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남종의 기획분신, 수수께끼가 풀렸다! > (구)자유게시판(2012~2014)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구)자유게시판(2012~2014) 목록

이남종의 기획분신, 수수께끼가 풀렸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4-01-05 06:00 조회10,105회 댓글5건

본문


이남종의 분신사건에서 의혹의 첫출발은 원채준이 촬영한 동영상에서 시작되었다, 동영상을 자세히 보다보니 화염이 치솟는 다리 위에는 분신자말고도 의문의 사나이가 두 명이 더 있었다, 사람이 있었다면 분신을 말릴 수도 있을 충분한 상황이었다, 그렇지 않음으로 해서 두 사람은 분신 방화범으로 의심되었다,

 

더욱이 두 사람은 화염이 치솟기 직전에 라이터를 던지는 모양의 액션을 보임으로서 의혹은 더욱 증폭되었다, 그러나 두 사람은 경찰로 밝혀졌다, 그래도 강력한 의혹은 남아 있었다, 동영상 촬영자 원채준의 행적이었다, 원채준은 사전에 촬영기를 준비하고 분신이 벌어지기 전부터 다리 위를 촬영하고 있었다,

 

더욱이 촬영자는 우연히 현장을 목격하게 되었다고 주장하면서, 병원까지 따라가 분신자가 사망하지 않은 상태인데도 장례는 시민장으로 해야 된다면서 선동질을 해댔다, 그리고 분신이 있기 전부터 다리 아래에서는 최소한 세 군데에서 다리 위로 촬영기를 돌리고 있었다, 이남종의 분신사건이 배후에 있는 기획자의 각본대로 움직이고 있다는 증거였다,

 

그럼에도 이남종의 분신에 대한 풀리지 않는 의문점들이 있었다, 분신 장소가 하필이면 다리 위인가 하는 의문이었다, 분신은 최대한의 충격과 최대한의 홍보 효과를 목표로 한다, 정치적 분신은 사람이 많이 모이는 광장이나 아니면 최대한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는 장소여야 소기의 목적을 달성할 수 있을 터였다, 그런데 이남종은 하필이면 사람들이 볼 수 없는 다리 위를 선택했다,

 

그리고 또 하나의 의문점은 이남종을 묶었던 쇠사슬이다, 다리 위에 있었던 사람들이 경찰이 아니었다면 쇠사슬은 이남종이 도망가지 못하도록 하는데 쓸모가 있었을 것이다, 그러나 이남종의 분신에서 쇠사슬은 당췌 용도가 없는 물건으로 보였다, 그런데 이남종은 구태여 쇠사슬을 두를 이유가 있었을까,

 

 

이런 의문에 대한 실마리는 트위터에 떠돌던 사진이 제공해줬다, 사진에는 현수막 두 개를 다리 아래로 내리고, 다리에 매달려 불타고 있는 사람이 합성되어 있었다, 이남종 분신사건의 기획팀에서 구상했던 것이 바로 이것이었다, 교통이 붐비는 고가다리에 매달려 분신하는 것, 최대한의 충격과 최대한의 효과를 노릴 수 있는 곳이었다,

 

그래서 분신과는 상관없는 쇠사슬이 이남종의 몸에 묶여 있었던 것이다, 그래서 인적이 드문 다리 위가 분신 현장이 되었고, 촬영팀들의 카메라들이 전부 다리 아래에서만 촬영하고 있었던 것이다, 분신 현장에 나타나는 자들이 나타나면 분신이 발생하는 이유를 알 수 있는 것이다, 분신 현장에 그들이 있는 것이 아니라 그들이 나타나면 분신이 발생하는 것이다,

 

그러나 기획팀의 구상은 알 수 없는 이유로 어긋났다, 이남종은 아무도 보지 못하는 다리 위에서 분신해야 했다, 현장에 도착한 경찰이 이남종의 심적 갈등을 부추기며 시간을 끌었기에 그냥 결단을 내렸을 수도 있고, 경찰 때문에 다리 난간으로 접근이 어려웠을 수도 있다, 아니면 화염이 강력해 다리 아래로의 이동이 원천적으로 불가능했을 수도 있다,

 

