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 메시지239] 5.18전쟁의 터닝포인트, 가처분 소송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지만원 메시지239] 5.18전쟁의 터닝포인트, 가처분 소송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4-06-11 11:57 조회6,061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지만원 메시지239]

5.18전쟁의 터닝포인트, 가처분 소송

 

수세에서 공세로

 

나는 코너에 몰린 채 광주로부터 일방적으로 몰매만 맞았다. 이제 나는 22년 동안 받아만 왔던 린치와 고문에서 해방되어 광주를 공격하기도 했다. 지난 4년 동안 5.18진상규명조사위가 조사를 마치고 보고서 초안을 발표했다. 그 보고서 발간을 금지시켜 달라는 가처분 신청을 내기로 했다. 이어서 국가를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도 할 것이다. 능력 있는 구주와 변호사를 만났기에 가능한 일이다.

 

22년 형설의 공

 

나는 22년 동안 오로지 역사를 바로잡고, 전라도의 지배로부터 해방되고, 국가안보에 기여하기 위해 5.18 역사책을 시리즈로 16권이나 제작했다. 이는 지적 재산권이다. 이러한 나의 노력은 대법원과 검찰에 의해 학문적 활동인 것으로 인정돼왔고 연구 결론은 학설이라고 인정받았다. 이 학설은 지적 재산권이다.

 

학설은 학설로 경쟁돼야

 

자유민주주의 국가에서는 하나의 학설을 도태시키려면 다른 학설이 나와서 시장경쟁 원리에 의해 이겨야 한다. 그래서 5.18조사위원회 부위원장인 안종철 정치학 박사가 내 학설을공격하기 위해 "5.18때 북한군이 왔다고?" 라는 저서를 났다. 광주에는 국가로부터 재정 지원을 많이 받는 5월 단체들이 4개나 있고, 전남대에는 5.18 연구소가 부설돼있다. 이 막강한 조직과 자금력이라면 얼마든지 반대 학설을 생산해 낼 수 있다. 그런데 그들은 학설로 나의 학설에 맞서려 하지 않고 국가권력을 등에 업었다. 학설로는 경쟁을 할 수 없었던 것이다.

 

국회는 입법권을 남용하였고, 대통령은 국가권력을 남용하여 나의 학설을 탄압했다. 국가권력이 학문영역을 침범하여 학설을 도태시키는 행위는 분명한 헌법위반 행위다.

 

국가는 이해당사자들인 5.18 유공자들을 5.18진상조사위의 위원장과 부위원장으로 임명하고 위원회 요원들 대부분을 광주시민으로 구성했다. 국가는 이해당사자들에게 임시 공무원 직급을 부여하고, 그 임시 공무원들로 하여금 나의 연구뭉치를 살라미 식으로 썰어서, 개념을 파괴하고, 살라미 조각 조각을 체크리스트로 전환하여 OX를 치게 하는 방식으로 나의 연구를 파괴시켰다. 이는 마치 아인슈타인의 상대성 이론을 체크리스트로 전환하여 OX를 치게 하는 행위와 조금도 다르지 않다. 상대성 이론은 자연과학이고 나의 연구는 사회과학이라는 차이가 있을 뿐이다. 이는 논리적 언어도단이며 국가권력의 남용이고 학문에 대한 권력의 월권행위다. 결론적으로 국가가 헌법을 위반하여 나의 지적 재산권을 파괴한 것이다.

 

학자로서의 명예 침해

 

5.18 조사위는 증명되지 않는 내용들을 중간중간에 발표하여 나를 망언자로, 정신이상자 정도로 매도했다. 여기에 동원된 언론은 KBS, YTN, MBC, SBS, 등 이 나라의 거의 모든 언론들이었다. 이로 인해 내가 입은 정신적 상처와 명예훼손은 금전적으로 환산하기가 어렵다.

 

공포로 인한 정신적 피해

 

5.18 조사위는 [보랏빛 호수]의 주인공과 저자를 밤중에 모텔로 불러내 많게는 4시간씩 협박하고 회유하여 그들이 원하는 진술서를 쓰게 했다. 이런 막가파식 공작 행위가 나에게도 행해질 것이라는 공포가 있었다. 4년 동안이나. 이로 인한 정신적 피해가 높다.

