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 사고 직후 2분20초 지나서야 두동강" > (구)자유게시판(2012이전)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구)자유게시판(2012이전) 목록

"천안함 사고 직후 2분20초 지나서야 두동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육군예비역병장 작성일10-05-28 17:42 조회5,617회 댓글3건

본문

민주당 최문순 의원과 민주노동당 이정희 의원이 천안함사고와 관련해 군으로부터 3시간이 넘는 열상관측장비(TOD) 영상을 대면보고를 받았다고 밝혀 적지않은 파장이 예상된다. 이 의원은 이날 야당 단독으로 진행한 진상조사 특위에서 "폭발이 일어나고 바로 함수와 함미 분리되는게 정상인데 (천안함은) 폭발이 있고 나서 38초가 됐는데 함수와 함미가 완전히 분리 안되고 2분 20초 지나서야 분리됐다"며 "어뢰 폭발설에 상당한 의문 갖게 한다"고 말했다. CBS정치부 정영철·강인영 기자


본인은 이미 저러한 주장을 한 적 있다. "천안함 2중으로 침몰 했을 것"이라는 제하의 글에서, 중어뢰라면 단박에 두동강 났을터이지만, 경어뢰에 타격당한 천안함은 함수와 함미가 일부 접합 상태로 있다가 무거운 함미가 먼저 침몰하면서 그 무게를 견디지 못 하고 약간의 접합부가 절단되어 완전히 분리되었을 것이라는 주장을 펼친 적 있다. 그런데 이번에 "천안함 사고 직후 2분 20초 지나서야 두 동강"이라는 제목의 기사가 나왔다. 그것은 "천안함 공격 무기 체계는 경어뢰" 라는 본인 주장을 뒷받침하는 내용이다. 그렇다면 국방부가 물증으로 제시한 그 'CHT 02D 중어뢰' 잔해물은 무어란 말인가? 희한해... 참말로 알다가도 모르겠네!



작성일 : 10-04-02 06:56
천안함 2중으로 침몰 했을 것
 글쓴이 : 육군예비역…
조회 : 547   추천 : 17  

어뢰를 장착한 반 잠수정이 경어뢰를 천안함 정중간을 향해 발사했을 때 물기둥이 배를 가르며 두동강 낸 것은 아니었을 것이다. 물론 어뢰라면 배를 두동강 내면서 물기둥이 솟구쳐 올랐을 가능성이 크다. 그러나 천안함에서 구조된 병사들은 바닷물에 젖지 않은 상태로 확인된다. 그것은 내 생각에, 경어뢰는 중어뢰보다는 파괴력이 약해 물기둥이 선체를 반으로 가르면서 천안함을 한번에 완전히 두동강 내지는 못 했기 때문이었을 것이다. 북한 소행을 부정하는 자들은 어뢰 공격을 받으면 물기둥이 솟구쳐 바닷물에 젖어야 하는데, 구조된 병사들은 젖지 않아서 어뢰 공격이 아니라고 주장한다. 그러나 반잠수 어뢰정의 경어뢰는 파괴력이 중어뢰에 비해 약해 물기둥이 배를 두동강 내면서 솟구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것이 나의 반박이다. 

어뢰 공격의 물기둥에 들어 올려 진 천암함은  함선 윗 부분부터 갈라졌지만 바닥 부분은 약간은 접합된 상태에서 바다 위로 놓여졌을 것으로 나는 추정한다. 그렇게 바다에 놓여 지면서 기관실이나, 폭뢰, 포탄이 적재된 뒷부분은 무게 때문에 바닷속으로 급속하고도 강하게 침몰한 반면 앞부분은 부력에 의해 지탱 되는 상태였을 것이다. 그런데 함 바닥에 일부가 갈라지지 않고 붙어 있어, 뒷부분이 가라 앉으면서 앞 부분을 바닷속으로 강하게 끌어 당기는 양상이었을 것이다. 그리고 그 끌어당겨진 쪽으로 앞부분은 순간적으로 기울었을 것이다. 그래서 함장이나 승조원들 공통된 진술이 갑자기 선체가 기울어져 넘어지고 다쳤다는 진술을 했을 것이다. 그렇게 앞부분은 부력에 의해 내려 가지 않고, 뒷부분은 무게 때문에 급속하게 수중으로 내려 앉으면서 앞 뒤 부분이 아직 덜 갈라진 부위에 강한 압력이 가해졌을 것이다. 그러면서 1차로 어뢰 공격에 뜨면서 윗부분이 비교적 매끄럽게 갈라지고, 아랫부분은 덜 갈라져 붙어 있었는데 그 연결 부위가 뒷부분의 가라앉는 힘에 의해, '잡아 뜯겨지듯 날카로운 단면'으로 절단 되어 2차로 분리 되었을 것이다. 그러니까 내 추론은 천안함은 '2중'으로 침몰했을 것이라는 것이다!