이남종 분신사건에는 기획팀, 촬영팀 외에도 홍보팀이 있었다, 바로 다리에 매달려 분신하는 합성사진을 제작하고 배포하는 업무가 그들의 책임이었다, 그래서 그들이 유포시킨 합성사진은 이남종의 분신 장면의 생생한 예상도였다, 사진은 이남종의 분신에 맞춰 선전선동의 홍보물로 쓰려던 포스터였다, 그러나 이남종은 다리 위에서 분신했기에 이 사진은 별다른 주목을 받지 못했다,

 

홍보팀에는 이남종이 분신하기도 전에 분신 사진을 뿌리는 사람도 있었다, 아마도 이남종의 분신은 지각이었던 모양이다, 경찰의 만류로 이남종은 갈등을 겪었거나 교통체증으로 현장에 늦게 도착했을 수도 있다, 다리 아래에는 촬영팀도 일찍 도착했던 것으로 보아 이남종이 지각을 했다는 것은 상당한 근거가 있다,

 

이남종이 분신한 시각은 오후 5시 27분 경, 그런데 트위터에는 분신도 하기 전에 4시 30여분부터 분신을 시도해 중태에 빠졌다는 트위터가 날라다녔다, 이 홍보팀원은 이 시간이면 충분히 이남종이가 다리 난간에 매달려 불에 타고 있을 거라고 생각했던 모양이다, 그래서 홍보팀은 그 문제의 합성사진을 그 시간에 트위터로 날린 것이다,

 

이남종 분신사건에서 기획팀은 거대한 촛불잔치를 한판 벌려보려고 심혈을 기울인 역작을 내놓았다, 그러나 촬영팀에서 미스테리를 제공하면서 의혹은 시작되었고, 홍보팀에서 해결의 열쇠를 내놓았다, 이번 기획의 문제는 이종남의 지각 분신에서 비롯되었다, 이남종이가 나타나지 않자 촬영팀에서는 분신 전부터 다리 위를 촬영 하며 계획적이라는 의혹의 실마리를 남겨 놓았다,

 

이남종은 왜 지각을 했을까, 촬영팀과 홍보팀이 준비한 시간에 맞춰 난간 아래로 뛰어 내리지 못하고 다리 위에서 분신했을까, 이남종도 인간임에 죽음 앞에서 머뭇거리지 않을 수 없었을 것이다, 삶과 죽음의 사이에서, 죽어서 열사가 되는 것과 살아서 배신자가 되는 것의 사이에서 이남종은 갈등했을 것이다,

 

갈등의 시간만큼 이남종은 인간이고자 했다, 다리 아래로 뛰어 내리지 못한 것은 시간이 늦어져 조급함의 결과일 수도 있고, 불가항력의 결과일 수도 있다, 그 갈등의 시간은 인간적인 시간이었고, 이남종이 인간이고자 했던 최소한의 시간이다, 다리 난간에 쇠사슬로 매달리기보다 다리 위를 선택했던 것은 인간의 생명을 정치의 도구로 쓰는 인간들에 대하여 이남종은 국민들 앞에 무언의 증언을 남긴 것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마르스님의 댓글

마르스 작성일

합성사진의 출처
구글에서 티베트 분신을 치면 엄청 많은 분신장면이 나오는데 그중 하나 골라서 합성한 사진입니다.
https://encrypted-tbn3.gstatic.com/images?q=tbn:ANd9GcQ1fLZrQh1MnxTaRL2t7mOZQcc2rHyz08dQL9gjrwgxeYRWUZNU


https://encrypted-tbn1.gstatic.com/images?q=tbn:ANd9GcSYHsMjZdC9GH0U7p37Xsw4m2YqA45drSK8jLGMiKSkko48Ri7adA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1960.4.19 사태도! ,,. 全北 南原에서 慶南 馬山의 친척집에 고교 유학 온 순진하고도 세상 물정 어두운 착한 '김 주열'군을 유인, 갑자기 눈에 총류탄을 꼽아 쥑인 뒤, 바다 부둣가에 돌을 달아 '암수장'했다가 사태가 누그러들자 그걸 들어 올려 경찰에게 바가지 씌우기! ,,. 曲射 彈道로 100미터밖에 飛行치 못하는 느리게 날라오는 '최류용 총류탄'이 어떻게 水平으로 얼골 눈에 命中? 날랜 고교생을! ,,. 또, 경찰의 암수장 수법이 그토록 저능아란 말인가? ?? 어? ,,. 믿을 걸 믿어야지! ,,. 빠드~득!

