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 세습구축 노린 화폐개혁 > 네티즌칼럼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3대 세습구축 노린 화폐개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소나무 작성일09-12-05 08:51 조회6,186회 댓글2건

본문

3대 세습구축 노린 화폐개혁

김정일이 겁내는 것은 호랑이도 곶감도 아닌 “시장경제”

4일자 조총련계 北 대변지 조선신보는 “조선에서 새 화폐 발행, 교환사업진행, <성실하게 일 하는 근로자 우대조치>, 절대다수 인민의 지지 환영 받아”라는 긴 제목의 기사를 실었다.

기사는 11월 30일~12월 6일까지 “백두산 3대장군의 영도업적과 선군시대의 면모를 사상 예술적으로 풍부히 반영한” 5000원 권에서 5원 권까지 9종의 지폐와 1원짜리에서 1전짜리까지 5종의 주화를 구화폐와 100:1의 교환비율로 하며, 전반적인 가격수준은 2002년 7월 1일 가격을 수준으로 한다고 덧붙이고 있다.

소위 ‘조선중앙은행’ 조성현책임부원(44세)은 화폐개혁의 목적을 “ 화폐유통을 원활히 함으로써 사회주의경제강국건설을 다그치며 근로자들의 이익을 옹호하고 생활을 안정 향상시키기 위한데 있다” 고 설명 했다.

화폐개혁의 배경에 대하여서는 1990년대 후반 《고난의 행군》시기에 통화가 팽창되고 인민경제발전에서 불균형이 생기는 비정상적인 현상이 나타나게 되였으나 현재는 “150일 전투의 승리와 연이은 100일 전투로 인민경제 모든 부문들에서 최고생산년도수준을 돌파하기 위한 투쟁이 힘 있게 벌어져” 전반적경제가 상승의 궤도에 확고히 들어섰으며 비정상적인 통화팽창현상을 근절해 버릴 수 있는 물질적토대가 마련되었다고 설명 했다.

이어서 이번 화폐개혁조치가 “자유시장경제로 나가는 준비가 아니라고 강하게 부정하고 경제 관리에서 사회주의원칙과 질서를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이번조치를 통해서)국내생산품이 국영상점 망을 통한 유통이 강화되고 ‘시장의 역할이 약화’ 될 것이라는 견해를 드러냈다.

특히 ‘시장기능’에 대하여 “지난 시기 국가가 기업소들의 생산활동에 필요한 물자를 계획 한만큼 원만히 보장해주지 못하였기 때문에 시장의 이용을 일부 허용했다. 사회주의경제관리원칙에서 보조적인 공간으로 시장을 이용했었다. 국가의 능력이 강화됨에 따라서 보조적공간의 기능을 수행하던 시장의 역할이 점차적으로 약화될 것으로 보고 있다.”며 이번 화폐개혁이 ‘反 시장 조치’임을 감추지 않았다.

그러면서 이번 조치는 “국가와 사회를 위해서 성실하게 일하고 노동보수를 받는 근로자들을 우대하는 조치로 되고 있는 것으로 하여 노동자, 농민, 사무원 등 절대다수의 근로자들로부터 지지와 환영을 받고 있다.”면서 “공장, 기업소에서 받게 되는 생활비는 종전의 금액수준을 새로운 화폐로 보장받게 될 것” 이라는 터무니없는 주장을 늘어 놨다.

신문은 전격적인 조치에도 불구하고 “평양시내는 정상을 유지하고 있다” 면서도 “경제 관리에서 있었던 일부 무질서한 현상을 바로 잡는 조치가 앞으로 또 취해질 것이라며 일체 상점, 식당들에서 외화로 주고받는 일이 없어지게 될 것”이라고 부연했다고 전 했다.

北은 조선신보 기사를 통해서 이번 화폐개혁의 목적이 단순히 ‘인플레’ 대책이라는 경제적 측면보다는 3대 세습체제구축 저항요소를 제거하고 배급제부활과 시장경제 말살을 노린 정치사상적 목적에 우선을 두고 있음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이로 인한 부작용과 반발에 대한 우려를 감추지 못하는 것 또한 사실이며, 가격을 2002년 수준으로 인위적으로 인하 하겠다는 발상도 문제거니와 100:1의 화폐개혁이 근로대중의 환영을 받고 있다는 터무니없는 주장에는 실소를 금할 수밖에 없으며, 북에서는 화폐가 유통과 가치저장 수단이라는 고유의 역할 이전에 “체제선전의 삐라”라는 점 또한 간과 할 수 없는 부분이다.

김정일이 가장 겁내는 것은 “호랑이도 곶감도 아니다”, 김일성이 1959년 1월 5일 집단농장제도 완료 연설시 ‘농민시장의 소상품(小商品)경제로 인한 자본주의 부르주아의 싻’을 두려워했듯이 김정일이 겁내는 것은 ‘시장의 번창으로 살인폭압독재를 반대하고 자유를 갈망하는 새로운 시민계급의 성장’과 이들을 중심으로 반체제 <소요.폭동.반란.정변>이 일어나 루마니아 차우세수크처럼 길거리에서 처형당하게 되는 것을 겁내고 두려워 할 뿐이다.

