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TV]제218화, 이승만과 4.19 > 동영상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동영상 목록

[지만원TV]제218화, 이승만과 4.19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3-22 21:57 조회203회 댓글0건

본문

[지만원TV]218, 이승만과 4.19

https://www.youtube.com/watch?v=GlCKPnjl9PY

.

 

 

  218, 이승만과 4.19

 

재외국민 전세기 수송 논란  

이태리 중국 미국 순위

이탈리아 코로나19 사망자 793명 급증4825

미국 확진자 26,000+

개학-가을 학기 예상

개인별 위생 의식이 관건

내일 [지만원 시집] 출간 배달

[조선과 일본] 일역판 3월 말 발간

스피노자

 

이승만 대통령은 (1) 어수룩한 미국을 움직여가면서 (2) 남한사회를 사실상 통제했던 공산주자들을 숙청-청소하고, (3) 3권이 분립되는 미국식 민주주의의 터전을 닦았습니다. 김구와 김규식의 끈질긴 반대와 태클을 이겨내면서 민주주의 헌법을 기초하고 미국의 도움을 얻어 현대식 국가기관들을 설치하고 행정인력과 과학 인력을 양성했습니다. 만일 이승만 대통령이 장면처럼 우왕좌왕했더라면 4.19세력은 시위할 공간을 갖기는커녕 김일성 집단에 의해 총 맞아 죽고 아오지탄광으로 끌려갔을 것입니다. 지금의 이른바 ‘4.19혁명세력은 좌익들이 틀어잡고 있습니다. 이들은 이승만을 독재자, 친일파, 미국의 앞잡이, 부정부패의 원흉, 분단의 원흉이라며 국민을 선동하고 있습니다. 이는 건국자체를 부정하려는 전략에서 나온 반역행위인 것입니다. 간첩 [이석]은 보안사 대공수사관 앞에서 “4.19는 내가 지휘했다고 실토하였습니다.

 

이명영 교수(서울대 졸업, 정치학 박사, 중앙일보 논설위원)는 그의 저서 [통일의 조건-발상의 전환을 위하여]라는 저서에서 이렇게 썼습니다.

 

“1946년 대구폭동을 주도했던 인물은 간첩 이석(李錫)이었다. 19721, 간첩 이석과 그의 공작망이 국군보안사령부에 의해 검거되자 그는 수사관 앞에서 담담하게 말했다. 4.19 혁명의 도화선에 불을 지른 사람이 바로 나입니다."

 

해방 후의 대구는 남한의 모스크바로 불릴 만큼 좌익세력이 들끓었습니다. 이명영에 의하면 간첩 이석(李錫)은 남로당 경북도당 간부로 194610, 대구 폭동사건에 간여했고, 중앙당 간부로 자리를 옮긴 후 체포, 투옥됐다가 6.25 전쟁 때 구출되어 인민군을 따라 평양으로 월북했습니다. 19554, 이석은 다시 경기도 화성군 남양만 쪽으로 상륙하여, 경남 마산에 아지트를 구축하고 2개의 친목계 모임을 통해 40명을 조직하여 의식화 작업을 벌였습니다. 3.15부정선거에 규탄하는 움직임이 일자 그는 이 40명으로 하여금 마산사태에 적극 개입하여 사태를 격화시키는 데 앞장섰습니다. 대구폭동을 주도한 간첩 이석이 1955년부터 다시 경남에 본부를 차리고 국가전복을 위한 또 다른 기회를 엿보고 있었던 것입니다.

 

1960411, MBC는 마산 앞바다에서 최루탄이 눈 부위에 박혀 있는 김주열(마산상고)의 시체가 떠올랐다는 방송을 했고, 이것이 계기가 되어 4.19가 촉발됐습니다. 최루탄은 곡사포처럼 공중으로 쏘지 사람의 얼굴을 조준하여 직사포처럼 쏘지 않습니다. 그런데 김주열군의 눈퉁이에는 최루탄이 아주 깊이 박혀 바다 속에서 오랜 동안 파도에 부딪히면서도 빠져 나오지 않았습니다. 이는 과학적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대목입니다. 대규모 시위의 불쏘시개는 언제나 시체가 담당했고, 따라서 간첩들은 시위를 촉발시키기 위해 언제나 시체를 만들어 냈습니다. 이명영에 의하면 3.15부정선거에 대한 국민적 불만을 대규모 시위로 점화시킨 존재가 바로 간첩 이석이 이끄는 간첩부대였다고 합니다.

 

1980417, 김대중은 서울대 학생회 초청 연설에서 이런 선동을 했습니다, “김상진, 김주열 못지않게 김재규도 충신이었다.” 김상진은 서울농대 학생으로 1975년 유신체제와 긴급조치를 반대한다며 분신자살을 했고, 이로 인해 수그러들던 1970년대의 학생 시위가 다시 타오르기 시작했습니다. 김대중은 바로 이런 희생자들이 또 다시 등장하여 혁명의 불을 지펴야 한다고 선동했고, 그런 선동은 19805월의 무법천지를 이끌어 냈습니다.

