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연의 깽판교육은 反국가교육+非인성교육 > (구)자유게시판(2012~2014)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구)자유게시판(2012~2014) 목록

조희연의 깽판교육은 反국가교육+非인성교육

페이지 정보

작성자 청원 작성일14-11-24 06:46 조회731회 댓글3건

본문

조희연의 깽판교육은 反국가교육+非인성교육

조희연의 자립형사립고 지정 취소 의지를 반드시 꺾어야 한다. 무상급식에 입맛을 다시면서 그에게 표를 밀어준 학부모나 시민들은 크게 반성해야 한다. 조희연의 조치는 감정적 깽판교육이지 교육혁명이 아니다. 비록 그가 교육을 혁명하려고 해도 “교육혁명”이라는 용어조차 성립되지 않는다. 중국의 소위 “문화혁명”도 정치. 사회적 교란을 통하여 목표를 달성하려했지만 결국 실패한 사건이고 문화혁명(文化革明)이라는 용어는 말도 아니다. 교육은 문화의 일부이므로 혁명의 대상이 아니고 오랜 기간 동안 사회. 문화적 변화를 통하여 바꿀 수 있는 것이다. 부자를 없애듯이 학교에서 우등생을 없애려는 정책은 교육이 아니다.

전교조의 힘으로 당선된 조희연 교육감이 전교조가 원하는 일을 한건하려고 칼을 뽑은 모양인데 그가 한국사회를 너무 얕잡아 본 것이다. 그가 불순한 목표를 달성하기 전에 제2의 곽노현이 될 공산(公算)이 매우 크다. 조희연이 자사고 지정 취소를 발표하고 교육부장관이 무효라는 결론을 내리자 그가 교육부를 상대로 "교육부 직권취소, 법적 대응할 것"이라고 선언한 것은 하극상이다. 이러한 경솔하고 감정어린 조희연의 조치는 사실상 교육에는 관심이 없고, 국가와 교육부를 상대로 투쟁을 즐기려는 것이리라. 서울시 교육감의 이러한 질풍노도형 광기(狂氣)는 서울시민과 국민에 대한 오만(傲慢)과 오기(傲氣)와 시건방의 극치(極致)이다.

서울시교육청은 자사고의 원서접수가 끝난 뒤 대법원에 '직권취소 무효 확인소송'을 제소할 것이라고 한다. 또한 헌법재판소에 서울시교육감과 교육부장관 간의 '권한쟁의심판'을 청구하는 방안도 검토 중인 모양이다. 이정도 되면 교육에는 뜻이 없고 1년 내내 전교조식 투쟁만 하겠다는 것이다. 조희연의 이러한 행위는 한 아이를 진짜 엄마에게 돌려주는 솔로몬의 지혜를 시험하려는 것이다. 교육감이 교육부장관에게 반기를 드는 것은 하극상이고 일종의 민란선동 행위이다. 전교조가 학교현장에서 이런 식으로 학교를 흔든 결과 기강이 파괴되어 교사가 교장을 능멸(凌蔑)하고 학생이 교사를 폭행하는 사건이 자주 발생한 것이다.

조희연 전교조 교육감은 우수학생을 없애고 둔재(鈍才)를 대량생산하자는 주장이고, 일반고 교육환경을 악화시킨다는 주장은 재벌의 돈을 강탈(强奪)하여 가난한 사람들에게 똑같이 나누어 주자는 주장과 같다. 전교조의 이념은 모든 사물을 “노사관계”와 “민주”라는 관점에서만 보기 때문에 오직 투쟁을 통하여 해결하려는 것이다. 전교조가 교장선출제로 하자는 것은 학교기강을 파괴해 놓고 공부 잘하는 학생과 놀기만 좋아하는 학생들을 같이 모아서 “깽판 학교”를 만들려는 것이다. 이것은 만난(萬難)을 극복하고 공부로 성공하겠다는 학생과 공부하기가 죽기보다 싫다는 학생들을 같은 방에 처박아 두자는 주장이다. 누가 이것을 교육이라 하겠는가!


댓글목록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교육감 탄핵감 입니다 지금 대선후보들이 1위가 어떻다는둥 언론에 보도하는데 그사람들이 대통령 되었다가는 대한민국이 어떻게  흘러갈지 안봐도 비디오 입니다  그런인간들이 발부치지 못하도록 우리모두 대안을 가져야 할 것으로 사려 됩니다

청원님의 댓글

청원 작성일

전교조가 학생들을 반국가적이고 비도덕적으로 만듭니다. 이것은 미래의 반역자를 양성하는 것이고  국가 전복 세력을 키우는 것입니다. 정부가 강력한 의지를 가지고 전교조와 통진당을 해체시켜야 합니다. 그러나 문제는 높은 자리에 있는 자들일수록 더 종북세력을 편드는 것을 보면 이 나라가 망조가 들었다는 것을 절감합니다.

