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네티즌칼럼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종규 작성일10-02-02 17:37 조회5,455회 댓글3건

본문

.

댓글목록

커피님의 댓글

커피 작성일

제가 꼭 하고 싶었던 말을 김종규님이 글로 남겨 주셨습니다. 전 MB가 처음에 영어 몰입교육한다고 비난받을때 조차도 몰입해서라도 가르쳐야한다고 생각했습니다.  영어를 몰라도 불편하지 않다고요? 한국에서 한발자국만 나가도 영어를 모르면 정말 불편합니다. 불편한 정도가 아니라 무시를 당합니다. 영어모른다고 무시하면 안된다고요? 한국인 이외의 사람들과 대화를 할때 그사람을 평가하는 첫번째 척도가 영어입니다. 얼마나 논리적으로 영어를 잘하느냐입니다. 아무리 우리나라에서 판사고 변호사고 의사고 대학 교수라도 외국 나가서 영어를 못하면 당장 무시 당합니다. 물론 영어 못한다고 무시하면 안되죠. 또 다들 그렇게 생각합니다. 하지만 대화를 하다보면 영어를 못하는 사람은 주눅이 들게 되고 자기 스스로가 무시당할 입장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무시를 당하게 됩니다. 근데 왜 영어를 안하려고하나요? 영어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나쁘지 않습니다. 저도 여러번 다른 곳에 글을 올린적이 있는데 영어를 못하는 사람들이 영어몰입교육이라고 비판합니다. 이제 점점더 많은 사람들이 해외로 나갈것이고 우리 아이들 세대는 외국과 교류없이 그냥 국내에서 살 팔자가 아닌 아이들이 대부분이 되지 않을까 생각 됩니다. 한국 문화를 외국에 알리는 일도 영어를 모르면 안되는것 아니겠습니까?

JURILOVE님의 댓글

JURILOVE 작성일

영어가 어려운 이유는,
한국인이 생각하는 글의 구조랑, 영미인이 생각하는 글의 구조랑 다르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큰 부분에서 작은 부분으로 생각하지만,
영미인은 작은 부분에서 큰 부분으로 생각합니다.
어렸을 때, 우리는 부모가 말하는 것과 행동을 보고 말의 뜻을 인지합니다.
영미인도 똑같습니다.
우리가 다 자라고 난 다음에 익숙해진 글의 이해 흐름을 깨려니 힘든 것입니다.
애로우 잉글리쉬란 책을 보시면 훨씬 쉽게 영어를 배울 수 있습니다. ㅋ

한가람님의 댓글

한가람 작성일

한자에서 시작된 얘기가 영어로까지 번졌군요.
외국어 문제 중요하긴 합니다만... 이 지면에서 지금 그걸가지고 논쟁할 꺼리가 아닌것 같습니다.

이제 그런 문제는 잠시 덮어두고 더 중요한 문제, 더 시급한 문제를 생각하시자구요.
핵심문제가 아닌데 잘못하면 의견대립만 생기니까요.....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Total 5,969건 196 페이지
네티즌칼럼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9 정운찬 내각 몰 이성으로 치닫나? 소나무 2010-02-04 6514 25
118 3通보다 1安이 우선 소나무 2010-02-04 5936 16
117 세종시보다 급한 것은 따로 있어 소나무 2010-02-03 5039 18
열람중 . 댓글(3) 김종규 2010-02-02 5456 16
115 MB, DJ 따라 하기는 안 돼 소나무 2010-02-02 5468 17
114 누구 좋으라고 정상회담인가? 소나무 2010-02-01 5644 23
113 ★ 남북정상회담은 이명박의 마지막 탈출구 댓글(2) 雲耕山人 2010-01-30 5400 29
112 정상회담, 지금은 때가 아니다. 소나무 2010-01-30 4627 16
111 나 지금 떨고있니???? 새벽달 2010-01-29 5915 22
110 북괴의 NLL도발 의도와 그 대응책 죽송 2010-01-29 5853 18
109 NLL포격 도발 MB의 교전수칙 소나무 2010-01-28 6644 30
108 세종시엔 "안보"가 안 보여 소나무 2010-01-28 5276 20
107 경기도교육 관찰일지 /7/ 취임식 날 댓글(1) 나두 2010-01-27 8220 17
106 한나라당의 반란... 아니면 분당!!! 송곳 2010-01-27 5252 26
105 北 대사관직원 망명이 아니라 "귀순" 소나무 2010-01-27 6311 20
104 세종시에 목숨 건 사람이 너무 많아 소나무 2010-01-26 5727 16
103 퍼온글: 행복한 세상을 위한 글쓰기 (271) 새벽달 2010-01-25 4688 17
102 지식인이 없구나 ! 강봄 2010-01-25 5483 17
101 김정일 聖戰은 어디가고 三通인가? 소나무 2010-01-23 6604 28
100 상중 예의와 총리 자격 문제 댓글(4) 죽송 2010-01-23 9863 31
99 이용훈에 대한 우려가 현실로 댓글(1) 소나무 2010-01-22 5274 29
98 사법반란진압은 이용훈대법원장의 국적박탈부터 시작해야 한… 댓글(1) 북괴공산당박멸 2010-01-22 6436 21
97 "깽판판결" 더 이상 좌시해선 안 돼 댓글(1) 소나무 2010-01-20 5687 43
96 북 핵 관련 중,장렌구이 中중앙당교 교수의 北담화 분석… 죽송 2010-01-20 7302 16
95 김일성 사망 직후 조전을 통해 본 중.북 관계 이해? 죽송 2010-01-20 6226 15
94 통합군 및 통합사관학교 편성은 필연의 개혁 대상! 댓글(15) 죽송 2010-01-19 5021 14
93 자주국방의 새로운 인식 댓글(2) 죽송 2010-01-19 4608 14
92 “聖戰”과 옥수수 金 부자 역할극 댓글(2) 소나무 2010-01-19 6520 21
91 연방제 그리고 세종시 통신사 2010-01-18 6198 17
90 정운찬의 눈물 그리고 세종시의 향방 댓글(1) 소나무 2010-01-18 4951 1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