1980.5.18 광주사태 - - - 북괴; 특수부대 600여명에 의한 전남 지역 '예비군 분산 무기고' 총 38개소가 단 4시간만에 일제히 피탈되다니 ,,. 이게 바로 電光 石火 式 - 북괴 특수전 수법! 또, 야간에 "國家 保安 目標 '나'級, 광주교도소"를 중공군 인해전술 답습 6회 탈환 시도! ,,. 또, "군사보안목표 '다'급, 尙武臺 營內 무기고'에까지도 울타리를 침투, 털어가다니, 간 크게도! 빠드~득!
↗ 요 '焚身 殺害'도 빨갱이 목사 '문 익환'의 아들 '문 성근'놈 + '민주당'의 '분신 자살' 위장한 企劃 殺人임! ,,. 빠드~득! ♣ ↘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댓글의 댓글 작성일

♣ ↗ 도대체, 경찰에서는 뭣하고 있는가? ,,. '최류용 총류탄'은 6.25 때 사용한 개인 화기 M-1小銃에 별도로《M-7총류탄 발사기》를 銃口에 장착한 후 - - - {카빈小銃에서도 총류탄 발사 가능함. 發射器가 조금 가늘되 홈은매우 굵게 패여져 있음} - - - 그 M-7총류탄발사기 끝에 총류탄의 하단부 구멍에 꼽아 끼우고, 노리쇠를 후퇴시켜 약실에, 꼭 꿩총 실탄같은 주름진 공포탄 형태의 '발사 탄약통' 1발을 장입, 노리쇠를 전진.폐쇄시켜; 소총 개머리끝을 지면에 대고, 왼발로 소총 멜빵을 지면과 소총 몸통과가의 交角이 30도, 45도, 60도 되게 조정, 방아쇠를 당겨, 曲射 彈道 飛行하여 최대 150미터만 날라가 총류탄 탄두가 지면에 락하, 찌그러지면서 비행하는동안 가열된 '최류 gas'가 나오는건데,,. - - - - - - 당시는 기존 경찰들은 전원 全南 光州 상무대 '육군보병학교'에서 '기초군사지식 교육훈련'을 수시로 '위탁 보수 교육'시켜받아져, 교대로 재 배출시키던 때였으므로, 모두 다 잘 알 것이겠거늘말유. ,,. 여불비례, 총총.{경찰은 차제에 명예 회복 차원에서라도 경남 마산 고교생 '김 주열'군에 대한 진상 재조사를 해야하리라!} ♣♣ ↙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댓글의 댓글 작성일

♣♣ ↗ ↗ 銃榴彈(총류탄)은 사거리가 있읍니다. 최대사거리가 150미터인데요; M-7銃榴彈 발사기를 M-1소총에 꼽은 뒤, 최류용銃榴彈의 밑{날개}부분 하단 구멍을 '총류탄 발사기' 끝에 꼽아 끼우는데! ,,. 가느다란 원형 홈이 약 7개 정도가 약 2쎈티미터 간격으로, notching, 표시되어져있어 깊게 꼽을수록 멀리 비행!{물론, 45도 각도에서 최대로 깊게 꼽았을 적이 150미터까지 곡사탄도비행!} ,,. ♣ 다만 '대전차 총류탄'은 사거리가 '고사인'님 말씀대로 약  50 ~ 70미터 이내로 짧읍니다만,,, ,,. ♣♣ '총류탄'은 간부후보생들이라하더라도 '步兵 兵科' 간부후보생들에게만 교육하되, 기타 '보병'이 아닌, '포병.기갑.공병.통신.항공'병과인 '간부후보생'들에겐 교육과정 MTP 에 없읍니다. '보병기본과정'내용만 6개월 시키고 '보병학교'에서 수료시킨 뒤, 자기들 해당 병과학교로 전속/ 배출시켜버려집니다. ,,. ♣♣♣ '부사관{하사관}'들도 '步兵 兵科'인 副士官들에게만 교육하고 나머지 병과 부사관들에겐 역시 교육시키지 않! ♣♣♣♣ '병(兵)'들은, '보병'들은 충남 논산, '연무대 제2훈련소에서 '전반기 6주' 이수 후 - - - {타병과들은 해당 학교로 가되} - - - '보병'들은 '후반기'를 다시 또 4주간 이수케 되는데! 이 '보병'들에서도, '중기관총/로켓트포' 주특기{MOS 104}와 '박격포' 주특기{MOS 105) 및 '무반동총' 주특기{MOS 106}들은 교육과정에 없어 배우지를 못.않! ,,. 곧, 순수한 '소총수' 주특기{MOS 100}들에게만 집중 교육시켰으므로! ,,. 餘不備禮, 悤悤. {'우주'님의 ≪'김 주열'과 '전 태일'≫ 응답글에서 재인용 게재} ★기획 살인임! 手法이 조악함이 共通임!