참산나무님의 댓글

참산나무 작성일

전교조라 해서 다 나쁜 것은 아닙니다.  주변 인물중에 그런 분들을 만나서 얘기하다 보면 사람이 좋아서 회비내는 정도의 회원들이 다수라고 봅니다.  다만 리더격의 몇 몇 인물들이 교사라는 품위를 떠나 이념화 되어 일선에서 현장교육을 망치기 때문에 문제가 되는 것입니다.  얼마전에 일본에서 살고 계시는 지인 한 분이 다녀 가면서 한 말이 문득 생각납니다. 선군정치라는 지구상 유례가 없는 군사독재정권인 북에서는 "기쁨조"가 유행하니 남한도 따라하는 건지 "전교조"가 생기니,  남북이 대치하고 있는 차제에 "5분 대기조만 있으면 안되는가?"고  하기에 "글쎄 말입니다"라고 궁색한 답을 한 일이 떠 오릅니다. 한번씩 고국을 올 때마다 이상한 신조어가 난무한다며 하는 말이 한국사회가 위험수준에 가까운 내전임을 토로하다가 출국한일이 있었습니다. 나라 국익을 생각치 않고 집안이라면서 내집챙기기는 집어 치우고, 남의 집 살림챙기기에 급급한 이념단체로 변질되는 모습이  걱정스럽습니다.

(구)자유게시판(2012~2014) 목록

Total 25,370건 4 페이지
(구)자유게시판(2012~2014)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5280 의장님의 ‘육군, 주체사상’ 글이 일베에서 벌통 쑤시고… 댓글(3) 碧波郞 2014-11-25 918 31
25279 "떨쳐일어서라, '고려대' 300명 학생이 광주로 가고… 댓글(3) inf247661 2014-11-25 1173 37
25278 통진당이 애국가를 부르지 않는이유 댓글(3) 일조풍월 2014-11-25 872 41
25277 ‘세상 모두 도둑놈 *끼들...’ 경기병 2014-11-25 706 43
25276 5월 어느 날에... 경기병 2014-11-25 698 21
25275 교활한 구미호 이정희의 최후 진술~ 댓글(2) 토함산 2014-11-25 807 50
25274 5.18 진실 홍보는 신림동 고시촌에서 댓글(3) 이재진 2014-11-25 838 39
25273 사람중심, 人權중심 댓글(1) 경기병 2014-11-25 662 25
25272 간첩 종북질을 안하고 못 견디는 이유 댓글(2) 청원 2014-11-25 728 31
25271 북한 우란 잠대함 유도탄 보유 ? maester 2014-11-25 756 12
25270 진보적인 논리 일조풍월 2014-11-25 671 18
25269 이 땅에서 같이 살면 안되는 것들 댓글(3) skkp 2014-11-25 796 44
25268 김영새미. 무식과 양아치 정치으 대명사. 댓글(4) 海眼 2014-11-25 934 46
25267 보라! 돼지정은이 쌍통을!!! 댓글(2) 海眼 2014-11-25 1022 36
25266 땅굴은 죽어도 없다!"~前 합참의장의 격노? 댓글(7) 토함산 2014-11-25 1196 61
25265 김대중에 부역하는 5.16 주체세력 댓글(1) 경기병 2014-11-25 899 47
25264 보관 할 자료 (펌) 염라대왕 2014-11-25 1034 14
25263 시사평론가를 비평하노라! 댓글(2) 湖島 2014-11-25 675 25
25262 갑제씨만 유죄고 한나라당은 무죄 ? 댓글(1) 이재진 2014-11-24 832 27
25261 문재인, 돈 없는 놈 서러워 살겠나? 댓글(3) 경기병 2014-11-24 900 34
25260 우리도 선군정치를 해야한다 댓글(5) 일조풍월 2014-11-24 761 41
25259 [Re] 대한민국 호령하던 5·18단체들, 다 죽었는가… 碧波郞 2014-11-24 781 28
25258 진보적인 너무나 진보적인 美女들 댓글(11) 일조풍월 2014-11-24 978 40
25257 영철이가 기가막혀 댓글(1) 일조풍월 2014-11-24 822 25
25256 누구일까요? 댓글(2) 새벽달 2014-11-24 926 34
25255 [5공세력에게]는 천하명문, 역사적 기록 댓글(2) 나두 2014-11-24 924 47
열람중 조희연의 깽판교육은 反국가교육+非인성교육 댓글(3) 청원 2014-11-24 732 42
25253 세상에서 가장 외롭고 험난한 길! 댓글(3) 현우 2014-11-24 1606 66
25252 나진∼하산 사업 요약 댓글(2) 김제갈윤 2014-11-24 669 22
25251 A Painless Warrior 댓글(3) stallon 2014-11-23 662 1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