 

5.18조사위 보고서에 대한 반론서와 다툴 시간 필요

 

5.18조사위의 최종보고서는 내가 제출한 반론서와 경쟁해야 한다. 그런데 그 시간과 공간이 다 종료됐다. 따라서 조사위의 최종보고서는 발간이 금지돼야 한다.

 

결론

 

사법부는 이 기회에 확실히 학문의 자유를 보장해주기 바란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894건 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북한에 배신당한 아웅산 테러범 제 630, 631광수 지만원 2019-02-14 33247 882
공지 5.18관련사건 수사결과(1995.7.18)를 공개합니다.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67919 1615
공지 [안기부자료] 5.18 상황일지 및 피해현황 첨부파일 지만원 2013-04-02 323194 1500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72859 2043
13890 [지만원 메시지 251] 나는 한동훈을 냉혈 좌익이라 본다. 새글 관리자 2024-06-20 508 42
13889 [지만원 메시지 250] 의료 대란에 대한 소감 새글 관리자 2024-06-20 488 37
13888 [지만원 메시지249] 옥에서 발간한 세 권의 책! 관리자 2024-06-19 1318 76
13887 [지만원 메시지(248)] 확성기 대북방송, 폼 재지 말고 실천 … 관리자 2024-06-18 1822 83
13886 [지만원 메시지(247)] 차복환, 홍흥준 반격할 예정 관리자 2024-06-17 2702 110
13885 [지만원 메시지 246] 대통령께 보고드립니다 관리자 2024-06-16 3918 126
13884 [지만원 메시지 245] 대통령 지지도 더 내려갈 것 관리자 2024-06-16 3819 112
13883 [지만원 메시지 244] 얼차려 군사문화, 영원히 추방해야. 관리자 2024-06-16 3754 92
13882 [지만원 메시지(243)] [42개증거] 손배소 답변 요지 관리자 2024-06-13 6005 104
13881 [지만원 메시지 242]애국 지식인 고문 조롱하는 대통령 관리자 2024-06-12 6954 163
13880 [지만원 메시지241] 졸장부의 자기고백 '원점 타격’ 관리자 2024-06-12 6030 130
13879 [지만원 메시지240] 악이 절정에 이르면 스스로 붕괴 관리자 2024-06-12 6095 133
열람중 [지만원 메시지239] 5.18전쟁의 터닝포인트, 가처분 소송 관리자 2024-06-11 6062 139
13877 [지만원 메시지 238]전라도 노예 대통령 윤석열. 관리자 2024-06-11 4974 149
13876 [지만원 메시지237]채 상병 책임은 오로지 대통령에게만 있다. 관리자 2024-06-11 4679 104
13875 [지만원메시지(236)] 군통수권자가 국군모략에 부역하다니! 관리자 2024-06-11 5231 124
13874 [지만원메시지(235)] 지지율 21%는 레드라인 관리자 2024-06-10 3255 112
13873 [신간 안내] 일본의 의미 관리자 2024-06-01 11635 178
13872 [지만원 메시지 234] 김태산 파이팅! 관리자 2024-05-31 12215 234
13871 [지만원 시(25)] 벌하여 주옵소서 관리자 2024-05-31 12405 189
13870 사건이송신청서(초안) 관리자 2024-05-31 11305 98
13869 [지만원 메시지(233)] 대통령, 임을 위한 행진곡 알고 부르나… 관리자 2024-05-30 11546 133
13868 [지만원 메시지(232)] 브라보! 광주법원으로부터 해방 관리자 2024-05-30 12035 168
13867 [지만원 메시지(231)] 대통령님, 이게 나랍니까? 관리자 2024-05-26 15116 180
13866 [지만원 메시지(230)] 헌법소원: 민주주의 국가에 특권계급 인… 관리자 2024-05-26 14251 113
13865 5.18조사위 보고서 발간 정지 가처분 신청 요지 관리자 2024-05-24 7766 11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