댓글목록

콩코드님의 댓글

콩코드 작성일

군이 뭣하러 최문슨과 이정희 깉은 사람한테 대면보고 합니가?  억지논리를 펴는 좌파들 농간에 넘어가실 필요 없는 듯

콩코드님의 댓글

콩코드 작성일

아직도 좌초라고 우기는 최문순, 이정희는 북괴 간첩보다 무서운 자들이다.  도대체 이자들의 정체는 무엇일까?

소산님의 댓글

소산 작성일

저는 이 분의 글을 읽을때 마다 참으로 야릇한 느낌이 듭니다.
노골적 북한의 입장은 아니지만, 은근히 삐딱선을 타고 있습니다.
비단 이번 천안함사건 뿐만아니라, 거의 모든 사안에 대해 상당히 창의적인 시각(?)으로 약간씩 어긋나 있습니다.
얼마전엔 전쟁이 일어날 수도 있다는 은근히 불안울 조장하는 글도 올렸지요.
일관된 유사한 논조의 글을 반복해서 올리는 것은 분명히 목적 의식을 가진 행위라고 생각됩니다.
야러분의 생각은 어떠신지요?
저는 계속 지켜볼 작정입니다.

(구)자유게시판(2012이전) 목록

Total 18,634건 7 페이지
(구)자유게시판(2012이전)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8454 [외교통상부 김성환] 유엔 인권이사회의 우리나라 인권상… 예비역2 2010-04-18 2208 2
18453 존경하는 관리자님..질문드립니다. 댓글(3) 마당쇠 2010-04-18 1949 2
18452 X 세대란 ? 댓글(1) 염라대왕 2010-04-19 2365 2
18451 [천안함]김국방, MB에 '아군 기뢰 폭발' 가능성 보… 댓글(2) 집정관 2010-04-22 3338 2
18450 우리 國語를 破壞하는 쓰레기들... 댓글(6) 한마디 2010-04-25 2130 2
18449 올린 글을 지우는 사람은 ? 댓글(3) 염라대왕 2010-05-02 1950 2
18448 조전혁의 항복? 댓글(3) 알토란 2010-05-03 2832 2
18447 자유와 평등... 해괴하다못해 웃기는 대응... 댓글(10) 달마 2010-05-05 2283 2
18446 5.18의 유네스코 기록유산 등재를 '찬성'한다. 댓글(20) 말로해라 2010-05-11 2935 2
18445 유럽발 재정위기 일본 재정, 한국 문제를 보는 다른 각… 댓글(7) Dementia 2010-05-12 2064 2
18444 . 댓글(8) 평화분단 2010-05-12 2586 2
18443 자유의 깃발 님에게(이해안되는 박사모) 댓글(5) 찐쌀 2010-05-16 1965 2
18442 4대강 사업을 더 적극적으로 할 수 있게 도웁시다. 댓글(11) Dementia 2010-05-16 2032 2
18441 이명박은 못믿어도 우리 건축술은 믿어야지요... 댓글(8) 콩코드 2010-05-18 2237 2
18440 기도해야할 때인 것 같다. 댓글(2) 그사람 2010-05-21 2325 2
18439 .. 댓글(10) 평화분단 2010-05-21 2374 2
18438 이북 매직은 magic(마술)인가? 댓글(1) 육군예비역병장 2010-05-21 6194 2
18437 허름한 분식집 메뉴판 위에서 나뒹구는 박통 마당쇠 2010-05-23 3739 2
18436 노무현 전 대통령 각하 어록! “우리 안보 좀 조용히 … 댓글(4) 육군예비역병장 2010-05-24 5972 2
18435 흐리멍텅하고 나약한 국민들..정신교육이 필요하다!! 마당쇠 2010-05-25 2852 2
18434 세상에서 가장 비싼 뇌가 누구의 뇌인지 아시나요? 댓글(3) helovesme 2010-05-26 2254 2
18433 치킨게임이 계속된다면 댓글(1) 푸른하늘 2010-05-26 2432 2
18432 빨갱이는 우리의 주적만이 아니라 전세계의 주적이다. K大패륜녀 2010-05-27 2394 2
18431 공황장애 란 ? 염라대왕 2010-05-28 2156 2
열람중 "천안함 사고 직후 2분20초 지나서야 두동강" 댓글(3) 육군예비역병장 2010-05-28 5618 2
18429 권정달이 박정희를 어떻게 생각하는지에 대한 글 (증언청… 댓글(1) 야매인생 2010-05-30 2570 2
18428 投票法(투표법}, '백 남봉'님. ☜ 적절한 시간에 삭… inf247661 2010-06-02 2695 2
18427 [속보] 12시 현재 전국 투표율 27.1% 제갈공명 2010-06-02 2422 2
18426 [속보] 오후 4시 현재 전국 투표율 46% 제갈공명 2010-06-02 2288 2
18425 [6.2 지방선거 출구조사] 한나라 - 민주... … 댓글(1) 제갈공명 2010-06-02 2306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