그러나 그 날이 멀지 않았음을 북한 주민은 물론, 김정일 자신도 알고, 대한민국도 알고, 미국도 알고, 중국도 알고, 일본도 알고, 러시아도 안다. 다만 ‘위수김동, 친지김동’ 주문으로 깊숙한 최면에 빠진 ‘주사파잔당’과 <미군철수, 국가보안법폐지, 연방제통일>구호로 세뇌되어 정상적인 사고가 정지 된 ‘친북반역세력’ 만 깨닫지 못 하고 있을 뿐이다.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봉건 왕조! 진정한 망국의 부정.부패.비리를 일삼다가 끝내는 망국을 시킨 근본 원인을 만든 구한말 벼슬아치.구실아치놈들의 후손들이 바로 저놈들! ///

죽송님의 댓글

죽송 작성일

맞는 말이다.
문제는 우리 정권의 용단과 용기가 더 문제도다...
죽어가는 병이 걸린지도 모르고 있는 정권  차원의 무능한 자들이 국민을 함께 죽일 뿐이다.
똥 오줌도 못 가리고 그냥 돈에만 눈먼 지도자는 자국 백성들의 국가 충성심과 안보가 무너질때 나라를 단번에 멸망 시키는 원융이 되고 만다.
이번 김정일의 화폐교환 조치는  3대의 정통 우상 독재 체제를 근거로 확인시켜 인민들로 하여금 김정일 체재 반대 세력을 제압하고 장기 죽음을 준비하는 국내외 홍보 수단일 뿐이다.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Total 5,968건 199 페이지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8 평화협정과 한반도 적화통일 시나리오(수정글) 댓글(1) 새벽달 2009-12-18 6334 31
27 국회폭력과 의장석 점거는 시스템 으로 막을수 있다.. 댓글(1) 민족의태양 2009-12-18 6004 19
26 정의구현사제단 /46/ 북한동포를 계속 외면할 것입니까… 댓글(3) 나두선생 2009-12-17 6314 33
25 황장엽 조선족 포섭론 신중해야 댓글(4) 소나무 2009-12-17 7082 29
24 이승만 박정희의 "NO"를 배울 때 댓글(5) 소나무 2009-12-16 5700 26
23 좌파 "사법투쟁" 유혹에서 벗어나라 댓글(3) 소나무 2009-12-14 6042 32
22 금융대란 이후... 누가누가 잘하나? 댓글(1) 송곳 2009-12-14 5770 22
21 核, 인내보다는 결의가 더 필요 댓글(1) 소나무 2009-12-13 6079 25
20 뚱딴지 /29/ 작고한 소설가 다섯 분 댓글(1) 나두선생 2009-12-12 7892 19
19 대통령이 목숨을 걸어야 할 일은 따로 있어 댓글(3) 소나무 2009-12-12 5646 27
18 한 명숙씨는 더 이상 출구전략 없다!! 댓글(3) 장학포 2009-12-11 7363 35
17 대미 특사 방북 “6자회담 Ⅱ" 기대..... 댓글(1) 소나무 2009-12-11 6296 21
16 한명숙은 그럴수록 싸놓은 "똥"을 뭉개고 있을 뿐이다!… 댓글(1) 곰돌이 2009-12-10 7806 36
15 도랑치고 가재잡고....(4대강 개발 이용법) 댓글(6) 청곡 2009-12-09 6572 18
14 공뭔 노조,더이상 蠢動(준동)하지 못하게 뿌리를 뽑아라… 댓글(1) 곰돌이 2009-12-09 6859 23
13 미특사방북, 향후 통일부 동정을 주목한다. 댓글(3) 소나무 2009-12-08 6112 24
12 그래도 미국의 오늘 발표(보즈워스 북핵 회담성격 규정)… 곰돌이 2009-12-08 7833 20
11 보즈워스의 평양 북핵회담,큰 기대 말자!! 댓글(1) 곰돌이 2009-12-07 6708 18
10 역적, 광대, 도둑놈, 사기꾼들이 말아먹은 대한민국 (… 댓글(1) 새벽달 2009-12-06 5895 27
9 우린 알고 있는 가운데 속고있다!! 댓글(2) 곰돌이 2009-12-05 7470 29
8 남한에서 빨갱이 척결이 어려운 이유 댓글(2) 새벽달 2009-12-05 6769 28
7 김정일이 살포 한 "신종삐라" 댓글(3) 소나무 2009-12-05 7283 29
6 빨갱이대통령보다 더 위험할지도 모르는 이명박 대해부 댓글(4) 새벽달 2009-12-05 5767 34
열람중 3대 세습구축 노린 화폐개혁 댓글(2) 소나무 2009-12-05 6187 22
4 김정일, 마침내 스스로 무너질 자충수를 두었고나! 댓글(4) 무궁화 2009-12-02 6912 33
3 긴급한 북한 화폐개혁, 그렇다면 김정일의 변고일 수도 … 댓글(4) 김종오 2009-12-02 7090 25
2 만고역적, 광대, 도둑놈, 사기꾼들이 말아먹은 대한민국… 댓글(1) 새벽달 2009-12-02 6474 24
1 사과 할 일이 없는 나라가 돼야 댓글(3) 소나무 2009-11-29 10166 2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