마한 사람으로서 어떻게 이럴수가 있냐며 "어떻게 대한민국 국민"을

또 다시 배신할 수 있냐며 문재인씨 책임론을 거론하는 지경까지 오고 말았다.

 
국민적 논의의 장을 통해서 여야정치권, 정부관계자와 전문가, 시민사회 등이 모여
우리의 이석기-문재인 관계에 대해서 진상 규명 및 이석기-문재인- 강금실-천정배
의원직 박탈 및 지하혁명조직 RO 연계에 대해서 특검이 필요하다는 인식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6,761건 2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731 백남기 死因, "물대포로 죽은게 아니다" 양심선언! /… 규마니 2017-10-22 2235 56
6730 감동의 글 댓글(1) Long 2019-04-25 1980 54
6729 아빠 내가 소금넣어 줄께 댓글(3) Long 2019-03-04 1829 54
6728 두놈의 전화 통화를 들어보니 Long 2018-12-24 1925 54
6727 여느 년놈의 대화 Long 2018-12-17 1904 54
6726 가슴뭉클한 사진 20장 댓글(1) Long 2017-12-14 2557 54
6725 이지경이니 왜놈들 노예가 되었든것 아닌가? 댓글(1) 일조풍월 2015-04-07 3007 54
6724 여의도 똥개 사육장 Long 2018-07-25 2079 53
6723 국회 청문회에서 댓글(6) Long 2016-12-29 2031 53
열람중 문제인과 이석기의 실체 염라대왕 2014-06-08 3783 53
6721 역적놈아 ! Long 2019-04-25 1902 52
6720 적와대産 풍자유머시리즈! 현우 2018-12-26 2068 52
6719 "나라는 구할수가 있겠습니다" 방울이 2018-01-22 2249 52
6718 고단수 치매예방 퀴즈하나 드립니다 댓글(8) 현우 2015-03-07 8730 52
6717 시국사건 모두를 전라도 판사에게(펌) 염라대왕 2014-03-31 4465 52
6716 107세 엄마 업고다니는 72세 아들 감동사연! 현우 2012-08-27 9622 52
6715 오랜만의 등산 기록 댓글(8) 지만원 2011-12-06 5534 52
6714 사진 두 장 그리고, 전라도 개땅쇠 에게 海眼 2011-05-28 11443 52
6713 최근판 사자성어 Long 2018-11-07 1698 51
6712 에디오피아의 진실을... 댓글(1) Long 2018-05-31 2241 51
6711 신비한 우리의 몸은... Long 2015-06-29 2353 51
6710 어느 한 판사의 감동적인 명판결! 현우 2013-12-11 4252 51
6709 어머니 내 어머니 댓글(1) 현우 2013-04-08 5194 51
6708 6.25 한국전쟁 - 비극의 학살현장! 현우 2013-02-16 14730 51
6707 아내의 도시락 편지(이-메일 청석) 지만원 2012-06-26 5475 51
6706 호국영령 추모의 날 / 현충일 노래 보람이 2012-06-06 6849 51
6705 고속도로 사고시 보험 견인차 부르지 마세요 현우 2010-11-19 10304 51
6704 세상에 이런 부부(夫婦)도 있습니다 댓글(1) 현우 2018-10-13 1751 50
6703 서울 한복판에 이런 현수막을.... Long 2018-09-28 1932 50
6702 특히 어르신들....이래서 양파를 많이 드쎠… 댓글(2) gelotin 2013-07-16 6623 5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