 

이승만은 3.15부정선거를 명령하지도 않았고, 학생들에게 사격을 가하라는 명령도 내리지 않았습니다. 유혈사태가 발생하고서야 비로소 이기붕과 최인규가 무얼 잘못했는지 알았고, 그래서 그는 그 책임을 지고 학생들의 기개를 칭찬하면서 순순히 물러났습니다. 경무대를 나와 이화장으로 갈 때 그는 학생들의 거친 시위 속에서도 차를 타지 않고 걸어 나갔습니다. 민간인으로 하야한 시점에서 관용차를 탈 자격이 없다는 것이었습니다. 세상에 이렇게 착한 독재자가 여기 말고 어디에 또 있겠습니까? 이런 애국자를 독재자라 모함하는 한국국민이 저주받을 것입니다.

 

만일 그가 좌파들이 말하는 대로 독재자였다면 그는 절대로 물러나지 않고 김일성이나 모택동처럼 시위학생들을 대량 살상해 버리고 처형했을 것입니다. 그는 수족들을 잘못 기용했고, 잘못 관리했다는 원망은 들을 수는 있어도 분단의 원흉이고 독재자일 수는 없는 것입니다. 생각해 보십시오. 문맹률 80%의 국민 중에서 행정부, 입법부, 사법부에 필요한 엘리트들이 과연 몇 명이나 있었겠습니까? 일본에서 교육받은 사람들 말고 또 누가 있었겠습니까. 이승만이 꾸린 대한민국을 지게나 지고 호미를 쥐었던 무지렁이들이 운영할 수 있었겠습니까. 일본교육을 받은 인물들을 가장 많이 활용한 장본인은 김일성이었습니다.

 

당시 이승만 내각과 김일성 내각의 구성원들을 살펴보겠습니다.

 

1. 조선민주주의 인민 공화국의 초대 내각 명단

<처형자 내각>

 

수상 金日成,

부수상(외무상 겸임) 朴憲永(처형),

부수상(산업상 겸임) 金策,

부수상 홍명희(洪命熹,)

내무상 朴一禹(숙청),

민족보위상 崔庸健,

추천 8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동영상 목록

Total 556건 1 페이지
동영상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대한민국 세뇌 시킨 광주비디오 지만원 2017-08-08 9827 185
공지 5.18남파되었던 김명국 동영상 (채널A 탕탕평평) 댓글(5) 관리자 2014-11-17 31116 177
공지 채널A 뉴스 와이드 , TV조선 뉴스쇼 판 (2013.… 관리자 2015-04-14 15975 72
공지 이제는나서야 한다 (2002년4월 전경련회관 강연) 시스템뉴스 2015-04-10 14072 55
552 제252화, 이승만 박정희 파묘법 지만원 2020-05-27 182 23
551 지만원tv, 제251화, 미문서, 발포명령 없었다 확… 지만원 2020-05-26 129 25
550 지만원tv, 제250화, 제1광수는 북한군, 광주가 확… 지만원 2020-05-25 165 29
549 지만원TV, 제249화, 미 정가에 알려진 5.18 지만원 2020-05-24 179 24
548 지만원TV, 제248화, 팩트 없는 5.18성역, 완… 지만원 2020-05-23 165 26
547 지만원tv, 제247화, 윤미향, 국보법 위반 지만원 2020-05-21 222 32
546 제246화. 미문서 암시,‘발포명령 없었다’ 지만원 2020-05-19 193 30
545 지만원TV, 제245화 5.18 전쟁, 우리가 이겼다 지만원 2020-05-17 537 52
544 지만원tv, 제244화, 통합당 미쳤다 지만원 2020-05-17 57 5
543 제243화, 5.18 40주년 지만원 2020-05-15 603 62
542 행사 동영상-4편 관리자 2020-05-08 89 2
541 제242화, 부정선거 증명할 가장쉬운 통계이론 지만원 2020-05-02 362 47
540 제241화, 개표 결과 총괄 분석 지만원 2020-04-29 335 53
539 제240화, 트로이목마 3인방, 이준석, 정규재, 조갑… 지만원 2020-04-28 343 52
538 [지만원TV]제239화 수학박사 지만원 2020-04-26 204 13
537 제238화, 통합당 75의석 도난 당해 지만원 2020-04-25 242 25
536 제237화, 이준석, 공익의 대표성 상실 지만원 2020-04-23 267 29
535 [지만원TV]제236화, 한국당 74석 도둑맞아 지만원 2020-04-22 310 38
534 제235화 조작선거 확률 100% 지만원 2020-04-20 408 51
533 지만원TV]제234화, 청주유골은 북한군유골 지만원 2020-04-11 287 24
532 [지만원TV]제233화, 윤석열 Vs. 문재인 전쟁 점… 지만원 2020-04-10 305 26
531 [지만원TV]제232화, 5.18, 상황병과 소위의 현… 지만원 2020-04-07 250 22
530 지만원TV]제231화, 권영해 연구 지만원 2020-04-06 205 13
529 [지만원TV]제230화, 권영해-권정달-홍준표의 공작 지만원 2020-04-05 225 14
528 [지만원TV]제229화, 공수부대 장교들의 증언 지만원 2020-04-04 233 14
527 [지만원TV]제228화, 10.26과 5.18은 하나 지만원 2020-04-03 193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