새역사창조님의 댓글

새역사창조 작성일

지박사님 말씀대로 인간 불화살로 시체장사 한 번 크게 해볼려고 했음이 틀림없습니다.

(구)자유게시판(2012~2014) 목록

Total 25,367건 1 페이지
(구)자유게시판(2012~2014)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5367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댓글(22) 관리자 2009-11-18 192938 416
25366 좌익계의 거물이 병실에서 고백한 지만원 박사님에 대한 … 댓글(4) 사랑스런일베 2014-05-31 1945 246
25365 채동욱 류,전라도 것들의 공통점 korea 2013-09-10 16711 221
25364 글쓰기 회원님들의 주의사항 댓글(34) 관리자 2009-11-18 150233 184
25363 박근혜 이 미췬년 댓글(2) 좌빨청소기 2014-07-05 1846 162
25362 길을 묻습니다. 댓글(6) 김종오 2012-05-03 7257 152
25361 지만원박사 518 재판 무죄판결 댓글(30) 대장 2012-08-23 12555 131
25360 15시00 현충원8묘역, 정말 많이 오셨습니다 海眼 2014-05-18 2293 131
25359 자유게시판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댓글(12) 관리자 2012-02-08 132156 127
25358 어제 방송이 나간 후 TV조선 게시판 댓글(2) 벽파랑 2012-09-15 3818 126
25357 긴급소식!!!!! 댓글(7) 장학포 2013-09-16 3686 123
25356 대통령한테 사표 수리 하라고 겁박하는 건방진 채동욱 댓글(2) 조고아제 2013-09-24 3144 119
25355 TV조선-엄성섭-윤슬기 콤비에게 박수! 댓글(1) 湖島 2013-10-02 10086 118
25354 518유공자는 개국공신 댓글(4) 白雲 2013-05-25 6000 117
25353 5.18 광주사태 묘비명 댓글(1) 일조풍월 2012-07-11 4340 113
25352 지금 현재 일베 베스트글 영웅★전두환 2013-10-12 3070 113
25351 두부장사 딸 빨갱이 이정희 이년 댓글(1) 多愚 2013-11-05 3349 111
25350 지만원박사 탄압시,국제사회제소!(검찰총장,청와대 필독) 댓글(10) 노숙자담요 2014-07-07 1182 110
25349 궁금하다 못해 다시 묻습니다. 김종오 2012-05-18 7634 109
25348 복사해서 이 글을 널리 알려주시기를*^^* 댓글(1) 황정희 2013-10-02 3162 109
25347 남양주시 지금동 214-1번지 남침땅굴현장 기자회견문 댓글(7) 포병 2014-11-14 1601 109
25346 지만원 박사님 승소 축하드립니다 - 5.18사기극은 이… 댓글(4) 전야113 2012-08-23 11072 108
25345 붕어빵이 맞네!! 댓글(4) 장학포 2013-09-11 11569 108
열람중 이남종의 기획분신, 수수께끼가 풀렸다! 댓글(5) 비바람 2014-01-05 10106 108
25343 박근혜 이 C 8 년! 댓글(5) 좌빨청소기 2014-06-24 1461 107
25342 세상물정도 모르고 용렬한데다 무능하기까지 하니... 댓글(1) mmkkhan 2014-07-05 1385 107
25341 서울시청 홈피 야단났군요 댓글(3) 강유 2012-02-18 7614 106
25340 박대통령의 광주 5.18행사 불참을 진심으로 환영한다! 댓글(8) 경기병 2014-05-13 1720 106
25339 작금의 송영인 대표의 행태에 대한 소견 댓글(6) 路上 2012-03-25 4498 104
25338 우리 주변 전라도 성님들 모습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댓글(1) 한국청년33 2012-04-24 24174 10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